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이름없음 2023/05/14 17:11:57 ID : xSNz89xVcHC
아직 중삐리긴 한데 금방 고딩되니까.. 수행이랑 중간기말만 닥치는대로 준비하고 친구들이랑 놀면서 살다보니 가끔씩 진로랑 공부가 너무 걱정돼ㅠㅜ 진짜 심하면 너무 무기력해지고 아프다고 핑계대고 학원도 안가 학원을 많이 다니는 것도 아닌데... 책 읽는걸 좋아해서 학원 빼고 책읽는데 글이 눈에 안들어오고 너무 현타가 오는거야.. 가끔 진짜 가끔 죽고 싶은 생각도 들어 물론 겁이 많아서 실행은 못해,,ㅎ 이런저런 걱정이 쌓이니까 스트레스 받아서 건강은 안좋아지고 두통 생기고 악순환이라 이미 진로를 정한 사람들이 조언 좀 해줘ㅠㅠㅠ
이름없음 2023/05/14 17:47:14 ID : oE3DBxO64Zg
난 지금 고등학생인데, 중학생 때 이미 진로 고민을 먼저 해 보고 또 진로를 정한 입장에서 스레주에게 지금은 그렇게 지내도 된다고 말해주고 싶어. 물론 중학교 내신 공부하랴 고등학교 선행 준비하랴 바쁘겠지만, 그 사이사이 친구들과 즐겁게 놀고 학교생활 재미있게 하는 게 인생에서 정말 소중한 추억이 된다고 생각해. 무엇보다 책 읽는 걸 좋아한다니 스레주가 진로를 언제 정하든 잘 해낼 수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들어!! 책 많이 읽는 게 물론 공부에도 도움이 되지만, 인생을 살아감에 있어서도 많은 도움이 되거든. 책을 많이 읽다 보면 자연스레 네가 하고 싶은 일이 생길지도 모르고, 훗날 네가 진로를 정했을 때 그동안 읽은 책들이 도움이 될 수도 있는 거고. 진로는 중3 때 슬슬 고민해 보고 고등학교 가서 정해도 늦지 않아. 그동안은 네가 잘하는 게 뭔지 좋아하는 게 뭔지 생각해 보면서 현재에 충실한 삶을 사는 게 어때? 너무 먼 미래까지 생각하다 보면 오히려 더 불안해지고 막막해지기 쉬우니까, 할 수 있는 일에 최선을 다하는 거지.
이름없음 2023/05/14 19:27:06 ID : e4Zjtdva62F
나 스레준데 고마워ㅠㅜㅠ 완전 위로됐어!! 힘들 때 보러와야겠다.. 레스주도 진짜 뭘하든 잘해낼거야ㅠㅠ!!
3레스선생님을 짝사랑하는데..아휴..난 어떡하면 좋지..new 57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4시간 전
12레스지방러들 이거 기분나쁜 말인지 좀 봐줄래new 92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9시간 전
4레스혹시 여기 자캐커뮤 뛰는 사람 있니? 70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20
2레스질방귀 줄이는 법 없냐? 45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20
4레스인터넷만하면 날카로워져 57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20
12레스정상적인 퇴행의 범위란 어디까지일까 124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20
3레스아까 성인adhd글올린사람인데 56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9
3레스부모님이 성적이 아니라 학원 보내는데만 신경쓰는것 같아 544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9
1레스엄마가 시발 애정표현이랍시고 엉덩이 만지는거 짜증남 55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9
2레스죽고 싶어서 미칠 것 같을 때 어케 해야 되냐.. 58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9
7레스성인adhd인사람 있어? 88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9
3레스맘대로 되는 거 하나 없는 인생 96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9
6레스피하는것도 따돌리는걸까? 128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9
2레스인스타 잘 아는 사람 들어와 ㅠㅠㅠㅠㅠㅠ 좀 도와줘 83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9
5레스에어컨이든 세탁기든 멀티탭만 고집하는 부모님 97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8
2레스글 지울 거면 스탑이라도 달지... 954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8
1레스귀찮아 90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8
1레스삭제 104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8
3레스삭제 119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8
1레스삭제 99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4.06.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