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달전에 난 정말 무기력하고 하는 일 없이 그저 뒹굴거리는게 전부였어, 그러다 낮잠이 들었는데.. 누군가 내 이름을 부르는 소리에 잠에서 깨어났어. 향냄새가 나고, 붉은 색 저고리에 흰색 치마를 입은 어떤 할머니가 제를 지내고 있는거야. 어리둥절해서 이리저리 둘러보고 있는데 나를 보며 기분 나쁜 웃음을 짓더니 갑자기 눈빛이 돌변해서는 나를 온 힘을 다해 누르는거야.. 이게 무슨일인가 싶어서 소리를 지르려는데 말문이 막혀 무슨 소리도 안나오는 거야.. 그러는 와중에 그 할머니가 나를 더 세게 누르며 무슨 말을 하는데, 나도 모르게 미친 것 처럼 소리를 지르며 죽여버릴거야 라며 귀신 들린 사람 마냥 말을 하더라고, 온 몸은 식은 땀이 나고 내 의지와는 상관없는 말들이 막 튀어나오는데 정말 미칠 지경이더라고, 목이 쉴 정도로 소리를 지르다 눈 앞이 깜깜해지는거야.. 난 그렇게 꿈 속에서 의식을 잃은 거지.. 놀라서 눈을 떳는데, 내가 알던 내 방이 아닌거야.. 무당들이 흔드는 방울 소리가 들리고 난 여기서 나가야겠다는 생각으로.. 도망쳤어, 어두운 밤 정말 영화 속 한장면처럼 안개가 자욱한 산 속이더라고.. 무언가 풀 숲에 지나가는 소리부터, 새 우는 소리 동물 우는 소리가 들리는데.. 난 무작정 걷다가 넘어져 버렸어.. 이제 정말 끝인가 보다.. 난 여기서 죽겠구나 생각을 하며 떨고 있는데 내 어깨에 무언가 덮혀지는 느낌을 받았어.. 난 안경을 써서 보통 벗으면 잘 못봐.. 근데 분명 안경을 안 쓰고 있었는데 놀라서 뒤 돌아보니.. 한 남자가 날 보고 서 있더라고.. 되게 선명하게 그 남자의 얼굴이 보였어.. 그리고 아무말 없이 날 부축해주는데.. 난 아무 의심없이 그 사람을 따라갔지..
레스 작성

50레스 준오 새벽님 밤과 새벽사이 나오던 스레 어디갔지? 2018.06.13 6678 Hit
2018/04/05 17:01:19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내 꿈 이야기를 해볼까해..(2) 2018.06.12 54 Hit
2018/06/12 21:00:2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내 꿈 이야기를 해볼까해.. 2018.06.12 57 Hit
2018/06/12 20:49:50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나 약간 변태스러운 꿈을 꿨어...이런거 써도 되는지 모르겠네 2018.06.10 519 Hit
2018/05/21 23:06:31 이름 : 이름없음
57레스 자각몽이 안되는 레더들을 위한 연구소 2018.06.10 1291 Hit
2018/02/27 23:56:53 이름 : ◆nB9eLdPa5TW
25레스 루시드드림 2018.06.10 230 Hit
2018/06/03 02:18:18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꿈꾸다 일어나는 걸 조절해 본 사람? 2018.06.10 100 Hit
2018/06/08 15:49:17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진짜귀접이야기... 2018.06.10 538 Hit
2018/05/24 06:45:15 이름 : Rock
3레스 . 2018.06.09 46 Hit
2018/06/09 18:43:41 이름 : 이름없음
23레스 다들 어떤꿈을 꿀때가 가장 슬퍼? 2018.06.08 207 Hit
2018/05/23 21:38:11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똑같은 꿈 꾸는 법 2018.06.08 167 Hit
2018/06/06 14:42:4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어제밤꿈뭐꿨어? 2018.06.07 51 Hit
2018/06/07 02:37:2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꿈속의 그남자를 찾고싶어 2018.06.06 147 Hit
2018/05/18 18:47:1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꿈 해몽 부탁해! 2018.06.06 38 Hit
2018/06/06 02:09:54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꿈속에서 그녀가 점점 다가온다 2018.06.05 127 Hit
2018/05/25 10:30:37 이름 : KK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