요즘 가정폭력이다 뭐다 말 많은데 사실 우리집은 그런거 없거든 애들은 맞아야 교육이 되고 행동이 고쳐진다고 생각해 나는 고등학생이라서 맞는일까지는 자주 없는데 내 동생은 초등학생이라서 자주 혼나고 살려달란말 나올때까지 맞거든 물론 동생이 잘못했으니까 혼나겠지만… 그래도 부모님이 스스로 감정이 격해지셔서 때리는게 있어서.. 우리집 말고도 맞으면서 혼나는 다른 가정이 있나 궁금했어 혹시 주제가 불편하다면 얘기해줘 미안!

어릴 때는 회초리로 손바닥 맞았는데 살려달라는 말이 나올 정도면 부모님이 너무 한 거 아냐?? 근데 맞으면 행동 고쳐지는 거 ㅇㅈ

맞아서 행동이 고쳐지면 오은영 박사님은 뭣하러 계시냐

어렸을때 딱 한번 내가 잘못해서 머리채 잡히고 빗으로 맞은거 뺴고는 없었어 그것도 다 초딩 때 일이라서 중딩대부터는 안맞고 자람

>>2 내가 봤을때 심했다 싶은건 있는데 그렇게해야 고쳐지는게 있으니까 진짜 어쩔 수 없는 것 같긴해..

>>3 우리집은 말로만 고쳐진다는거 안믿어 그래서 박사님 나오시는 프로도 “그냥 방송이니까” 이정도 느낌으로 넘겨

>>4 오 그렇구나 나도 중학생때부터는 많이 안맞았어 다들 학년이 올라가면 매를 덜 드시나봐🌝

>>8 ㄹㅇ 오히려 어릴 때 많이 맞았음 ㅋㅋㅋㅋ 어렸을 땐 엄마가 무조건 옳다고 생각했으니까 난 내가 맞는 것도 정당한 거라고 알고 있었는데... 이젠 때리면 못 때리게 막는다 ㅋㅋㅋㅋㅋㅋ 살짝 부모님들도 화내다가 자기 감정을 못 주체해서 때리는 경우가 많은 것 같아. 어른이라고 무조건 이성적인 건 아니더라고

어릴 땐 뒤지게 처맞고 내복 차림으로 쫓겨나고 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그게 어느 정도는 다 학대였던 것 같아

살려달라는 말 나올때까지 때리는거면 폭력 맞음 반성해서 안 하는게 아니라 맞기 싫어서 안 하는거라 교육적인 효과도 없다고 생각함

난 맞았음 어렸을 때는 여기 레더들처럼 부모님이 이상하다고 생각했는데 크고 보니깐 그렇게 안하면 난 사회에서 ㄹㅇ 맨날 까였겠구나 생각 듬.. 솔직히 말해서 말로 하는 것보단 때리는게 더 각인되고 암튼 난 부모님에게 고마움

원래 맞는거 아니었어...? 나 어제도 고딩인데 발로 차였는데...

솔직히 난 때리는 게 더 나음 회초리나 파리채로 맞으면 시간 지나면 없어지거든 근데 폰 뺐거나 용돈 안 주면 더 반항심이 생겨서 대들었어

우리 오빠는 중학교 들어가기 전까지 계속 맞아서 그걸로 복수심? 그런 거 생겨서 존나 빡세게 공부해서 어디 대기업 들어가자마자 부모님이랑 연락 끊었음... 그래서 그런가 때리면 고쳐진다는 건 어느정도 인정하는데 그 강도가 심했으면 나중에 노후 책임 같은거 자식한테 바라면 안 된다고 생각함

난 맞았는데 어느 순간 내가 엄마 힘으로 제압할 수 있게 된 뒤부턴 안 때리심

이유없이 맞지 않은 이상 그리고 전제가 혼날때라는 가정 하에 그전에 내가 맞을짓을 했는지 안했는지 생각해보면 숙연해짐..

나도 맞았는데 초6? 중학생 때 부턴 적극적으로 개겼음 그래서 가끔 빼곤 안 맞음

>>9 맞아맞아 살짝 화나시면 더 그런게 있지..!!

>>10 나도 그렇다고 생각은 하는데 이게 학대랑 훈육이랑 정말 구별하기 애매한 것 같아..

>>14 헉 괜찮아…?😢 정말 맞는건 집마다 다른 것 같아

>>15 ㅋㅋㅋㅋ나도 가끔은 맞고 끝나는게 깔끔하다고 생각은 해 근데 내가 너무 쫄보여서 아직도 무섭당ㅋㅋ큐ㅠㅠ

고닥생인데 한번도 맞아본적 없음 딸이라 귀하게 커서 그런가… 동생은 초딩때 한두번 맞아보고 지금은 안맞음

>>22 엉 고딩인데 자주 맞음... 그래서 걍 연 끊을라고ㅋㅋㅋㅋ 성적 잘나와서 취직하고 연 끊을거임. 무릎도 꿇어봤는데 걍 개같아서...ㅎㅎ

>>25 헐 나도 딸인데 자주 맞음

>>7 그런 방송보면 애를 고치는게아니라 부모를 고친다는 말이있음

>>26 나도 고딩인데..!! 연 끊을정도면 많이 힘든가보네 힘내🥺🥺 꼭 네 바램대로 되길 바래

>>25 오 그렇구나 부모님이 되게 아끼시나봐! 우리집도 다 딸이거든🧑‍🦱

솔직히 난 혼난다기보단 괜히 말대꾸해서 싸우는 것 같아 그리고 혼난지도 너무 오래 돼서 기억이 안 난다

어릴때는 매선생, 사랑의 매 이러면서 많이 맞았는데 요즘은 뭐 이제 때려서 말 들을 나이는 지나지 않았냐 이러면서 안 때리셔

언어폭력보단 맞는게 낫다고 봄

난 맞으면서 컸어 엄마 아빠 둘 다 옛날사람이라 애는 맞아야 말을 듣는다고 하셨거든 엄마한테 제일 세게 맞아본건 뺨 맞은거고 아빠한텐 주먹으로 쓰러질 때 까지 맞았어 내가 몸이 약한탓도 있지만 아무튼... 지금은 아빠랑 안살고 엄마랑 살앙

엥 우리 집은 절대 안 때려... 가정폭력 맞아

>>31 커갈수록 혼나는것보다 싸우는게 많아지는 것 같긴해

>>33 우리집도 그래! 내가 학년이 올라가니까 예전보다는 확실히 안맞고 대부분 말로 하셔

>>34 그래..?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나는 아픈걸 너무 싫어해서 차라리 안좋은 소리 듣고 끝나는게 더 좋아

>>35 헉 괜찮아…?ㅜㅜ 우리 부모님도 애가 맞아야 고쳐진다는 생각이시지만 아버지가 손대진 않으셔.. 따로 살면서 이제 맞을일 없이 좋은일만 있길 바래🥰

>>36 확실히 가정마다 훈육의 방식으로 매를 드는건 다른 것 같아! 우리집은 매를 들지만 그래도 우리를 사랑하셔서 그렇다고 생각해..

네가 너희 집에만 있으니 세뇌 아닌 세뇌 당해서 그렇게 생각하는거야 어떤 방법이든 그 이유가 사랑이든 뭐든 적당한 체벌이 아니라 두렵다고 느낄 정도라면 그건 학대야

엄마한테는 7살때까지 집 밖에 나가있었고 11살까지 벽에 붙어서 손을 들었었음. 지금은 말로 혼내시지만 아빠는 아직도 힘 쓰신다. 한 1년전까지는 존내 암울햇었는데 지금은 알아서 피함

무슨일로 맞냐에 따라 다른거같은데 살려달라는 말이 나올때가지면... 너네 가정을 내가 이걸로 판단하진 못하지만 좀 심한거같아

>>42 음,, 그런가? 근데 다들 맞는건 무섭잖아

나랑 내 동생도 어릴때 많이 맞으면서 자랐는데 내가 크게 잘못해서(ex. 거짓말 등) 맞은 경우도 있었지만 정말 별 거 아닌 일로도 맞아서 많이 위축돼있었어. 또 때로는 부모님이 힘들때 나랑 동생한테 화풀이하듯이 때리고 화내는 경우도 있었고,,, 그리고 레더네 집은 동생이 살려달라고까지 하는거는 너무 지나친 것 같아. 나는 누가 누구를 때리는건 잘못된 행동이라고 생각해. 그리고 훈육이랍시고 때리면서 가르치게 되면 아이들은 자기 잘못에 대해 반성하기 보다는 지금 당장 상황이 무서워서 꼬리를 내리는 것 같아. 즉 맞는 상황이 무서우니까 당장 이 상황을 피하고 싶어서 자기 잘못이 뭔지 잘 모른채로 사과를 한다거나 하는거지,,, 진짜 >>3 레더 말처럼 애들을 때림으로서 애들이 잘못을 반성하고 행동이 고쳐지면 오은영 박사님은 왜 계시겠어…

부모님한테는 ㄴㄴ 어릴때 가끔 선생님한테 맞았는데 나는 맞아야 고쳐진다는거 절대 안 믿음. 때리면서 가르치는 게 훈육이랑 폭력의 경계가 너무 흐릿한 것 같아서,,,,,? 부모님도 사람이시니까 이성적으로 체벌하려고 해도 어쩔 수 없이 감정이 실릴테니까.... >>11레더 말대로 맞아서 교정되면 이 행동이 옳지 않아서가 아니라 맞기 싫어서 안하는 쪽으로 크지 않을까 싶기도 하고 그리고 내가 판단할 자격은 없겠지만 살려달라는 말이 나올 정도면 이미 훈육의 범주는 넘은듯한데

맞아야고쳐진다는 거 안믿어. 고쳐지는게 아니라 억눌려지는거지. 강제로. 그리고 감정절제못하는 체벌은 훈육이 아니라 거기서부터 이미 폭력이라 생각해서 나는. 맞아서 아픈거에 대한 공포보다 체벌자의 감정때문에 오는 공포가 심해. 쌤들이 숙제 안해왔다고 회초리든거랑 청소안했다면서 화나가지고 소리지르고 욕하고 옆에 있던 옷걸이들고 방구석으로 몰아서 때리는거랑은 공포수준 차원이 달라.

>>46 >>47 >>48 잘 읽어봤어 다들 말해줘서 고마워 우리집 훈육방식은 ‘애들은 맞아야 버릇이 고쳐진다’’이고 나는 몰랐는데 레스 보니까 내가 알게모르게 그 생각에 적응이 되어 있었나봐 나도 당연히 맞아야 그 동기가 무서움때문이라도 행동이 고쳐지니까 괜찮은거 아닐까 생각했는데 어릴때부터 체벌을 안 당했으면 이런 생각을 안가졌을까 싶네 의견 말해줘서 고마워:)

난 솔직히 맞으면서 커야한단거에 동의해 나 초등학교때 손버릇도 진짜 나빳고 부모님 맞벌이여서 나 혼자 있는 시간이 많아서 진짜 이것 저것 사고치고 다녔는데 부모님 한테 걸릴때마다 맞았단 말야 살려달란 말도 많이 했고(엄살이 심해서..) 종아리부터 손바닥 머리 안 맞아본 곳이 없는데 난 그래서 내 손버릇이든 생각하는거든 다 고침 아 이게 오지게 아프구나를 머릿속에서 기억하는거처럼 본능적으로 고쳐짐. 부모님 기분에 따라 때리는 강도나 횟수가 달라지면 학대라 생각하지만 정말 맞을 짓 했을때는 맞아야한다 생각해

>>45 다른 레더들이 무슨 말을 해 줘도 네가 하고 싶은 말만 하네 ㅋㅋㅠㅠ 네 마음대로 생각해 :)

자다가 발길질로 헤드샷 맞고 기상함 근데 잘못한게 있김 했음. 한창 밤에 몰폰하던때라.

그 정도로 때리는 건 진짜 아닌 거 같아 난 잼민이 때 파리채로 종아리 한 두대? 흔히 말하는 사랑의 매는 맞았어도 그 이후론 안 맞았고 이게 당연하다고 생각해 몇 대 이상이 되면 체벌이 아니라 학대라고 봐
스크랩하기
2레스 모의고사 올 2등급 나왔는데 부모님이 나 자식 아니래 1시간 전 new 23 Hit
잡담 2022/05/22 05:35:28 이름 : 이름없음
394레스 5:30~7:30까지 밤 새면 안녕하세요^^ 일찍 일어나면 아 네...^^ 하는 스레 3판 2시간 전 new 1862 Hit
잡담 2022/03/10 07:27:22 이름 : 이름없음
885레스 ☆★☆★스레딕 통합 질문스레 8판★☆★☆ 2시간 전 new 4520 Hit
잡담 2021/10/09 12:13:16 이름 : 이름없음
71레스 설문조사 통합스레🖋 4시간 전 new 562 Hit
잡담 2020/10/26 17:11:33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드립 잘 치는 사람은 5시간 전 new 95 Hit
잡담 2022/05/21 20:48:0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풀빌라로 회식 가는데 수영복 머 입냐 5시간 전 new 45 Hit
잡담 2022/05/22 01:10:19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인생에서 가장 어이없던 일탈이 뭐였어?? 5시간 전 new 249 Hit
잡담 2022/05/20 20:43:28 이름 : 이름없음
163레스 알바 통합스레 6시간 전 new 1119 Hit
잡담 2021/12/05 01:34:41 이름 : 이름없음
296레스 👙가슴이 웅장해지는 가슴 통합스레👙 6시간 전 new 3540 Hit
잡담 2021/09/24 19:14:26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커뮤판은 어디로 가야하지 7시간 전 new 32 Hit
잡담 2022/05/22 01:15:1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얘들아 학교폭력 관련 설문조사 진행중인데 한번씩만 참여해줘!! 7시간 전 new 29 Hit
잡담 2022/05/22 00:56:18 이름 : 이름없음
855레스 ✨최강에 도전해라, 잡담판 잡담스레 제35판이여✨ 8시간 전 new 4795 Hit
잡담 2022/02/27 18:07:02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나 성인되면 궁금한 게 있는데 8시간 전 new 192 Hit
잡담 2022/05/21 11:15:59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감정적인 사람 옆에 있으면 왜이렇게 힘드냐 8시간 전 new 218 Hit
잡담 2022/05/15 16:20:03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나 너무 행복해ㅠㅠㅠㅠ 9시간 전 new 56 Hit
잡담 2022/05/21 22:38:35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