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내용(제목 그대로에요. 7일뒤 군대 갑니다. 군필 형님들 군대가기 전에 가지고 가야 할거나 뭐하는 지 좀 알려주세요. 제가 군대갈 쯤엔 통일 될줄 알았습니다. 그래서 아무생각 없이 있었는데 7일 남으니까 실감이 나네요. 아무생각 없이 있어서 뭐해야하는질 모르겠습니다. 백지 상태에요. 뭐라도 알려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군필 형님들 '군대 가기 전 기분 어떤가'같은게 궁금 하시다면 질문도 받아요.) 군인 입니다. 군대에 대해 질문 받습니다.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1일 D-129 이제 넉 달 정도 남았나... >>901 '의문의 여성 다녀감'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신원 불상의 거수자 여성의 부대 진입 시도' 등등으로 안 적힌 게 다행이닼ㅋㅋㅋㅋㅋ 알콩달콩 달달해보여서 부럽드아아아아아아!!! 앞으로도 오래도록 행복해랏!!! 얍!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2일 D-128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3일 D-127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4일 D-126

>>905 훈련 빡세네요...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5일 D-125 >>906 아니 이번엔 또 무슨 훈련을 ㄷㄷ......

>>907 .원래 한명으로 끝날 코로나... 중대 58명중 40명 확진...이해가 가지 않는 이상한 방식으로 중대 통제 및 격리 검사인원 제외 남은 인원 12명... 그럼에도 훈련 출발...허리디스크 터진 환자 같이 훈련 참여.... 이유 알고 봤더니 부대 국방티비 출연.... 코로나 때문에 훈련 취소 시키면 이미지 실추 된다고 억지로 훈련 추진..... 3박 4일 철야 훈련.... 훈련 복귀 후 허리통증 호소 했지만 인사과에서 훈련 때문에 외진예약 깜빡했다면서 외진 취소.... 군의관의 말 "아직도 허리디스크 터졌는데 훈련 참여 시키는 부대가 있냐." 네... 그게 저희 부댑니다.

와... 125일 난 이제 325일 남았넼ㅋㅋㅋㅋㅋㅋ 우리 부대도 부대가 코로나로 개박살났는데도 어찌해서든 훈련보낼려고 하더라고요 큰 문제 없이 다치지말고, 다쳤다면 완치하고 전역하시길...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6일 D-124 >>908 ......그놈의 국방홍보원 ㅂㄷㅂㄷ... 아니다. 국방홍보원도 그렇고 부대도 그렇고... 참, 총체적 난국이다. 부대 상황 고려하지 않고 그냥 대외적인 이미지 그거 하나 때문에 무리수 강행이라니. >>909 스레주하고는 거의 200일 차이네 ㅋㅋㅋㅋㅋㅋ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7일 D-123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8일 D-122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29일 D-121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0일 D-120 이제 거의 4개월 가량 남았다...... 병장 계급장이 슬슬 눈앞에 보일 때쯤인데.

>>914 지금 휴가 중이어서 휴가 끝나면 병장 될 듯

>>915 오오오오 휴가아아아아아아 벌써 병장 되기 직전의 휴가라니. 그럼 2차 정기휴가?

>>916 정기 휴가는 아니고 병가로 나왔어... 허리 상태가 더이상 지ㅣ체 했다간 돌이킬수 없을 것 같아서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1일 D-119 뭐지. 스레딕이 갑자기 멈춰섰었던 것 같은...? 레스 기입해서 투고해도 투고가 되지 않았...... >>917 참... 볼 때마다 스레주네 부대, 참 기가 막혀서 헛웃음도 안 나온다. 그까짓 국방홍보원 카메라가 뭐 그리 중하다고 아픈 사람들까지 끌어다가 훈련 연출하는 거람 대체. 일단 밖에 나왔으니 병원에서 확실하게 진료, 처방받고 치료되어야 할 텐데...... 스레주, 걱정된다.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2일 D-118

>>918 스래딕 정전인가.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열심히 치료 받도록 할게요!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3일 D-117 >>920 ㅇㅇ 잘 치료받고 들어가.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4일 D-116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5일 D-115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6일 D-114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7일 D-113 날씨 덥더라. 그래도 비가 좀 내려서 조금 사그러들었다고는 하는데, 5월에 이렇게 더우면 이번 여름은 참 기깔나게 더울 것이라는 생각도 들고...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8일 D-112

>>925 겨울이 추웠던 만큼 여름도 엄청 춥겠지...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39일 D-111 >>927 여름은 추우면 큰일나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928 앜ㅋㅋㅋㅋㅋ덥겠짘ㅋㅋㅋㅋ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0일 D-110 >>929 그래도 스레주네 부대는 왠지 열대야는 없을 듯...? 작년 3월쯤 입대한 걸로 알고 있는데 작년 여름엔 어땠어?

형 저 9일뒤 입대입니다... 훈련소 갈때 챙겨가야할 물건 같은거 있을까요??ㅠㅠㅜㅠ

>>931 스레 정주행하면 알겠지만 놀랍게도 대부분은 챙겨갈 필요가 없다...! 물론 사전에 처방받은 바가 있어 복용해야 하는 약이라거나 뭐 이런 거라면 지참할 수 있기야 하겠다만 단순 개인 소비재 정도는 굳이 가져갈 필요도, 입영부대 출입문 앞의 잡상인에게서 살 필요도 없어. 훈련소 단계에서 필요한 건...... 당장 떠오르는 건 유성펜과 볼펜 몇 자루 정도겠네. 보급품에 네 이름 기재하고, 생활기록부나 신상명세 같은 거라든가, 아니면 적성검사, 인성검사 같은 거 할 때 그런 필기도구는 매우 필요할 테니까. 그 이외의 생활용품은 기본 초도보급물품으로 나오거나 나중에 훈련소 마치고 나서 자대에서 생활할 때 PX 같은 데서 구매해서 사용할 수 있어.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1일 D-109

>>931 아. 내구성 좋고 값싼 디지털 손목시계 정도도 챙겨가.

>>930 작년 여름.... 대구보다 더운 곳이었습니다. 다시 말해 대한민국에서 가장 더운 곳이었죠.... 대구보다 항상 1~2도정도 온도가 높았었다..... 여름엔 덥게~ 겨울엔 춥게~

>>931 굳이 가져가자면 시계. 라이트펜, 책 두권, 흡연자라면 몰래 필 담배 2개비와 성냥, 재밌는 썰

>>932 >>934 역시....아직 기억하네

>>936 오오 시계,책 두권..격리 기간에는 할거 없어서 그런가? 나 입대하는 사단은 담배 피게 해준댕!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2일 D-108 >>935 설마... 열대야까지? ㄷㄷ >>938 사단 신교대로 가는 건가...... 그럼 자대 배치도 십중팔구는 그 사단 휘하 부대로 나오려나.

>>939 자대배치는 우리 마을에 있는 부대!상근은 최대한 가까운 부대로 배치해준다 하더라구 내가 상근이라

>>940 어디 관공서가 아니라 부대래? 그래도 상근예비역이면... 출퇴근이 가능할테니 막사 생활까지 해야 하는 현역보다는 조금 더 편하겠다. 운 좋았네.

>>941 상근은 부대,기동대,지역대,경찰서 중에 한곳에 배치 받는거라 다른곳 갈수도 있는데 우리 집 근처엔 부대밖에 없어서 부대 갈것 같아! 와전 운좋지ㅠㅠ 주말마다 데이트 할거야...

>>942 그럼 사실상 신교대 훈련 5주만 버티면 나머지 군 생활은 사실상 반절은 자유네 ㅋㅋㅋㅋㅋㅋ 물론 중간중간 유격훈련이라든지 혹한기훈련 같은 건 얄짤없이 이수해야겠지만. 상근예비역이라고 했으니, 일과 끝나고 퇴근하고 나서 시간 여유가 있을테니 자기계발 같은 거 정말 빡세게 해 둬 ㅇㅇ 자격증이면 자격증, 외국어면 외국어...... 물론 자대배치받은 곳에서 당연히 수행해야 하는 기본 업무는 완벽하게 숙지하고 난 다음에 해야겠지?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3일 D-107 이제 6월. 뭔가 근질거려서 긁어보니 모기에 물린 것이었떤 건에 관하여. 헌데, 모기가 벌써부터 활동할 철이었떤가?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4일 D-106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5일 D-105

>>944 이제 병장.... 모기.... 이번에 불침번 서는데 형광등 켜놓은 곳에 모기 모여 있길래 에프킬라 뿌렸는데 바닥에 모기 무덤 생김ㄷ ㄷ ㄱㅡㄴ데 지금까지 모기 한번도 안물렸다는게 신기하네

>>947 오... 이제 작대기 네 개! 병장! 축하해 ㅋㅋㅋ 어깨에 녹색 견장은 달고 있는 거야? 어후 나는 전역하기 한두 달 전엔가? 그 떼서야 비로소 후임한테 녹색 견장 물려주고 어깨가 한결 가벼워졌던 것 같아 ㅋㅋㅋㅋㅋㅋ >>944로부터 오늘까지 한 48시간하고도 좀 더 지난 것 같은데, 난 그 사이에 왼쪽팔에 5방, 오른쪽 팔에 2방 모기 물렸다 ㅎㅎ............ 그래서 그 뒤론 집구석에서 모기 소리가 들릴 때마다 어김없이 에프킬라 뿌리고 있어.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6일 D-104

>>948 조종수는 녹색견장을 달지 못합니다.그래서 제가 상병일때 일병 맞후임이 달았었죠. 견장 못다는건 후회되지 않습니다. 중대에서 가장 폐급인 친구가 부분대장을 한다는건 화가 나네요.아무일도 하지 않고 모두 후임한테 짬때리는 친구가 휴가 5일을 냠냠한다는건 좀 너무 하죠. 제발 하야시키고 맞맞후임이 견장 달았으면 하는 간절한 바램이 있습니다

>>951 하기사... 나도, 소대, 분대에 더 적합한 병력들이 쌔고쌨는데 굳이 나한테 녹색 견장이 달렸던 게 납득되지 않기도 했었음. 아직도 왜 굳이 내가 분대장 교육대에까지 파견되어 교육받고 분대장이 되었는지 미스터리이지만 뭐 어쨌건 소대 간부들의 하명으로 그렇게 되었다고 하니 따를 수밖에. 그래도 그냥 아득바득 하다 보니까 분대장으로서 당직에도 투입되고 뭐 하고 뭐 하다 보니까 어느덧 녹색 견장을 후임한테 물려주고 나머지 한두 달 동안은 유유자적하다가 전역...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7일 D-103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8일 D-102 6월 6일 현충일! 호국보훈의 날이라며 또 장병들 정훈교육 같은 거 하겠네 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오늘 아침인지 새벽인지 합참에서 북의 미사일 도발에 대한 단호한 대응 차원에서 지대지미사일 8발을 대응발사했다더라. 스레주네 부대는 나름 전방인 것 같던데, 괜히 부대 분위기가 심각해진다든지 이런 일은 없었으면 좋겠다.

참고로 방금 전 오전 10시 정각엔, 내가 사는 동네에 사이렌 소리가 울렸었어. 다른 동네, 다른 지역도 그랬는지 모르겠네. 주변 환경에 새삼 신경쓰며 지내다보니 처음엔 '어디서 공습경보라도 울리는건가?' 싶었는데 이내 현충일 추모 사이렌이다 싶더라.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49일 D-101

동기 게이야 ㅋㅋㅋㅋㅋㅋㅋㅋ 난 2월군번... 우리 부대는 3개월 동기제인데 그쪽은 어떨지 모르겟네 그동안 우리 열심히도 이겨냈다 그지 이번에 내 동기가 말출 출발 첫문을 열었는데 설마 내 기수때 조기전역이 사라질지도 몰랐고... 내 동기를 벌써 보내는 날이 올지도 몰랐지 우리 남은 2 3달 열심히 버텨보자 힘내라

스레주의 전역까지 앞으로 100일!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0일 D-100 >>957 앗... 내가 멘트치려고 아껴두고 있었던 건데 ㅜㅜ 여하튼, 스레주, 이제 100일 남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햐. 훈련소에 막 입소해서 550일의 국방부 시계가 돌아가기 시작했을 때만 해도 참 까마득했을텐데 어느덧 100일 남았엌ㅋㅋㅋㅋㅋ 아마 이 때쯤부터 본격적으로 시간이 안 흘러가기 시작할거야 ㅋㅋㅋ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1일 D-99 100대 돌파아아아아아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 이제 백의 자리가 0이다아아아아ㅏㅏㅏㅏㅏㅏㅏㅏ!!!!!!!!!

>>953 우리 같은 가라부대는 겨우 그런것에 대비 하지 않습니다! >>956 진짜 에바띠 >>957 >>958 미친 뒤돌아보면 빼른데 아직 100일이나 남았다니 >>959 0이다!!!! 죽여줘...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2일 D-98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3일 D-97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4일 D-96 하루하루 줄어드는 군생활 ~_~ 국방부 시계가 슬슬 거의 다 돌아갔다는 느낌이 들려나 ㅋㅋㅋ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5일 D-95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6일 D-94

>>963 ㄴㄴ 국방부 시계는 전역날에 한번에 돌아감. 그 전까진 그냥 멈춰있다고 보면됨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7일 D-93 >>966 에이... 그래도 550일에 달하는 국방부 시계가 전역날에 갑자기 한번에 돌아갈라고.

>>967 당사자가 아니면 느끼기 힘들긴 하지...

>>968 내 경우앤, 전역날 한 번에 휙 돌아갔다기보단 보름 간격으로 국방부 시계가 움직였던 느낌? 물론 병장 달고서부터는 비로소 하루하루 흘러가는 게 느껴졌었고 ㅋㅋㅋㅋㅋㅋ

>>969 ㅎㅎㅎ 나는 병장때 시간이 멈춘듯한 느낌... 말차빼면 휴가도 없어서...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8일 D-92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59일 D-91

>>969 나는 10일마다 초침 한칸 움직이는 느낌...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0일 D-90 이제 90일 남았다! 거의 석 달!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1일 D-89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2일 D-88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3일 D-87 시설 공사 때문에 잠깐 정전되긴 했는데 역시 덥다... 전기 복구까지 앞으로 1시간 20분.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4일 D-86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5일 D-85 새삼 떠오른 건데, 이틀 전 6월 21일이 하지(夏至)였다데. 일 년 중 가장 낮이 긴 날. 벌써 여름의 정점을 지나간 셈...... 근데 걱정 마시라. 어차피 한국의 여름은 이제부터 시작이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앞으로 남은 복무일수가 85일 가량이니, 스레주는 가을의 정점인 추분 즈음에 전역하게 되려나.

>>979 빨리 선선해졌으면 좋겠다. 병장병 너무 걸렸는데.... 핸드폰하기도 귀찮아서 요즘 노래틀고 잠만 잠. 그래서 스레딕도 안들어오게됌

하하 친구 시간이 빨리 가길 바란다면 뭐라도 붙잡고 열심히 해보라고

>>980 슬슬 새로 스레 세우는 것도 검토해 볼 때가......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6일 D-84 >>981 내 경우, 전역 석 달 남기고 뭘 하고 있었던가...... 부대 이전 작업 때문에 여기저기 불려다녔었지 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스레주 오긴 올까? 난 그것도 궁금

>>983 나도 나오기 전날까지 그냥 계속 작업 시키는 거 다 하고 작전 있는 건 다 나가고 그랬지 진짜 마지막 한 달이 제일 안갔던 것 같아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7일 D-83 >>984 이제 슬슬 병장이잖아 ㅋㅋㅋㅋㅋㅋ 여유롭게 입수보행할 때가 되었지 ㅋㅋㅋ 언제든 느긋하게 놀러올걸 ㅋㅋㅋ >>985 나는 말출 일주일 전부터 시간이 안 갔던 듯 ㅇㅇ 그 때쯤이면 부대 이전 작업이 1차적으로 마무리된 이후라서 크게 별로 할 게 없다 보니.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8일 D-82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69일 D-81 스레딕 게시판 구성 바뀌었다...... 스레주, 헷갈리지 않겠지 ㅋㅋㅋㅋㅋㅋ

>>982 새로 스레 세우는거 그냥 제목에 2판이리고 붙이면 되나?

>>989 ㅇㅇ...... 아마도? 그렇다고 그냥 '2판' 이렇게만 제목 붙이지는 말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제 얼마 안 남은 이 스레, 하얗게 사르고 새 스레로 어서 이사가자!

>>711 은 자대배치받았다는데... 찜통더위가 시작되려는 이 여름날에 더위 잘 견디고 있는지 모르겠어. 걱정되네. 최소한 열대야는 없는 곳으로 자대배치를 받았기를. 아 근데 그 정도 되는 지역이면 대신 겨울이 좀 힘들겠다^^ㅋㅋㅋㅋㅋㅋ;;; >>790 ! 이제 석 달 좀 넘게 지났는데 잘 지내냐! >>942 는 상근으로 입대한다는 것 같고...... 지금쯤이면 입대해서 이 무더위 아래서 한바탕 구르고 있으려나.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70일 D-80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71일 D-79 비가 추적추적 내린다...... 근데 시원하지가 않아! 전혀 시원하지 않고 미지근한 물이 가득한 욕조에 들어간 느낌의 날씨야!

스레주의 전역을 기다리며 갱신 472일 D-78 계속 비가 내리는 와중에, 인제 좀 서늘하네 ㅇㅇ... 근데 이 비가 그치고 나면, 이제 찜통더위 시작이겠지 으으 게다가 스마트폰까지 고장났어! 고치러 가야 해! 끄으으으으아아아악

>>989 제목에 2판 붙이고 1레스에 1판인 여기 링크 넣어두는 게 좋을 거야. 1000레스 전에 이 스레 마지막에 2판 링크도 써두면 더 좋고. 여기는 비 많이 오는데 스레주 있는 곳은 괜찮은지?

>>995 지금 만들러 가야 겠다!

>>993 요즘 너무 습해! 역시 겨울이 최고야 >>994 아이폰을 쓴다면 아이폰 14 추천하지 >>995 휴가나왔죠. 근데 비와....

>>997 오 드디어......!

마지막은 너에게 맡기마
스크랩하기
76레스 닮은 연예인 2분 전 new 706 Hit
잡담 2019/08/10 09:39:05 이름 : 이름없음
45레스 이상형 말하면 특이하단 소리 듣는 사람들 모여라 3분 전 new 274 Hit
잡담 2022/08/07 14:09:15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공차 왤케 맛있는게많아 4분 전 new 76 Hit
잡담 2022/08/07 22:52:1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인가? 결말 어떻게 됐엇어? 6분 전 new 4 Hit
잡담 2022/08/08 12:29:37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비 오는 날에 배달을 시켜도 된다? 안 된다? 10분 전 new 18 Hit
잡담 2022/08/08 12:03:4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캡슐 커피 중독인듯 11분 전 new 32 Hit
잡담 2022/08/08 08:42:52 이름 : 이름없음
91레스 군필 형님들 7일뒤 군대 갑니다. 질문도 받고 질문도 할겁니다.(이제 군인) 2판 36분 전 new 2149 Hit
잡담 2022/06/30 19:08:0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고1이 액괴유튜버 하려는데 반 애들한테 쉽게 걸릴려나? 37분 전 new 198 Hit
잡담 2022/08/04 22:06:16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3차 세계대전 터질거같아? 56분 전 new 147 Hit
잡담 2022/08/07 02:22:31 이름 : 이름없음
767레스 ★☆★☆ 코로나(우한폐렴) 통합 스레 2 ★☆★☆ 1시간 전 new 4796 Hit
잡담 2020/03/04 22:07:28 이름 : 이름없음
40레스 양아치나 일진애들은 부모가 대체 뭐하는 사람일까 1시간 전 new 495 Hit
잡담 2022/08/01 13:09:55 이름 : 이름없음
683레스 😆🔋잡담이 부족해! 잡담하자 잡담스레 36판😆🔋 1시간 전 new 5165 Hit
잡담 2022/06/05 13:47:52 이름 : 이름없음
217레스 마라탕 통합 스레 2시간 전 new 2251 Hit
잡담 2021/01/30 22:39:2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얘들아 크록스 신는사람….. 2시간 전 new 31 Hit
잡담 2022/08/08 09:40:13 이름 : 이름없음
70레스 느낌인데 뭔가 2~3년 내로 3차 세계대전 터질거같다 5시간 전 new 1129 Hit
잡담 2022/07/14 00:26:33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