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writer이름없음 2022/11/22 12:36:23 ID : 1Cqqi4E6589
본인 청력나쁨 제대로 못 들었는데 되묻기 부끄러워서 네네 거리는 버릇있음 이렇게 하는거다 알겠냐? 네...저번에 그거했냐? 네... 알아들은것도 제대로 못하는 게 쉬운작업 잔실수 겁나 많이 반복함 오늘아침 너는 3주짼데 니가 할 일 중에 이런 간단한 것도 까먹어서 안 해놨냐고 한 소리 들음 근데 다행히도 그거 해놓은거고 사수가 착각한거라 문제없었긴 한데... 아무튼 지금 사무실에서 내 상황이 이럼 일을 해야 하는데... 뭘 어떻게 해야 할지 물어봐야 하는데 내가 저번에 들었던건지 진짜 모르는건지 확신이 안 서서 못 묻겠다 저번에 알려준거 또 잊었냐 내말 쌩까는거냐 그때 내가 뭐라했냐 또 모르시겠지 이럴까봐... 아무것도 못하고 가시방석위에서 안절부절하면서 의무교육 듣고있다 난 차라리 미친듯이 바빠보이는 사수랑 계원분들이 부럽다 적어도 자기 할일이 뭔지는 알고 그냥 하면 되잖아 어떡하면 좋냐? 정신병원에가서 제가 너무 병신인데 좀 고쳐줄 수 있나요? 라고 할 수도 없고...일단 녹음기능 딸린 펜 하나 주문해놓긴 했는데 너무 늦은거 같다 사무실 들어가서 누가 말 걸면 숨막힌다

2 이름없음 2022/11/22 12:51:11 ID : cJQtwE2nCry
모르는게 있으면 물어보는게 맞는거고, 잘 못들었었다고 말해야지... 저번에 알려준거 또 잊었냐 내말 쌩까는거냐 그때 내가 뭐라했냐 또 모르시겠지 이런 말 하면서 비꼬고 꼽주는건 스레주가 잘못한게 아니라 그 사람이 잘못하는거야... 잔실수 많고 모르는게 많아도 그걸 보완하려고 질문하는 모습이 질문 안하고 실수하고 하는 모습보다 훨씬 더 좋아

3 writer이름없음 2022/11/22 15:39:26 ID : nTWmE4IIFa3
>>2 그래...그게 맞겠지 앞으로 욕먹어도 물어볼 수 밖에... 하...방금도 결재문서에 싸인하라고 준 것들 다른거 하다 쓰려고보니 이거 도장찍어야 하는거 아닌가 싶어서 찍었더니 돌아와서는 아이 씹...내가 뭐라그랬어요? 싸인하랬지 도장찍으랬어요? 둘이 같아요? 헷갈리셨으면 주변에 물어보세요 아무도 없었어요? 라더라 한명 있긴 있었는데 이런거까지 물어보기 그래서 그냥 찍었더니 욕먹었다 하...

4 이름없음 2022/11/22 15:44:33 ID : hhvDtcla63S
원래 신입들 들어오면 할 줄 아는게 없다는거 어지간해선 다 알거야ㅋㅋㅋ 사수 성격이 원래 좀 히스테릭 하면 혼 좀 날수는 있을텐데 그것도 길어야 3개월일 듯 그리고 오히려 귀찮고 욕먹더라도 일 처리 잘하는게 덜 혼날거야ㅠ

5 이름없음 2022/11/23 10:37:25 ID : i4E8nU6jbeI
진짜 처음에는 다 그래... 진짜루!! 할줄 아는게 없는데 뭘 물어봐야하지?? 나도 뭔가 하고싶은데 뭘 해야하지??

6 writer이름없음 2022/11/29 00:54:24 ID : zhuqZilvdBa
오늘 이런 일이 있었다 내가 오늘 당직인데, 당직근무자가 해야 할 이것저것을 어제 계장님한테 들었고, 나는 들은 걸 적어놨다 근데 오늘 저녁에 보니 적은 것 중 하나가 애매한거야 그래서 사수한테 물었다 착신설정을 주무계장전화기에다 내 폰으로 하는 게 맞냐고 그게 맞는거였다. 그러면 그렇다하면 끝이잖아? 근데 사수는 계장님한테 들었다 했잖아요? 왜 몰라요? 그건 안 적었어요? 왜 안 적었어요? 이러더니 당직근무자가 문단속 어디를 어떻게 해야하는지는 들었냔다. 난 그건 못 들어서 모른다니까 하...주사님 모르는 게 있으면 물어봐야 하는거 아니에요? 난 진짜 궁금한데 오늘 하루종일 나한테 질문 네번밖에 안 하던데 뭔생각이에요? 왜그래요? 다 알아서 그래요 물을게 없는 거에요? 이런다 난 주사님 바쁘시니까 물을때마다 분위기 험악해지니 말 꺼내기가 힘들다 이러니까 분위기가 썩는건 내가 말도 안되는 걸 물으니까란다 그러면서 뭐가 말도 안되는 지는 딱히 설명이 없고, 자기는 첫 출근해서 하루종일 물어보고 다녔고 가르쳐주는 사람은 당연히 바쁘니 좋게 답할 수 없는 건 당연하고 내가 그런것 때문에 질문을 못 하는건 편하게 배우려는 심보란다 난 진짜 궁금한게 이 사람은 내가 실수하면 자기가 혼난단다 (내가 안 보는 사이에 그런다는데 솔직히 지금은 그 말이 진짜인지도 모르겠다) 근데 뭐 그러면 내가 싫어지는건 알겠는데 자기가 손해 안 보려면 제대로 반복해서 가르져주던가 내가 물어볼때 좀 그냥 평범하게 말하면 되는거 아닌가? 뭐 말 걸때마다 매번 표정 구겨지고 태도 개좆같이 굴면서 자기한테 안 묻는건 내 심보가 병신이라 그렇고 그거때문에 자기가 손해보면 내탓이라는건데 솔직히 내가 실수도 많이 하고 뭐든 한번 듣고는 못하는 병신인건 맞는데 걍...처음엔 내가 못난 탓이라고 느꼈는데 지금은 이 사람 반응을 이해할 수가 없다 오늘 다른 사건도 있었는데 더 쓰긴 그렇고, 이 사람 이때 ㅈㄴ빡쳐하던데 내가 내색은 안 했지만 그런 반응이 처음부터 끝까지 무슨 컨셉질같이 느껴질 정도로, 하나도 이해가 안 갔다 뭔 일인지는 지금 빨리 자야해서 다음에 씀

7 이름없음 2022/11/29 04:23:17 ID : 4K7z83vhasq
정말 당연한거지만 혹시나 해서... 누구든 간에 상대방 입장에선 목소리 크게 또박또박 말하는 걸 좋아함 너가 잘못을 했을 때도 너가 억울하면 아닌건 아니다라고 또박또박 크게 말하면 너에 대한 오해를 풀고 더 큰 위기로 빠지는 걸 방지 할 수 있음 오히려 목소리 작게 소심하게 말하면 상대가 누구든 얘는 왜이렇게 목소리가 작지, 정말 자기가 뭘 잘못한건가 하고 의심하거나 이상한 생각을 할 가능성이 매우 높음 난 내가 못들은 건 죄송한데 한번만 다시 말씀해주실 수 있냐고 당당하게 물어보는 편임 내가 잘했든 잘못했든 항 상 크게크게 당당하게 말하는 습관을 기르니까 목소리 좋다고 매번 칭찬해주심 ㅎ

8 이름없음 2022/11/29 04:39:37 ID : 3Qmk63XvyJQ
청력이 안 좋다는 걸 간접적으로 알리면 회사 생활이 큰 지장이 있으려나... 그냥 귀가 조금 어둡습니다. 양해 좀 부탁 드립니다. 이렇게만 이야기 하고 이야기들 메모좀 하겠다고 수첩 들고 다니면서 적으면 오히려 더 열심히 하는 거니깐 좋게 보지 않을까? 그리고 움츠려져 있으면 안 돼 오히려 더 당당하고 당당한 만큼 일 처리 잘 하고 모르는 건 당당하게 혼나도 물어봐 그렇게 악으로 깡으로 버티면서 자기일 척척 잘하면 일 잘한단 소리 들을거야 청력이 좋지 않다는 걸 알리는데 트라우마가 있거나 퇴사 권유를 받을 정도의 분위기의 회사라면 많이 고민 해봐야겠지만...
새로고침
스크랩하기
15레스오빠 컴 삭제목록new 42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8레스다들 살아가는 이유나 원동력이 뭐야?new 15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3레스수학 못봐서 미대나 간다는 내친구new 3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1레스힘드네new 27 Hit
고민상담 이름 : 한숨 6시간 전
3레스약속 가기 싫은데new 71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7시간 전
1레스.new 2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9시간 전
248레스🌼🌼고민상담판 잡담스레 1🌼🌼new 219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9시간 전
5레스내 이름 한자가new 104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9시간 전
1레스질투 열등감 없애는 법 ㅠㅠㅠnew 4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17레스알콜향을 즐기는 법new 34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1시간 전
7레스요즘 고등학생은 뭐하고 살아?new 14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1시간 전
1레스담배 ㅂㅓ리는법new 7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2시간 전
5레스정신과 갈까말까new 274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2시간 전
3레스다시 입시하는거 너네가 봐도 내가 늦었다고 생각해?new 9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3시간 전
7레스일주일 내내 일하면서 돈에 미치면 얼마나 우울해질까new 32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3시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