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집이 오빠 방 내 방 나란히 있는 구존데 반대편이 안방임 근데 내가 옆방이니까 아무래도 오빠 말소리가 잘들려 내가 친구랑 전화하는 것도 잘들리고 오빠가 뭐 볼때 유튜브나 뭐 영화 볼때도 소리를 되게 크게 해놓고 듣거든 그래서 뭐 보는지 되게 잘들려 방음도 쓰레기라 ;; 내가 공부하거나 하면서 조용히 있으면 걔 소리가 더 잘들려 근데 하는 말 들어보면 진짜 왜저러지 싶음 걔 꿈이 의대 가는건데 유퀴즈에서 서울의대 다니는 분들 인터뷰 한 것도 있고 찾아보니까 학벌 좋은 사람들 인터뷰 되게 많이 했더라고 밥 먹을때도 유퀴즈 영상 틀고 먹고 해서 이제 진절머리가 나는데 방에서까지 굳이굳이 그걸 틀고 진짜 매일 그걸 봄 그러고나서 1인 2역하면서 지가 의대 들어가고 인터뷰 하는 사람처럼 막 말하는거야 오늘 있었던 일 말해줄게 -혹시 전교 1등 하셨나요?? -아 네 근데 제가 좀 자만하는 그게 있어서 제 기억도 확실치는 않지만 네 음.. 전교 1등은 했던 것 같아요 -오 되게 겸손하신데요?? 그러면 혹시 선행은 어느정도 나가셨는지.. -(현재 예비 고2) 일단 고등학교 들어가기전에 미적분 다 끝냈구요.. 근데 선행이 다는 아니니까 그냥 하던거(이 부분은 기억 잘 안남) ~~ 선행은 굳이 안하셛ㅎ 될 것 같아요 -와 진짜 대단하신데... 정시로 가신거죠? -네네! 좋게 봐주셔서 감사해요 이걸 목소리 바꿔가면서 1인 2역을 해 저걸 다 지혼자서 말함 진짜 듣다보면 재밌기도 한데 매일매일 저지랄을 하니까 소름끼침 그냥 이미 자기가 의대 들어갔다고 착각하는 것 같아 그래서 저거 좀 하지말라고 내가 말했더니 닥치라고 하거나 욕하면서 방문 쾅 닫고 들어감 엄마아빠 앞에서 얘기했더니 엄마아빠는 걍 넘어가고 걔는 엄마아빠 앞에서는 아 ㅋㅋ 왜그래 아냐~ 하다가 뒤에서 돼지년부터 시작해서 온갖 욕이 다나옴 요즘 다이어트 때문에 진짜 우울하거듲 근데 남의 상처 잡고 지 일인이역하는 얘기 꺼내면 진짜 지랄발광해 ㅋㅋ 진지하게 엄마아빠한테 병웢 한 번만 같이 가보면 안되냐고 얘기도 해봤는데 과민반응하는 애 되고 오빠는 그 토르 손 인형? 손에 끼는 토르 장갑? 그거 끼고 때리는데 아프고 짜증나는데 엄마아빠한테 말해도 아무 소용없고 진짜 짜증나 의대 가고 싶으면 나 때릴시간에 공부하지 방금도 개처맞아서 울었는데 엄마아빠는 걔 편만 들어 이거 해결방법 없을까

부모님은 오빠가 저런식으로 사는거 모르시는거야? 막 방안에서 혼잣말로 1인2역 하면서 사는거 만약 모르셔서 대충 넘어가시는 거면 한 일주일 정도 각잡고 녹음해봐 하루치면 스트레스 받아서 그런거겠지 넘기실 수도 있지만 일주일동안이나 계속해서 그런 식으로 구는 걸 직접 들으시면 생각이 바뀌시겠지

>>2 헉 녹음도 생각해봐야겠다 고마워 그리고 부모님은 이미 아시는데 레주도 알겠지만 보통 사람들이 자기한텐 안일어날거라고 생각하는 일이 많잖아 가령 몇몇 생각 없는 사람들이 자기한텐 코로나 걸리는 비극이 안일어날거라고 생각하고 마스크 안끼는 것처럼.. 물론 우리 부모님이 생각 없다는 건 아닌데 쨌든 그런 심리가 있는 것 같아 말하는 거에서도 느껴지고... 우리 엄마아빠도 학창시절 때 공부 잘했어서 오빠에 대한 자부심도 크고 우리 집안이 분위기가 자주 티격태격해도 화목한 집안이라 공부 잘하고 착한 오빠가 정신병이라고까지 생각을 못하는 것 같아 나한테는 장난치는 거라고 생각하는 것 같고 1인 2역도 솔직히 그냥 들었을 땐 와 진짜 심각하다 이런 생각까지는 안하잖아 ... 내가 아무리 설명을 해도 안들으셔 아마 녹음 들어도 걍 장난치는 거라고 생각할 것 같긴 한데 일단 해볼게 고마워 !

냅둬 이미지트레이닝같은거겠지

>>4 그냥 꼴보기 싫은 것도 있어

ㅋㅋㅋㅋㅋㅋ그냥 신경쓰지마...실은 나도 그런 상상하면서 가끔 대화할때도 있어...ㅠㅠ 원래 이해안되는걸 이해하려할 필요는 없어 무관심이 니 정신에 이롭단다

1인2역으로 면접 준비하는거 아녀? 혹시 모르잖아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레스 친한 동생이 있는데 1시간 전 new 6 Hit
고민상담 2021/03/05 04:31:56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너네는 현타오고 후회될 때 좀 나아지는 방법 있어? 2시간 전 new 42 Hit
고민상담 2021/02/26 05:23:52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다이어트 도움좀... 2시간 전 new 7 Hit
고민상담 2021/03/05 02:28:22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이거의도적으로한거지? 2시간 전 new 163 Hit
고민상담 2021/02/12 04:47:04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입사한달 퇴사방법 2시간 전 new 85 Hit
고민상담 2021/03/03 02:12:3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친한 트친이랑 싸웟는데 어떻게 풀지... 4시간 전 new 11 Hit
고민상담 2021/03/05 02:00:1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이제 막 고1 올라왔는데 전학가는거 어떻게 생각해? 4시간 전 new 13 Hit
고민상담 2021/03/05 01:25:5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머리속에서 목소리들리면 문제있는거니..? 5시간 전 new 56 Hit
고민상담 2021/03/04 02:51:49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이거 병이야? 나같은사람 또 있나? 5시간 전 new 17 Hit
고민상담 2021/03/05 01:05:19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트라우마가 안잊혀진다..어카냐.... 5시간 전 new 18 Hit
고민상담 2021/03/05 00:52:51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너네 같음 재수할래...? 5시간 전 new 15 Hit
고민상담 2021/03/05 00:51:52 이름 : 이름없음
140레스 🌼🌼고민상담판 잡담스레 1🌼🌼 6시간 전 new 1006 Hit
고민상담 2020/01/22 22:30:52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티비는 없는데 펜트하우스는 보고 싶어 6시간 전 new 32 Hit
고민상담 2021/03/04 23:02:0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7시간 전 new 15 Hit
고민상담 2021/03/04 22:52:19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위내시경할때 7시간 전 new 22 Hit
고민상담 2021/03/04 01:22:17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