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의- 매우 잔인합니다

의술은 인간의 죽음과 가장 가까운 학문중 하나야. 정말 많은 사람들이 상상도 못할 치료법으로 죽어나갔고 그들의 죽음과 함께 의술또한 발전해왔었지. 많고 많은 사건중에 우리가 제일 먼저 알아볼것은 의술하면 빼먹을 수 없는 '마취'의 역사야.

마취가 뭔지 모르는 사람은 없을겠지. 마취는 약물로 일정시간 감각을 사라지게 해서 자극에 반응할 수 없게 만드는 의료 기술이야. 이러한 마취가 수술에 본격적으로 쓰이게 된건 솔직히 말해서 몇백년정도 밖에 되지않았어. 생각보다 짧지? 반면 수술의 역사는 마취에 비해서 엄청나게 오래되었지

과거의 사람들도 마취를 생각하긴 했었어 하지만 마땅한 방법이 없었지 그래서 정말 온갖 방법을 다 썻어 술을 먹여보기도 하고 약초를 써보기도 하고 아편을 써보기도 하고 그래도 안되면 두들겨패서라도 마취를 진행했지 근데 솔직히 이게 얼마나 효과가 있었겠어?

술 많이 먹이니 수술하다 죽고 마약 너무 먹여서 수술하다 죽고 너무 두들겨패서 그냥 죽고 정말 난리도 아니였지 오죽하면 병원에 입원하는건 사실상 죽으러 가는거란 말도 있었으니 말이야 이 시대까진 술이 최고의 마취제로 손꼽히고 있었어 그렇게 정신나간 수술들이 성행하던 와중 조금이나마 정상적인 마취제가 세상에 등장하게 되었지

다운로드.jpg바로 치과에서 쓰이는 웃음가스(아산화질소)와 에테르라는 것이였어 당시 이 두가지 가스는 들이마시면 웃음이 나온다는 사실때문에 파티에서 주로 애용되는 가스였지 원래는 파티에서만 쓰이던 거였는데 이게 마취제역할을 한다는 사실이 롱(Crawford W Long)이라는 사람에 의해 처음으로 발견돼

CrawfordLong.jpg발견된 경위가 좀 황당하긴 한데 이 롱이라는 아저씨가 당시 미국 조지아 주에서 일하던 의사중 한명이였어 근데 이 롱 아저씨가 하루는 에테르를 이용한 웃음가스 파티에 참석하게되었지 파티에서 막 친구랑 웃고 떠들고 있는데 친구가 뒤로 넘어가면서 대갈통이 깨져서 피가 질질 흐르는데 아픔을 못 느끼는것처럼 계속 실실 웃기만 했데

그때 롱 아저씨가 이걸 딱 알아챈거야 '아 이게 마취효과가 있구나'라고 그래서 이 아저씨가 이 '에테르'를 가지고 실험 하나를 하거든? 환자한테 에테르를 적신 수건을 코에 대어서 들이마시게 한 다음에 목에 난 혹을 잘라냈는데 환자가 전혀 아파하는 기색이 없는거야

이게 바로 역사상 최초의 '기체를 이용한 무통 외과 수술'이였지 하지만 롱은 이 에테르가 마취효과가 있다는걸 아무에게도 알리지 않고 자기 일기에만 기록으로 남기고 끝냈어 아마 세상에 알릴정도의 큰일은 아닐거라 생각했던것 같아.

art_15331000384849_b3cb37.jpg그리고 그로부터 2년뒤에 1844년 코네티컷에서 일하던 치과의사 웰스(Horace Wells)또한 웃음 가스 파티에 갔다가 다리를 다치게돼 하지만 그 역시 웃음 가스를 들이마셨어서 아픔을 느끼지 못했지 웰스는 이를 신기하게 여겨 직접 자신에게 실험을 해보기로 했지

이 양반도 제정신은 아닌게 가스를 쭉 들이마시고 자기 동료한테 자신의 생니를 뽑아달라고 부탁해 그래서 동료가 생니를 뽑았는데 신기하게 하나도 안아픈거야 이후 15명에게 추가적으로 이 기체를 실험했고 무통 발치덕에 그의 치과 의원은 아주 흥행하게 되었지 하지만 웰스는 이에 만족하지 않고 더 큰 그림을 그려

14856839523_58bfe99e70_o.jpg이 가스를 들고 그 당시 미국 의학의 메카였던 보스턴으로 향한거야 1845년 2월에 말이지 그는 그 당시 외과의 권위자였던 웨렌에게 이 가스의 효능을 직접 입증해보이기로 하지 하지만 이때 아산화질소를 너무 적게쓴 탓에 발치를 받던 학생이 아프다고 비명을 질렀고 이로인해 웰스의 삶은 나락으로 떨어지게되었어 사기꾼이라는 이명과 함께 말이야...

하지만 다행히도 그 과정을 지켜본 모튼이 웰스에게 찾아가 자세한 이야기를 들었고 그 스스로 아산화질소를 이용한 무통발치술을 개발해 직접 웨렌을 찾아갔지 1846년 10월 16일 두번째 공개 마취 시연이 시작되었어 모튼은 마취가스를 가져와 환자를 마취했고 그의 턱에 있는 혈관종을 잘라내는 수술을 해 당연히 수술은 성공했고 이때부터 마취학의 역사가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지

이 일로 인해 보스턴은 마취의 고향이란 영광스러운 호칭을 얻게되었고 이 성공은 곧 런던으로 전해져 에테르는 수술에서 널리 쓰이게 되었지

>>15 거긴 말 한마디만 잘못해도 시비털려서..

자기 생니를 뽑을 정도로 의욕이 대단했구나... 좀 섬뜩할 정도네

>>16 그래도 이건 판이탈이라서... 어쩔 수가 없어 그리고 욕하면 그냥 무시해

어차피 역사판 없어질 것 같은데 상관없지않나

>>20 그래도 아직까지 판이 있는데

>>18 당시 마취란게 그 정도로 중요한 부분이였거든 오죽하면 마취제가 학계에 발표되었을때 이젠 환자는 더이상 수술로 고통받지 않아도 된다며 눈물 흘리신 분도 계신다고하니...

이거 닥터프렌즈 참고한 거야? 며칠전에 영상으로 봤던 거 보이니까 반갑네!! 재미있엉~!!

>>23 맞아 닥터프렌즈 참고한거 재밌어서 글 한번 올려봤지ㅋㅋ
스크랩하기
8레스 결혼식에 이렇게 입고가면 민폐일까 16분 전 new 92 Hit
잡담 2022/07/07 16:14:03 이름 : 이름없음
431레스 😆🔋잡담이 부족해! 잡담하자 잡담스레 36판😆🔋 28분 전 new 2988 Hit
잡담 2022/06/05 13:47:52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가끔 그런 생각을 하곤 한다.. 38분 전 new 22 Hit
잡담 2022/07/08 00:37:43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북한에 대해 다르게 알고있을수도 있어? 38분 전 new 29 Hit
잡담 2022/07/08 00:34:15 이름 : 이름없음
85레스 ☆★☆★스레딕 통합 질문스레 9판★☆★☆ 41분 전 new 1083 Hit
잡담 2022/06/11 14:59:09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나 웃을때 예쁘고 귀엽단 소리 많이 듣고 46분 전 new 83 Hit
잡담 2022/07/07 19:31:08 이름 : 이름없음
20레스 나 ㄹㅇ 좆된듯.. 46분 전 new 264 Hit
잡담 2022/07/05 15:27:38 이름 : 이름없음
44레스 찐따 특은 확실히 급발진인거 같어 59분 전 new 636 Hit
잡담 2022/07/06 03:23:5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진짜궁금한 거 있음!!! 1시간 전 new 35 Hit
잡담 2022/07/07 23:06:14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적금 들어본 멋진 어른들~!!! 1시간 전 new 18 Hit
잡담 2022/07/08 00:17:54 이름 : 이름없음
22레스 기숙사 준비물, 꿀팁 1시간 전 new 403 Hit
잡담 2022/07/02 02:14:2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이거 들어가서 비추 한번씩만 눌러주면 안되냐? 2시간 전 new 50 Hit
잡담 2022/07/07 23:00:40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나 방금 죽을뻔했어 2시간 전 new 164 Hit
잡담 2022/07/04 03:33:55 이름 : 이름없음
39레스 지금 당장 자기가 어디서 어떻게 있는지 쓰는 스레!!!!! 2시간 전 new 227 Hit
잡담 2022/07/06 14:58:06 이름 : 이름없음
26레스 보정 잘하니 2시간 전 new 364 Hit
잡담 2022/07/02 15:38:08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