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위로 형제가있는데 현재 대학생이라 줌으로 수업을 하고 있었어. 근데 내가 머리를 말려야해서 ㅁ드라이기를 꺼내는데 엄마가 나한테 시끄러우니까 하지말라더라. 그래서 선풍기바람으로 말려야겠네 싶어서 그렇게 했지. 근데 조금있다가 엄마가 엄청 큰 소리를 내더라고 믹서기같은 거 가는 소리? 난 방에 있어서 무슨 소리인지는 잘 못들었는데 음소거를 해놔도 소리가 너무 크면 음소거가 자동으로 풀리거든, 그래서 엄마한테 [저거 하고 있으니까 좀 조용히조용히 해] 이런식으로 말을 해줬어. 근데ㅜ갑자기 엄청 화를 내면서 뭐라해야하나 무기? 매? 같은걸 들고오더니 욕을하면서 나를 엄청 때리는거야 심지어 때리고 돌아가다 손에 든 거를 나한테 던져서 손가락에 정통으로 맞았어... 나 왜 맞은건지 아는사람 있어...?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레스 . 2시간 전 new 1 Hit
하소연 2021/06/23 04:19:29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세상이이렇게넓은데왜같이죽을사람이없지 3시간 전 new 68 Hit
하소연 2021/06/20 13:14:2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정밀로 나는 죽는게 맞나 3시간 전 new 20 Hit
하소연 2021/06/23 01:13:02 이름 : 이름없음
27레스 내말좀 들어줘.. 3시간 전 new 28 Hit
하소연 2021/06/23 00:54:0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3시간 전 new 12 Hit
하소연 2021/06/23 00:17:3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아 눈이 너무 나쁘다 3시간 전 new 6 Hit
하소연 2021/06/23 02:21:02 이름 : 이름없음
21레스 나도 찐베프 만들고싶은데... 4시간 전 new 58 Hit
하소연 2021/06/22 01:31:00 이름 : 이름없음
117레스 🗑🗑감정 쓰레기통 스레 3🗑🗑 5시간 전 new 454 Hit
하소연 2021/06/03 21:21:37 이름 : 이름없음
40레스 29살 여자가 중얼거리는 이야기... 5시간 전 new 213 Hit
하소연 2021/06/09 00:50:03 이름 : 이름없음
46레스 답답해서 주절주절 털어놓는 스레 6시간 전 new 277 Hit
하소연 2021/01/21 01:01:34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미래가 안 보여 6시간 전 new 96 Hit
하소연 2021/06/16 09:01:39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유서 - 마지막으로 남길 말 6시간 전 new 119 Hit
하소연 2021/06/20 21:56:34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진짜 여기까진 말 안할랬는데 나 만원만 빌려줄사람 7시간 전 new 60 Hit
하소연 2021/06/22 16:14:46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ㅆㅂ진짜 스트레스받아서 먹으면 살찌고 살찌면 스트레스받고 7시간 전 new 10 Hit
하소연 2021/06/22 22:57:1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하.. 진짜 이거 실화냐 8시간 전 new 34 Hit
하소연 2021/06/22 16:07:1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