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옛날부터 엄마나 아빠한테 고마우면 고맙다 미안하면 미안하다라는 표현을 잘 못 해 그냥 어렵나봐 처음이 어렵지 후에는 쉬울 것 같은데 그 처음이 너무 두렵고 어렵다 다들 부모님께 감사인사나 사랑한다는 말 자주해? 좀 쉽게 표현 할 수 있는 방법 있을까

나도 부끄럽다고 해야하나... 그래서 진지하게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는 못하고 막 앵기면서 속사포로 말해버려. 엄마최고 엄마가 제일 좋아 쪽쪽ㅉㅎ사랑해 알라뷰~~ 막 미친 사람처럼하면 별로 부끄럽지 않아....ㅋㅋㅋ.. 다들 이러고 살잖아..^^

>>2 나도이랴 괜히 분위기 잡고.사랑해 이러면 좀 웃김 걍 부끄러운듯이 속사포로 말해야 좋은더닽아 ㅋㅋㅋ

나는 진짜 표현 못했는데 지금은 그래도 조금씩 하는 중이야! 나도 처음엔 진짜 막막했는데 얼굴 안보니까 좀 더 폄하게 말할 수 있겠더라 그래서 나는 카톡이나 문자로 먼저 표현했던 것 같어 고마운 일 있으면 '오늘 이래줘서 고맙다' 미안한 일 있으면 '오늘 이래서 미안하다 늦게라도 말해본다' 이런식으로! 그렇게 연락으로라도 조금씩 하니까 사랑한단 말은 못해도 고맙다 미안하다 이런 말은 잘 하게되더라!

난 꼭 해야할까?ㅋㅋㅋ라는 마음으로 그 생각 접었어. 말하지 않아도 나는 엄마니까 엄마라는 저체로 고마워해^^ 스스로 세뇌시킴...꼭 말이 아니라 행동으로 보여주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라 봐

눈 딱감고? ...하긴 이것도 말이 쉽다. 나는 사과 안하고 자존심 세우는 내가 싫어져서 그냥 너무너무 하기 힘들어도 눈 감고 질러버려. 사랑한다는..말은 굳이 안해도 집안일 도와주거나 그냥 옆에 붙어있는 걸로도 좋다고 생각해. 그래도 하면 좋지...만 어렵다면!
스크랩하기
12레스 부모님 직업이 쪽팔린사람..? 22분 전 new 50 Hit
고민상담 2022/09/26 16:04:16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친구가 시험 끝나고 안논다고 하면 25분 전 new 22 Hit
고민상담 2022/09/26 18:05:05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미성년자 정신적으로 상담 25분 전 new 52 Hit
고민상담 2022/09/26 12:37:3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싫어하는 사람 염탐 하는거.. 26분 전 new 53 Hit
고민상담 2022/09/26 00:54:57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지금 너무 심각해 제발 조언 한마디만 부탁할게.. 40분 전 new 36 Hit
고민상담 2022/09/26 17:06:3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판녀라는 말 들으면 기분나쁜 게 맞지 않아..?? 47분 전 new 42 Hit
고민상담 2022/09/26 17:08:13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이런 사람이랑 만나는게 맞는걸까? 51분 전 new 79 Hit
고민상담 2022/09/26 02:55:0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어제 고3 친구문제로 글 올렸던 사람인데 1시간 전 new 14 Hit
고민상담 2022/09/26 17:39:0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너네 멘탈 터져서 노답 행동한 적 있어? 1시간 전 new 21 Hit
고민상담 2022/09/26 16:56:48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친구랑 싸우고 싶음 2시간 전 new 116 Hit
고민상담 2022/09/23 21:56:17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친구 위로하는게 너무 힘들고 답답해 2시간 전 new 161 Hit
고민상담 2022/09/22 16:03:21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쌤 지인분 결혼식 축무하러 가는데 축의금 내도 될까? 3시간 전 new 68 Hit
고민상담 2022/09/25 22:49:52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내가 예민한 사람인지 룸메가 유별난건지 봐주라 3시간 전 new 34 Hit
고민상담 2022/09/26 15:14:0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나 내가 정말 싫어 3시간 전 new 23 Hit
고민상담 2022/09/26 15:15:31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뚱뚱한 사람이 붙는 옷 입으면 때리고싶어? 3시간 전 new 77 Hit
고민상담 2022/09/26 09:15:5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