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손버릇 나쁨 근데 이번에는 엄마가 생리기간에 화를 너무 내서 아빠가 화를 냈음 아빠랑 싸우는데 너무 불안해 아빠 엄마 때린단 말이야 저번에는 변기통에도 넣었어 그리고 지금도 계속 때리고 있는 것 같아 살살 어깨 치고 이런 거... 어떡해야되지 신고도 못 하잖아...

>>2 나는 안 건드는데 엄마가 너무 불쌍한데 엄마가 잘못한 거 잖아 근데 때리는 게 너무 싫어

지금 너 방에 있는 거야? 너도 말릴 수 있는 상황인 건 아니지?

>>4 나보고 들어가래 근데 다 들려 문 열려있어

>>3 아니 너가 맞을까봐 걱정되는 게 아니라 너의 마음이 불안하고 막 구역질나고 그럴까봐.. 나는 그런 상황에서 항상 떨었거든. 그런의미로 괜찮은거지?

>>6 불안해 진짜 지금도 계속 때려 내가 왜 때리냐고 하면 안 때렸대 들리는데 안 때렸대 그리고 자꾸 막 밀고 막 덤지고 그래 저번에는 아빠가 엄마한테 자기 발가락 빨라고 해서 엄마가 화해하려고 빤 적도 있고

무릎꿇고 무슨 계약서 씀 적도 있고 지금 어마가 사과만 30번은 한 것 같아

>>5 주변에 살고 계신 친척어른이나 연락할 수 있는 어른들은 안 계셔?

>>9 응...ㅠㅠ 지금도 발가락으로 막 "자자 이러고 있은 거 같은대

돈 7000만원 보내라는 말까지 나왔어

방금 갈비뼈 박살내겠댜

레주 일단은 지금은 밖으로 나가있는 것도 위험하니깐 방 안에만 있자. 계속 레주가 무사한지 보내줘.

>>10 혹시 위에 언급한 것처럼 빨라고 하신다는 거야..? 무례했으면 미안해

레주 괜찮지?? 레주 괜찮은지 계속 보내줄 수 있을까?

>>14 맞아지금 나 나왔어 아빠가 엄마 진짜 가비뼈 부술거같아서 ㄱ

>>16 밖이 집 밖 말하는 거인지 물어봐도 괜찮을까?

엄마가 엄청 우는데 팔을잡고이우

>>16 상황이 격해지면 어떻게든 도움을 청해야 돼, 어머니께서 이미 다치셨는데 경찰을 부르고 싶지 않다면 구급대원분들을 불러보는건 어떨까? 그분들이 경찰을 데려오시려나.. 경찰을 못 부르는건 스레주가 이 일을 크게 키우고 싶지 않아서 인거야?

어아빠는 나한테 아무마 안하니까

내가나오면 안 때려 엄마가 좀 방에 들어갔으면 조겠다

레주야, 이런 일이 계속되는걸 바라지는 않잖아? 눈 꼭 감고 경찰에 신고해서 확실하게 끊어버리자. 사람들은 네 편을 들어줄테니깐 걱정하지마.

아버지가 하시는 행동은 범죄밖에 되지 않는 거 같아. 위에 레더 말대로 힘들고 어려울 수 있지만 신고하는 게 좋을 거 같아

근데 나도 ㅡ럴수가 없는게

아빠랑 엄마랑 사이가 좋으면 그래도 다른 가정과 가은데

아빠는 이혼하자는 말을 당고 산다 진짜 지금 몇번을 들은

혹시 지금 아버지께서 많이 흥분하셨어?

지금은 좀 괜탆은데 엄마라 자꾸 미안하다고 말 겅ㄹ어

말 그만 걸면 괘낞을텐데 자꾸 말 걸어

>>34 레주는 방 안에 있는 거지? 아버지께 찬물이라도 들고 가서 늦었으니까 주무셔라 하면서 일단 진정시키는 건 어때 어머니가 심하게 다치진 않으셨는지 살펴봐야 하니까 혹시 위험해보이면 섣불리 방 밖으로 나가거나 하지 말고

지금 상황을 일단락 시키는 것도 중요하지만 레주 상황이 더 중요하니까

하 지금 좀 조용해졌어

근데 일단 엄마가 옆에서 울고있긴 함

생리때문이긴하지만 엄마가 잘못한 거라 나도 딱히 뭐라고 말은 못해주겠는데

아빠도 진짜 이럴 땐 사람이 아닌 것 같다

레주야, 세상에 정당한 폭력같은건 없어. 이건 아버지께서 잘못하신게 맞아. 두 분이 원치 않으시더라도 꼭 도움을 구해.

>>36 ㅠㅠ 그러기엔 분위기가 좀 그래 근데 고마워... 그리고 아빠는 지금 티비봄...;

>>44 맞지 그게 맞는데 나도 아빠 업ㄱ는 애가 되기는 싫은 건지 아직 아바가 필요한 나이라서

나 결혼은 절대 안 하려고

레주 많이 놀랐을 텐데 물 한 컵 마시구

ㄱㅉㄱㅇ ㄴㅅㄲ에서 사람이 사람을 때릴 수 있는 권한은 없다고 했는데 이 말이 생각난다

고마워 다들 진짜 ㅠㅠ 지금 이제는 더 안 싸울 것같아 내일은 모르겠지만 ㅠㅠ

더 심해지면 진지하게 신고도 고민해봐

변기통이랑 발가락 빨라고한건 심한데...?

근데 저 상황되면 신고 못해 얘들아 내가 비슷한 상황을 겪어본적이 있는데 머리속으론 112 112이러면서 손이 안움직임. 신고하는 순간 원망의 눈초리와 그 폭력은 나에게로 쏟아질거라는 불안감이 장난아니야. 레주 어머니가 너무 걱정되는데 나도 겪어본 적이 있어 섣불리 신고하란말 못하겠다...

잠만 엄마가 한 5분 전에 나가셨거든?? 근데 어디 간거지? 전화했는데 폰이 안방침대에 있더라 나한테 아무말 안 하고 나갔어

아빠ㅏㄴ테 엄마 어디갔냐니까 "몰라 편의점에 소주나 사러 갔겠지 이럼 울 엄마 술 못 마심

>>53 맞아... 딱 알고잇구나

신고하라는 말은 못하겠지만, 일단 정당한 폭력은 없다는걸 알아야 해. 너한테 잘해주건 말건 일단 너희 아버지는 폭력을 휘둘렀어. 보통의 양심과 사회화된 도덕을 가진 사람은 보통 상대방이 신경질을 낸다고 해서 패지 않아. 성인이 되어서 일을 수습할 만한 능력이 생기면 집을 나오고, 어머님께는 이혼을 추천한다.

응 ㅠㅠ 돌아오셨어 지금은 두분 다 일 나가신 상태

많이 불안했겠다 토닥토닥ㅠㅠ 두분다 괜찮으실거야

와 지금 또 싸워 거의 20일 만인가

갑자기 내일 해야되는 일이 있는데 안 하겠대 아빠

막 기분이좆같다면서ㅜ헤어지자고함

와 갑자기 돈 넣어달라 이지랄함 아빠

가ㅏㅂ다기 집 나가겠대

왜그러시지... 불안하겠다 레주야

아직 싸우고있어 아빠가 말을 아떻게하냐면

엄마한테 너는 니 태생자체가그렇다면서 생각이 작다면서 듣는데 기분이너무나빠

>>70 걍 쓰레긴데... 그렇게 행동하다가 평소에 좀 잘해준다고 멀쩡한게 아니야. 멀쩡한 사람은 남한테 자기기분 나쁘다고 손 안올려. 성인되서 손절쳐.

>>71 엄마도 나 성인되면 이혼할거래 아직도 싸우고있음 아빠 말이 지금 발리고있는데 ㅂ자꾸 우김 자꾸 그냥 일 안 나가겠다고 유치원생도 안 하는 짓을 해 진짜

>>72 딱 잘라 말해줄게. 그냥 쓰레기야. 성인되서 대학가거나 취직하면 빠르게 연 끊으면서 고소해. 증거자료 모아서 이혼하실때 위자료 최대한 받고, 집을 산거면 그것도 최대한 차지하려고 해서 어머니 명의로 해드리거나 팔아서 다른집 사. 만약에 노년에 접어들어서 가족의 정에 호소하면서 너한테 자기를 위탁하려고 하면 씹고 손절쳐. 돈 한푼도 주지마. 원래 가정폭력범들의 가장 큰 공포가 노년에 접어들었을때 자신을 챙겨주고 먹여줄 사람이 없다는 거야. 성인이 되서 좀 살아보면 그게 한참 잘못된걸 알게 되거든. 너한테 손을 안올려도 이미 쓰레기야. 그리고 그게 너한테 잘 해주는게 아니라는건 알고 있지? 원래 그게 정상이고, 그런식으로 심리적 고통을 주는것도 폭력의 일종이야. 결코 좋은 부모도, 평범한 부모도 아니고, 그저 자기보다 약한 이들에게 손을 올리는 쓰레기에 불과하니 빠르게 폐기하길 바란다. 평소에 평범하게 대해주는거에 속지마, 원래 보통의 사람은 겨우 신경질좀 부렸다고 손을 올리지 않아.

>>72 그리고 어머니께서 과하게 신경질을 부렸다고 했는데, 전에도 폭력을 썼다고 했지? 원래 그게 정상이야. 누가 자기한테 폭력을 쓴 사람에게 호의적으로 대해? 나같으면 술병으로 대가리 깨는 한이 있어도 지랄지랄 했을걸? 이미 어머니껜 폭력배, 너에게는 가정폭력범인 인간과 빠르게 연 끊고 잘 살기를 바란다.

미안한데 고민상담판 가주셈

>>74 고마워 하나하나 다 읽어봒는데 와 방금도 콜라병으로 칠려고했어 그게 맞는 거 같아 내가 성공해야겠다는 생각을 했어 고마워 ㅠ위로가 된다 꼭 그렇게 할게

>>76 그래, 힘내고 열심히 공부하거나 기술 배워서 못해도 네 몸 하나는 확실히 책임질 수 있게 되면 좋겠네. 만약에 연 끊겠다는 의지가 옅어지거나 고소할 내용이 잘 생각나지 않을것 같으면 일기장 자물쇠 달린거로 하나 사서 매일 어머니나 너한테 어떤 발언을 하고 폭력을 휘둘렀는지 쓰고, 멍들거나 피나면 바로바로 사진찍어서 날짜 저장해서 usb나cloud같은데 저장해놔. 날짜랑 시간, 한 발언과 그날의 사진, 고함을 지르거나 때릴때의 소리들을 꼼꼼하게 기록하고 이혼할때 자료로 제시하는건 어때. 승소할 가능성이 엄청 높아지고, 위자료도 네쪽에서 받게 될거야.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36레스 남사친이랑 단둘이 여행 8분 전 new 187 Hit
잡담 2021/06/20 01:56:02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멘탈터질만한 가정사가 뭐 있음,,? 13분 전 new 66 Hit
잡담 2021/06/23 03:01:4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5레스마다 상식 적고 아는지 모르는지 말하고 가는 스레 14분 전 new 4 Hit
잡담 2021/06/23 09:21:2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15분 전 new 2 Hit
잡담 2021/06/23 09:19:48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저녁으로 짠거 먹어서 목마른데 집에 물없음 19분 전 new 46 Hit
잡담 2021/06/23 01:04:05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플룻 배워본사람 있어? 56분 전 new 56 Hit
잡담 2021/06/22 10:25:59 이름 : 이름없음
41레스 시험 공부에 미쳐가는 고2가 쓰는 잡설(난입 환영) 1시간 전 new 81 Hit
잡담 2021/06/21 21:42:21 이름 : 이름없음
187레스 🥳🥳🤪 수군수군 잡담판 잡담스레 31판!🎉🎉😆 2시간 전 new 369 Hit
잡담 2021/06/16 00:03:02 이름 : 이름없음
62레스 밤 새면 안녕하세요^^ 일찍 일어나면 아 네...^^ 하는 스레 2시간 전 new 260 Hit
잡담 2021/06/20 05:34:48 이름 : 이름없음
30레스 카톡으로 이런거 보내는애 어때..? 2시간 전 new 132 Hit
잡담 2021/06/22 22:26:4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근데 코로나 백신 맞으면 2시간 전 new 26 Hit
잡담 2021/06/23 04:52:21 이름 : 이름없음
295레스 군필 형님들 7일뒤 군대 갑니다. 질문도 받고 질문도 할겁니다.(이제 군인) 3시간 전 new 2283 Hit
잡담 2021/03/08 02:47:1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하 이런걸 좋아하는 내가 실....타.... 4시간 전 new 26 Hit
잡담 2021/06/23 04:50:28 이름 : 이름없음
44레스 너네 도대체 몇시에 잘꺼야 떽 5시간 전 new 196 Hit
잡담 2021/05/25 02:10:2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아직 안자는 사람 있음...? 5시간 전 new 17 Hit
잡담 2021/06/23 03:42:5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