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 너무 짜증나서 울었어 응원해주고 싶은 마음은 알겠는데 네 문장들은 그걸 못전하는것같아

>>2 아..공감되네>>3 스레주가 좋은 의도로 말한 게 분명하고 긍적적인 기운이 넘치는 게 느껴졌는데 그게 오히려 나나 2레더한텐 도움이 안 되고 독이 됐나봐. 솔직히 위로가 안 됐거든

그냥... 이런 글 더 상처야 난 우울증 다 나았고 힘들지 않지만 그 때 봤으면 짜증났을 듯 이런 얘기 그냥 아예 안 하는 게 나아

이제는 무작정 안 좋은 생각 말라, 좋은 생각만 하고 살라는 말보단 아무 생각도 하지 말라는 말이 더 와닿아. 그렇게 살아보니까 낫더라고.. 체념한 거지. 미래에 어떻게 될진 아무도 모른다지만 확실하게 행복한 미래가 있을 거라고 어느 누가 장담할 수 있겠어. 우리같이 절벽 끝으로 내몰린 사람들은 주변 사람들 같은 거 신경쓰이지도 않아. 난 이미 해봤고 차가운 시선도 느껴봤으니까..ㅋㅋㅋㅋ더 그런 걸지도 모르겠다. 좋은 사람은 많이 만났는데 나를 감당하기 버거워서 피하는 사람도 있고 내가 거리를 두기도 하게 되더라. 좋아하던 음식들.. 약 부작용으로 폭식이 생겨서 하루종일 배달음식만 엄청 먹는데 내가 정말 좋아하는 음식들만 시켜먹거든. 근데 먹어도 기분이 좋지도 않고 무슨 맛인지도 안 느껴지고 우울하기만 해. 오늘도 처먹기만 했다는 그런 생각 때문에ㅋㅋ... 작년까지만 해도 취미나 운동에 몰두했었는데 그것도 한순간이더라. 나 이제 병이 심해져서 집중력이 엄청 떨어져가지고 일상생활에도 지장이 엄청 커져서 공부, 일은 물론이고 하다못해 유튜브 보는 것도 정말 많이 힘들어. 지금 글 쓰는 것도 눈에 초점이 자꾸 풀려서 몇 번을 수정하는 건지 모르겠다... 아무튼 좋은 의도로 글 써준 건 고마운데 때로는 그게 상처가 되기도 하니까 이런 글은 쓴다면 조심히 써줬으면 좋겠어..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5레스 친구한테 진실을 말해줘야하는데 어떡하지 1시간 전 new 46 Hit
고민상담 2021/07/28 00:39:49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뒷담화 안하는 법 2시간 전 new 66 Hit
고민상담 2021/07/27 21:00:29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존나 지겹다 2시간 전 new 25 Hit
고민상담 2021/07/28 00:54:21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그냥 요즘 너무 착잡한데 도와줘 2시간 전 new 37 Hit
고민상담 2021/07/26 23:16:00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우리 아빠가 도박에 빠진 것 같은데 3시간 전 new 32 Hit
고민상담 2021/07/28 00:40:59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같은 반 친구랑 손절 4시간 전 new 21 Hit
고민상담 2021/07/28 01:15:2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키 크는 법 아는 사람 4시간 전 new 10 Hit
고민상담 2021/07/28 01:25:41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5시간 전 new 9 Hit
고민상담 2021/07/28 01:09:00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숨쉬기가 조금 힘들어 5시간 전 new 34 Hit
고민상담 2021/07/27 22:13:2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죽고싶어 5시간 전 new 56 Hit
고민상담 2021/07/24 18:54:20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거식증 걸려봤던 사람 있어? 7시간 전 new 40 Hit
고민상담 2021/07/27 18:37:4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이런 생각 하는게 쌉쓰래기 불효같기는 한데.... 7시간 전 new 70 Hit
고민상담 2021/07/27 11:52:10 이름 : 불효자
4레스 정신과에서 이런것도 상담해줘? 7시간 전 new 73 Hit
고민상담 2021/07/27 01:05:00 이름 : 이름없음
58레스 죽을거같은데 아무도없다 8시간 전 new 371 Hit
고민상담 2021/07/14 21:36:52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8시간 전 new 17 Hit
고민상담 2021/07/27 20:54:50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