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서 나는 안낳고싶어 이런소리는 말고.. 나는 어릴때 같이 여행 많이다니고싶어 내가 못했거든
  • 많이 안아주고, 사랑한다 말해주고 애정을 쏟아주고 싶어. 예의나 예절은 가르치되 너무 빨리 철들지 않게하고 싶어.
  • 나는 책 많이 읽히고 싶어 강요 말고 진짜 좋아하도록 환경을 마련해주고 싶다 ㅎㅎ 내가 책 덕을 진짜 많이 봤걸랑
  • 아무리 잘못했어도 절대 안때리는거. 아이 몸에 함부로 손대지 않는거
  • 절대 애 입에서 돈 때문에 못하겠다는 말 안나오게 하고 싶고 장난도 많이 치고 농담도 잘 받아주고 싶어 부끄럽지 않은 엄마도
  • 어린시절을 같이 보내고 싶어 내가 가족이랑 어렸을때 같이 안살다보니까 기억이 없다고 해도 부모님이 어색하고 거리감느껴지고 하더라고 심지어 키워주신 분이 더 편하고 어머니한테 말안하는걸 키워주신 분한테 말하고 그럼 진짜로 힘들었던 때에 혼자서 울다가 미쳐버릴것 같았을때 전화한게 부모님이 아니라 그분이었어 어렸을때의 기억은 생각보다 소중한것 같아 그래서 내 자식은 무족건 함께 생활하거 싶어
  • 너가 공부를 하고 싶어한다면 난 최대한 지원 해줄 것이고, 하기 싫어한다면 너가 원하는대로 둘거야. 하지만 너가 성인이 되면 난 너에게 어떠한 지원도 해주지 않을거야. 미래는 오로지 너가 만들어 가는거니까.
  • 어디서 욕 듣지 않게 예의있게 자라게 도와주고 어릴때 이것저것 많이 시켜주고 싶다. 말 조심하게 자랐으면 좋겠고 무엇보다 어렸을 때 좋고 사랑받은 추억 잔뜩 만들어주고 싶다.
  • 하고싶은건 되도록이면 다 해주고싶어. 나는 초등학생 때 바이올린이 배우고싶었었는데 당시에 우리집 형편으로 바이올린을 살 수가 없어서 부모님이 안 사주셨거든. 뭐..부모님이 악기에 관심이 없어서 바이올린이 되게 비싼 악기라고 생각하셨던 것도 한 몫하긴 하지만.
  • 음악이랑 미술 가르치기. 어렸을 때 공부 때문에 결국 피아노랑 미술 학원 그만둬야 했거든. 그리고 커서 다시 그림 그리기 시작했을 때 왜 좀더 일찍 못 했나 이런 후회도 느꼈었어 (그렇다고 무조건 예술가로 키우려는 건 아니고 그냥 취미로)
  • 동화책 같이 읽고싶어. 같이 누워서 있다가 낮잠자게 해줄려고 옆에서 토닥여 주고싶어.
  • 만화책이 한 방에 가득한 집에서 살게 해주고싶다 그리고 무슨 일이든 무조건 자기가 하고 싶은 직업을 가질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줄거야
  • 내가 사랑한다는 걸 아는 아이로 키우고 싶어.
  • 그냥 훗날 걔가 커서 나라는 사람을 떠올릴 때 좋은 추억만 떠올라서 힘들 때 웃을 수 있게 해주는 사람이 돼주고 싶어
  • 인생책 한권쯤은 가지고있는 그런 아이 정도려나 그 책이 뭐던간에 자신의 신념 자신의 개성 자신의 미래를 올곧게 잡아주고 이끌어주며 나중에 멋진 사람이 될 수 있으면 좋겠어
  • 다른 아이가 너희 엄마는 어떤 엄마냐고 물어봤을때 아이가 창피해하지 않는 그런 좋은엄마가 되고 싶어
  • 친구같은엄마지만 자식이 나를 만만하게 보지않으면 좋겠다
  • 그냥 괜찮다고 해주고싶어. 네가 이런걸 못해도 괜찮다. 소심해도 괜찮다. 너는 문제가없다...대신 너는 너만의 재능을 찾는 날이 올 것이고 네 인생은 몇개의 사소한 서툼으로 망하지않는다고 자존감높은 아이로 키워주고싶어...
  • 친구같은 엄마가 되고싶고 지혜롭고 착한아이가 됐으면 좋겠어. 순수하고 심성이 고운 아이로 키우고싶어. 그러고 나서는 아이가 하고싶은 길로 가게할거야. 대신 착한심성때문에 아이가 남들에게 무시당하지 않았으면 좋겠어
  • 난 자식이 생기면 꼭 미술학원부터보낼거야.. 자식이 디자이너가 됬으면 좋겠어...! 당연히 강요같은건 절대 안하고 미술이 자기적성에 안맞다 싶으면 그냥 다른일하게 해주고싶어 그것말고는 바라는건 별로없고 그냥 바른 가치관을 가진 아이가 됬으면 좋겠다.
  • 뭣보다 진짜 부족한 환경에서 자랐다는 생각이 들지않게 해주고싶다
  • 정말 만약에 내가 아이를 지원해줄 수 있는 능력이 되고 비슷한 마인드를 가진 좋은 사람과 결혼해서 화목한 가정을 꾸린다면 그 아이가 그 나이 대에 할 수 있고, 하고 싶어하는 걸 내 손이 닿는데까지 지원해 줄 거야 돈 어느정도 버는데 그걸 아끼려고 나중에 커서도 충분히 할 수 있다고 설득하는 짓 따윈 하지 않고, 공부하고 싶다면 그런 환경과, 학원이나 과외를 받고 싶다면 지원해 줄 거고 공부 하기 싫다고 한다면 그 아이가 하고 싶은 방면에서 지원해 줄 거야. 그리고 세상 너무 쉽게 생각하지 않고, 예의 바르게 겸손하게 또한 다른 애들보다 일찍 철들어서 뒤틀린 성격 없이 살 게 해주고 싶어. 막상 우리 부모님 세대도 이런 생각을 했었을 거야. 그럼에도 대부분 아이들이 이렇지 않은 걸 보면 어쩌면 부모가 된 우리 대부분이 지킬 수 없는 약속일지도 몰라.
레스 작성
4레스 와 예지몽이라는게 있구나 2019.01.16 56 Hit
잡담 2019/01/12 23:50:00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내가먼저 약속잡아놓고 내가먼저 취소하게 생김 2019.01.16 94 Hit
잡담 2019/01/15 01:43:02 이름 : 이름없음
30레스 자신의 신체 부위 중에 자신 있는 부위와 자신 없는 부위 적고가는 스레 2019.01.16 158 Hit
잡담 2019/01/11 21:21:34 이름 : ◆07hxPfWi007
4레스 여친집에 진돗개 사라짐...ㅠㅠ 2019.01.16 43 Hit
잡담 2019/01/16 00:56:07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누가 날 사랑해줬으면 2019.01.16 16 Hit
잡담 2019/01/16 00:55:5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고등학교때 국어쌤이 어릴때 돼지고기먹고싶을때 하던 짓 2019.01.16 42 Hit
잡담 2019/01/16 00:40:30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농협 통장개설 2019.01.16 40 Hit
잡담 2019/01/15 22:10:27 이름 : 이름없음
32레스 남자말투 쓰는법 좀 알려주라 2019.01.16 216 Hit
잡담 2019/01/15 01:21:41 이름 : 이름없음
22레스 » 자식이 생긴다면 꼭 해주고 싶은거 있어? 2019.01.16 133 Hit
잡담 2019/01/12 22:38:00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친구랑 내기했는데 두 노래중에 더 좋은 거 택해주라 2019.01.15 32 Hit
잡담 2019/01/15 23:17:2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2019.01.15 19 Hit
잡담 2019/01/15 22:39:36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 2019.01.15 116 Hit
잡담 2019/01/13 20:41:56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 2019.01.15 78 Hit
잡담 2019/01/13 20:55:5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갑자기 찾아온 외로움을 달래는 방법 2019.01.15 21 Hit
잡담 2019/01/15 21:48:22 이름 : 이름없음
213레스 단지 다이스를 굴릴뿐인 스레 2019.01.15 401 Hit
잡담 2018/09/24 05:23:42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