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이름없음 2023/01/20 00:47:00 ID : zUY65ak7cNy
그런 생각 든적 없어? 엄마나 아빠한테 서운하거나 화나는 일이 생겼는데 문득 내가 이런걸로 서운해도 괜찮나? 하는 생각

2 이름없음 2023/01/20 00:52:40 ID : zUY65ak7cNy
나는 있어서 그렇거든...ㅠ 난 그날 학교를 다녀왔거나 어딜 놀다 왔거나 서운하고 그런 일 있으면 엄마한테 다 털어놓는 편이었어. 근데 어느날은 뭔가 테레비 프로도 주제가 무거웠고 그래서 좀 솔직하게 털어놓는 시간이 됐다? 그래서 난 그때 이러이러햇던 일이 있어서 힘들었다~ 그러는게 엄마가 갑자기 그걸 왜 얘기 안했냐 그러는거야 난 분명 애들이 자꾸 날 놀리고 괴롭히고 앞담까고 그래서 힘들다 그랬고 그때 그건 내 잘못이라고 혼난것 까지 똑똑히 기억하거든!!!! 근데 왜 얘기하지 않았냐 이제서 그러면 어쩌냐 그러는데 갑자기 너무 울컥한거야...난...난 다 얘기 했었는데... 울컥해가지고...그날은 죙일 입닫고 살았는데... 울컥하고 나니까 갑자기 퍼뜩 생각이 든거야...내가 늦둥이거든 그래서 엄마 연세가 좀 있으셔...그래서 기억이 가물가물한건갑다...그런걸텐데 내가 이런걸로 서운해도 되나?? 싶은거야...엄마는 나이땜에 기억하려해도 안나는 거 일수도 있는데 내가 이걸로 울컥하고 우울해해도 되는건가?? 싶어지는거...근데 그러다가도 엄마가 엄만 사소한건 기억 잘 안 해 하고 말했던거 생각하면 다시 우울해지고...
스크랩
즐겨찾기
레스 작성
1레스우리나라 높임말은 두가지가 있는 거 같음new 9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14분 전
3레스새학기 무리 어떻게 끼는지 알려주실 분...?new 65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18분 전
5레스어제 친구들이랑 모여서 낮술했는데new 68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49분 전
4레스new 14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49분 전
1레스왜 욕나오는 장면에서 웃는걸까?new 14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50분 전
727레스홀수는 오늘 먹은 대표 음식, 짝수는 지금 먹고 싶은 음식new 5162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52레스너네는 노키즈존 어떻게 생각해?new 816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69레스캐릭터Ai 해보는 스레new 1462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52레스우리집 고양이가 벌레 잡을때마다 갱신하는 스레new 4057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15레스쪼옷댓어 말을 못 걸겠어new 43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2레스이 시대에는 결여가 결여된 것이 아닐까?new 25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1레스.new 13 Hit
잡담 이름 : 2시간 전
527레스음식 잡담 2판new 7203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24레스엄마아빠가 우영우를 따라하는 거에 대해서new 602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3시간 전
5레스흡연자 레더들아new 99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4시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