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 뒷담인거 같은데 근데 옛날일이고 진짜 어디 털어놓을데 없어서 여기서 하소연한다 하 근데 아직도 그 기억 못 잊었다 옛날일인데 오늘 갑자기 기억이 나드라 ㅋㅋㅋ 아니 난 한순간도 잊은적 없어 잊고 싶어도 학교 급식때 식판정리하는데 그때 화나는 일 있어서 나도 모르게 젓가락 탁 하고 정리했어 먼말이냐면 걍 얌전히 그 수저 젓가락 정리함에 넣어야하잖아 근데 내가 얌전히 안 넣고 탁 하고 넣었어(안 던졌어) 근데 그걸 본 교장새끼가 나보고 옆에 벽에 무릎꿇고 있으래 아 맞아 분명 어른들 눈엔 버릇없어 보였겠지 당연히 내 행동 잘못된거 맞아 근데 굳이 꼭 그렇게 까지 했어야했을까싶다 걍 거기서 꾸중하면서 그러지말라 하면 될껄.... 내가 무슨 한번 말하면 안듣는 불량학생도 아니고.... 무슨 그게 큰잘못도 아니고.... 아니면 날 따로불러서 단둘이 교무실이나 교장실에서 날 혼내거나 그럼 됬을텐데..... 그것도 학생들 선생님들 급식아주머니들 다 보는곳에..... 그때 시각 한참 선배들 후배들 또래애들 선생님들 학교관리자들 다 모이는 시각이었어 근데 사람들 많이 지나가는 벽에 날 벌세우면 당연히 다 보지.... 굳이 사람들 많이 보이는곳에 날 벌 세워야했을까.... 그때 그날 하루종일 울었어 심지어 수업때도 자꾸 안울려해도 자꾸 눈물이 나오고 멈추지 않고 그때 학교 전체가 다 알고 있더라 또 주말엔 그 일이 자꾸 생각나고 교장새끼 믁소리가 멤돌고 하루종일 울고 밤새도록 울고 진짜 새벽까지 울었어 그때 그말이 잊혀지지 않아 너! 꿇어 앉아!! 무릎꿇어 있어도 아니고..... 근데 더 좆같은건 아침마다 봐야하는것.... 교복체크 했어야했거든 나 교문들어가자마자 나도 모르게 움츠려들었어 근데 시발새끼가 왜 수줍어하냐고 그러더라 와 토나올뻔 나 원래 네이트판에 올리려했는데 거기 파급력쎄서 혹시나 그때 동창들이 볼까봐 걍 여기다 써봤어

교장 미친놈이네.. 끝까지 읽고 너무 역겨웠다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레스 . 23분 전 new 0 Hit
하소연 2021/06/23 04:19:29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세상이이렇게넓은데왜같이죽을사람이없지 1시간 전 new 67 Hit
하소연 2021/06/20 13:14:2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정밀로 나는 죽는게 맞나 1시간 전 new 19 Hit
하소연 2021/06/23 01:13:02 이름 : 이름없음
27레스 내말좀 들어줘.. 1시간 전 new 27 Hit
하소연 2021/06/23 00:54:0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1시간 전 new 12 Hit
하소연 2021/06/23 00:17:3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아 눈이 너무 나쁘다 2시간 전 new 6 Hit
하소연 2021/06/23 02:21:02 이름 : 이름없음
21레스 나도 찐베프 만들고싶은데... 2시간 전 new 58 Hit
하소연 2021/06/22 01:31:00 이름 : 이름없음
117레스 🗑🗑감정 쓰레기통 스레 3🗑🗑 3시간 전 new 454 Hit
하소연 2021/06/03 21:21:37 이름 : 이름없음
40레스 29살 여자가 중얼거리는 이야기... 3시간 전 new 213 Hit
하소연 2021/06/09 00:50:03 이름 : 이름없음
46레스 답답해서 주절주절 털어놓는 스레 4시간 전 new 277 Hit
하소연 2021/01/21 01:01:34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미래가 안 보여 4시간 전 new 95 Hit
하소연 2021/06/16 09:01:39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유서 - 마지막으로 남길 말 4시간 전 new 117 Hit
하소연 2021/06/20 21:56:34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진짜 여기까진 말 안할랬는데 나 만원만 빌려줄사람 5시간 전 new 60 Hit
하소연 2021/06/22 16:14:46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ㅆㅂ진짜 스트레스받아서 먹으면 살찌고 살찌면 스트레스받고 5시간 전 new 10 Hit
하소연 2021/06/22 22:57:1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하.. 진짜 이거 실화냐 6시간 전 new 34 Hit
하소연 2021/06/22 16:07:1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