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니 방금 내 친구랑 카톡하다가 고백받앟거든ㅠㅠㅠㅠ??? 근데 문제는 나랑 걔랑 둘 다 여자야 물론 난 남자 좋아하고ㅠㅠ 내 친구가 여자 좋아하는건 이미 알고있었는데 진짜 너무 당황스럽다ㅠㅠㅠ 어떻게 얘기해야할지를 모르겠어 아무나 좀 도와줘ㅠㅠㅠㅠ

3년동안 친했고 진짜 제일 가까운 치ㄴ구였는데 좀 당황스럽다ㅠㅠㅠ 몰론 걔도 내가 이성애자인건 알고있어 걔랑 친하게 지내는동안 남자친구 있었던적도 몇번 있었고ㅠㅠ 약간 사귀자고핝건 아닌데 좋아한다고 왔거든??? 어떻게 해야하지

걔랑 진짜 가까운 사이였는데...ㅠㅠ 나는 괜찮은데 그 친구가 불편해해서 나랑 거리둘까봐 걱정되기도 하고ㅠㅠㅠ

지나가던 바이야. 미안하지만 난 이성애자라서 받아줄 수 없을거 같아. 너랑 친구 이상을 생각해본적이 없어. 나한테는 넌 그냥 좋은 친구일뿐이야. 이런 말이면 돼. 이뤄지기 어려운 고백인걸 알고있으니.

>>4 바이가 혹시 양성애자 맞나...? 걔한테 들은 기억은 있는데 정확하게 기억이 안나서ㅠㅠ 어쨋든 고마워!! 혹시 그 이후에 예전처럼 연락하고 장난쳐도 되는걸까??

>>5 응 맞아! 나 같은 경우는 전처럼 다가와주면 고맙더라고! 차였다고 친구를 잃는건 너무 슬프잖아....ㅎㅎ 이뤄질 수 없는 관계니 빨리 마음 정리되는 편이고!

솔직히 걔가 언제부터 나한테 연애감정?을 가졌는지도 모르겠고 난 외모 꾸미는데도 관심 많고 밖에 놀러다니는거 좋아하고 막 애교떨고 나 이거 잘어울령? 나 예뻐? 이런말도 잘 하거든 근데 걔는 진짜 정 반대성격이야 그래서 진짜 어느 포인트에서 관심을 가지게 된건지도 모르겠고 우리끼리 얘기할때도 반대되는게 너무 많아서 와 우리 진짜 어떻게 친해졌냐?? 이런 얘기도 하고 그러거든... 아 지금 내가 무슨말을 하고이ㅛ는지도 모르겠다 그냥 좀 당황스러워...ㅠ

걍 남자라고 생각하고 차. 성향이 다른데 사귈 순 없어

>>8 그렇게 생각하기엔 나한테 너무 소중한 친구야 너무 잃기 싫다보니 말을 그렇게 잘은 못하겠다...

아 그리고 애가 사귀자고 한거도 아니었고 그냥 좋아한다고 말 하고 싶었다고 미안하다고 그랬거든... 그래서 더 고미ㄴ이야 아예 사귀자고했으면 미안하다고 그건 힘들 거 같다고 잘 얘기했을텐데...

레주가 사귀는게 더 실례야 오히려 빨리 거절하는게 더 예의바르다구..ㅠㅠㅠ!! 레주만 불편하게 안대해주면 친구관계 좋게 유지 할 수 있엇 정중하게 거절하자...

>>7 네가 찬다고 해서 친구관계가 끝나는건 아니라고 생각해! 친구를 잃기 싫어서 사귄다면 정말 비참하고. 이성애자라 마음 받아줄 생각 없다면 확실히 선 그어주는게 맞아. 마음이 거절 당한거랑 별개로 널 좋은 친구로 생각한다면 가능성이 없다는걸 깨닫고 금방 친구로 돌아갈테니 조금만 기다려줘.

>>10 사귀자고 말을 안한거보면 본인도 가능성이 없는 고백인걸 알고 있어서 마음 접기 전에 좋아했다고 말한걸수도 있어!

>>11 >>12 그렇겠지?? 난 불편하진 않아 그 친구가 불편해 할까봐 걱정이었던거지... 모르겠다 다들 그렇게 얘기하고 나도 최대한 정중하게 거절하는게 좋다고 생각해... 답장 해주고올게!!

>>14 얘기하다보니 친구가 왜 좋아했는지 살짝 알거 같기도? 다른건 모르겠지만 레주가 되게 좋은 사람이란건 느껴진다ㅋㅋㅋㅋ 가능성 없는 상태에서 좋아한다고 한마디 하고 싶었던거면 오늘 말하면서 포기하기로 결정했을거야. 차일걸 예상하고 한 말이니 친구로 지내기로 결심한터라 네가 불편해하지 않는다면 친구가 불편해하진 않을거야!

대충 얘기 끝내고 왔다 애가 자꾸 괜한 소리를 했다고 미안하다고 하길래 미안할 필요 없고 친구로서는 네가 나한테 가장 소중하고 좋다는 식으로 말했어!!

>>13 웅!! 대화해보니까 그런 거 같더라

>>15 헉 나 그렇게 좋은사람 아니야!! 그래도 고마워(*ฅ́˘ฅ̀*)♡ 그리고 조언도 많이 해줘서 고마워!!

>>18 일단 성소수자 혐오 없는거에 +10000점임ㅋㅋㅋㅋㅋㅋㅋㅋ

>>9 그럼 어케... 애매한 거절은 걔 입장에선 희망일 수 있어 이도저도 아닌 사이보단 정리된 사이가 더 좋을 것 가타

>>19 그건 당연한거지 다 같은 사람인데 뭘 ㅇㅓ쨋든 나 좋게 봐줘서 진짜 고마워ღღ

>>20 웅 그래서 얘기했어!!

>>21 그런판도 있었어? 몰랐네 미안ㅠㅠ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0레스 잠만 2015 개정 교육과정 05년생부터 아니였어? 3분 전 new 92 Hit
잡담 2021/06/17 18:23:08 이름 : 이름없음
72레스 키 확 크면서 살빠지고 가슴 커지는건 불가능이니 3분 전 new 171 Hit
잡담 2021/06/17 17:48:45 이름 : 이름없음
680레스 ✭✭✭✭✭✭✭✭✭✭※어그로 퇴치스레 8※✭✭✭✭✭✭✭✭✭✭ 6분 전 new 2434 Hit
잡담 2021/05/12 15:52:48 이름 : 이름없음
18레스 음치한테 노래칭찬하는건 9분 전 new 65 Hit
잡담 2021/06/17 23:29:16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얘들아 나만 스레딕 알림보는거 좋음? 32분 전 new 81 Hit
잡담 2021/06/18 00:57:4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감기가 격주로 찾아오는데ㅋㅋㅋ 58분 전 new 8 Hit
잡담 2021/06/18 08:34:40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나 인생이 너무 재미없어서 그러는데 1시간 전 new 137 Hit
잡담 2021/06/17 13:55:11 이름 : 이름없음
288레스 군필 형님들 7일뒤 군대 갑니다. 질문도 받고 질문도 할겁니다.(이제 군인) 1시간 전 new 2211 Hit
잡담 2021/03/08 02:47:18 이름 : 이름없음
45레스 무언가 망했을 때 조졌다만 적고가는 스레 1시간 전 new 171 Hit
잡담 2021/04/24 22:14:3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학교 다닐 때 상탈하는 애 있었어? 2시간 전 new 44 Hit
잡담 2021/06/18 05:31:2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사랑한다고 말해줘 릴레이 3시간 전 new 21 Hit
잡담 2021/06/18 04:48:03 이름 : 이름없음
40레스 텍스트대치 아무거나 써주고 가줘 ㅠㅠㅠ 4시간 전 new 1393 Hit
잡담 2020/06/19 21:47:03 이름 : 이름없음
404레스 다이스를 굴려보자 5시간 전 new 809 Hit
잡담 2019/10/29 21:23:55 이름 : 이름없음
49레스 아ㅋㅋ 초등학생 때 쓴 소설 발견함 5시간 전 new 686 Hit
잡담 2021/02/26 01:44:23 이름 : 이름없음
265레스 그 RPG 게임에는 미친 놈이 있었다 6시간 전 new 4932 Hit
잡담 2021/01/12 23:09:15 이름 : ◆BbyMmJSFc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