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진짜...너무 힘들어서 죽고싶어 가정사 문제라 누구한테도 말 못하고끙끙 앓기만 하고 있어 1년만 더 있으면 성인이라 나갈수 있는데도 지금 너무 힘들어서 죽고싶어 나 진짜 하고 싶은 것도 너무 많고 내 친구들도 좋고 살고 싶은데 지금 너무 힘들어 죽지말라고 아무말이나 해줘 죽을때 아프다고 겁줘도 좋고 그런 생각하는거 아니라고 혼내도 좋고 살다보면 좋은날 온다고 좋은말로 꼬셔도 좋으니까 아무말이나 해줘

이기적인 말로 들릴지도 모르겠지만... 레주가 죽으면 슬픔에 못견뎌 무너질 사람들 분명 있을거야. 생각보다 많을거야. 그중에 나도 있을거고. 아직 너무 힘들고 고통스럽겠지만 조금만 더 살아줘. 조금만 더 버텨서 보란듯이 행복해줘. 여기에라도 털어놔줘서 고마워.

제발 버텨줘 나랑같이 버텨보자

레주야 죽지마... 지금까지 잘해왔으니까 우리 조금만 더 버텨보자

죽지마 벌써 6월이야 조금만 버티면 괜찮아질거야

지금 당장 레주가 좋아하는 일들 조차도 무의미하게 여겨질 수 있어 계속 나쁜 생각이 들면 그냥 누워 있어. 울어도 되고. 이제 장마라서 밖에 나가서 산책도 못해 그럼 장마 끝날 때까지 실내에서 시간을 보내 그럼 곧 7월이야 벌써 하반기의 시작이야 레주는 벌써 1년의 반을 열심히 살아왔어 내년까지 반 남았어 내년에는 성인이 돼서 지금보다 더 자유롭게 살 수 있어 무지막지한 자유가 더 두려울 수 있어 하지만 위법이나 범죄가 아닌 이상 무엇을 하든 너의 자유야 너의 인생이야 나는 이걸 20대후반이 돼서 알았어 난 늦깎이 인생을 살고 있다고들 말하지만 인간 기본 수명 80살이라고 설정하고 생각해보면 레주나 나나 아직 인생의 초반을 살고 있다고 생각해 난 20대 중반까지 20대 청춘이라는 핑계로 엄청 놀고ㅎㅎ... 그 과정에서 얻은 우울증..같은 상흔도 있지 별로 상관없어 난 좀더 외롭게 있어도 된다고 생각해 레주도 앞으로 혼자서 헤쳐나가야 할 일들이 많아 두렵고 엄청 무서울 거야 불안하기도 할 거야 그건 당연히 드는 감정이야 불안할 때 너 자신을 탓하지 마 비굴하다고 생각도 하지 마 힘내라는 말을 레주에게 함부로 말할 순 없어 마지막으로.. 내가 좋아하는 영화인 소울을 추천하고 물러날게. 앞으로가 어떻게 될지 확신할 순 없지만 남은 인생 매 순간을 즐기면서 살게 될 거야

죽지말고 나랑 같이 살자

>>2 고마워 역시 인간은 살고 봐야겠지 >>3 고마워 >>4 >>5 >>6 그래 버텨봐야지 ㅠㅠㅠ

>>7 고마워 >>8 응 이번해도 벌써 반..

>>9 고마워 나중에 꼭 한 번 볼게 >>10 웅 고마워

저 날 너무 힘들어서 스레딕에 글썼는데 많이 응원해주고 그래서 고마워

사실 저 날 저거쓰고 자다가 일어나서 새벽에 자살하려고 유서쓰다가 아냐 살아야지 싶어서 그만뒀다가 다시 이어쓰다가 난리법석 떨었어 그날 마침 가족들도 외출한대서 아 그럼 죽기 딱 좋네 생각했는데 결국 엄마 손에 끌려서 나도 외출함...쥬라기파크 보고왔다. 그래도 며칠 지나서 생각하니까 그새 아무것도 아닌 것 같아. 아직 힘든 건 많긴 한데 내가 열심히 살면 되는거지 뭐.

어떻게든 살아봐야겠지? 이 스레 더 찾아올까? 아마도 그럴 것 같아. 힘둘 때도 오고 잘될 때도 오고 하하핳

뭔 얘길 하고 싶은건지 나도 잘 모르겠당 으히히 위로해준 레더들 정말 고마워 바이바이

죽지마.. 나도 오늘 진짜 죽고 싶었거든.. 요즘 걱정이 너무 많아서 직장 다니면서 다단계까지 하는데.. 사람들은 내 속내는 알지도 못하면서 그저 성과무너릴려고 눈에 불켜고 달려들기바빠 나름 친한 사람들이라 생각한 사람들도 다단계 제품 얘기하면 등돌리기 바쁘고. 난 진짜 살기가 싫어.. 그나마 위로차 듣던 음악도.. 마음껏 못듣겠어. 그래도 우리 살아봐야겠지? 나도 너무 힘들지만 이런글보니깐 되려 위로하게되네…

많이 힘들구나... 그래도 죽지마. 무슨 일이 있어도 꼭 살아야 해. 나도 레주랑 동갑이고 아주 오래전부터 죽으려고 생각해왔거든? 근데 지금 죽으면 너무 아깝지 않을까? 우리 아직 어리고 예쁘고 하고싶은 것도 많은데 지금 죽어버리면 아무것도 못 해보는 거잖아. 우리 조금만 더 버텨보자. 6개월만 있으면 성인인데 술도 마셔보고 친구들이랑 멀리 여행도 가보고 즐길 거 다 즐거야지! 여전히 죽고 싶더라도 하고 싶은 것들, 먹고 싶은 거 다 먹고 그때 가서 다시 생각해보자. 비록 이렇게 랜선으로 고작 답글이나 달아주지만 그래도 응원하고 있을게. 우리 꼭 살아서 어른이 되자.

나도 오늘 정말 다시 한 번 죽고싶다고 생각했는데 레주야 우리 죽지 말자 살다보면 지금처럼 힘들 때도 많겠지만 아 그 때 안 죽고 살길 잘했다 하는 순간들도 있을 거야

죽으면 거기서 끝이지만 살아남으면 행복할 가능성이 생긴다 선택은 네 몫이지만 좋은 일은 언젠가 반드시 일어날거라는거 알았으면 좋겠어 오늘 널 위해 꼭 기도할게

죽지마아아아아ㅏ아!!!!!!

내가많이힘들어서그런데도와ㅓ주셔요 아무나 카톡아이디 g r e g 0 r s a m s a

아이이잉 죽지 말자잉 뀨?
스크랩하기
8레스 너네는 이런상황 빡쳐 안빡쳐? 9분 전 new 20 Hit
고민상담 2022/06/30 00:36:16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엄마가 나한테 흉하대 14분 전 new 19 Hit
고민상담 2022/06/30 00:30:1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수영강습 받을까 하거든 24분 전 new 8 Hit
고민상담 2022/06/30 00:57:45 이름 : 이름없음
45레스 (제목수정)잔인한 상상을 너무 자주 함. + 중2병 좋아함 + 망상 관련... 54분 전 new 648 Hit
고민상담 2022/05/16 22:29:23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아파서 제대로 먹지를 못해 59분 전 new 14 Hit
고민상담 2022/06/30 00:26:0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진로를 어디로 가면 좋을까 1시간 전 new 19 Hit
고민상담 2022/06/29 22:45:23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싸가지 없는 금수저 친구^^ 2시간 전 new 117 Hit
고민상담 2021/07/03 11:33:09 이름 : 이름없음
44레스 에테르의 심리상담소 2시간 전 new 521 Hit
고민상담 2022/06/18 03:32:4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얘 좀 부담스러워 3시간 전 new 38 Hit
고민상담 2022/06/29 22:13:24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신입 퇴사 고민 3시간 전 new 156 Hit
고민상담 2022/06/28 00:13:29 이름 : 이름없음
504레스 왕따 가해자에게 하고싶은 말을 적어보자 4시간 전 new 5012 Hit
고민상담 2018/10/31 13:25:52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장애인 친구 7시간 전 new 322 Hit
고민상담 2022/06/20 20:57:39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재수공부하는데 고민돼 하나만 선택하게 도와줘 9시간 전 new 43 Hit
고민상담 2022/06/29 16:01:37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나 조현병인가 9시간 전 new 260 Hit
고민상담 2022/02/28 02:11:54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배가 고픈건 아닌데 허기지는 느낌이야 11시간 전 new 98 Hit
고민상담 2022/06/27 21:35:37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