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여기가 제일 좋더라. 일기판 비슷한 곳은 많이 봤는데, 스레딕같은 곳은 없어서. 마음의 고향으로 다시 돌아왔다. 233512 124323 끊는 건 두 자리씩. 코드는 꿈에서 쓰는 것과 같음.

현실을 삽시다! 가장 건전하고, 편향되지 않고, 혐오발언 없는 커뮤니티는, 왠만하면 바로 리얼 월드랍니다! 물론 그렇지 못한 집단들도 있겠지만, 전반적으로요. 그러니 자신에게 맞는 곳을 찾고자 한다면, 용기를 내어 현실의 인간관계를 넓혀보는 게 어떨까요? 친구라는 관계는 익명의 인터넷 속 누군가보다 나로 인해 바뀔 확률이 높아요. 물론 당연히, 진실한 친구라면. 오늘도 네트를 헤메이며 외로워하는 당신! 현실을 삽시다.

인생의 목표가 있어야 주체적으로 살 수 있습니다. 구체적인 목표가 없다면 방향이라도, 대신 추진력은 더욱 강해야 되겠습니다. 그런 것도 없다면 그냥 돛 없는 범선마냥 해류를 따라 떠다니는 삶을 살게 되겠지요. 하지만 방향을 정해도 돛을 펴도 순항인 것은 또 아닙니다. 다행인 것은 우리가 선단을 만들 수 있다는 겁니다. 큰 배들과 노련한 항해사들과 함께할 수 있지요. 같은 항로를 먼저 가 본 사람들의 경험을 배울 수도 있고요. 그런 도움을 마다하고 혼자의 힘으로 가 보겠다, 하는 사람도 있으시겠습니다만, 저는 솔직히 안타깝습니다. 위인이 되기보다는 그저 방향도 동력도 잃고 떠돌이가 되어버린 사람을 저는 더 많이 봤거든요. 더욱 솔직히 말하자면, 제가 그랬습니다. 그래서 이제는 안 되겠다, 도움을 받자, 할 때에는 이미 주변은 아무도 없는 망망대해. 선단에 속해 있을 때 그 시간이야말로 소중한 기회입니다. 이왕 있는 기회를 마다하지 마세요.

내가 말한 세상을 선도하는 사람이란 엘리트 기업가나 정치인보다는 철학자와 과학자에 가깝다

인디노래추천 1.마들레타 마들리테 https://youtu.be/zLbzQvHlFkU 2.우주위험위기경보 https://youtu.be/c5YHhhX7yMA 3.Dolphin's Dream https://youtu.be/AwSt-Db1YQ4

와 나 스레딕 업적 하나 이뤘다 ㅋㅋㅋㅋ 주작썰로 페북가기 ㅋㅋㅋ 아 진짜 흑역사인데 괴담판 주작도 함부로하면 안되겟네

청계천. 두타. 수유리. 빨랫골. 재활원. 사일구묘지. 인수봉. 삼각산. 신평화시장. 광장시장. 동대문역. 벽산아파트. 북한산. 정릉. 내부순환로. 창동기지. 노원역. 상계동. 내 어린시절.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267레스 그때 비비 바른 한 랩퍼가 내게 말을 건다~ 1분 전 new 285 Hit
일기 2021/07/11 20:51:08 이름 : 아수라
290레스 유리병 1분 전 new 282 Hit
일기 2021/06/21 03:45:28 이름 : message in a bottle
702레스 책상을 두드리고, 고함을 지르고, 횡설수설하다, 느닷없이 대성통곡을 합니다. 3분 전 new 675 Hit
일기 2021/07/05 12:46:06 이름 : ^_^
1레스 숨 쉴 수 없을 만큼 너에게 잠겨 3분 전 new 7 Hit
일기 2021/07/24 08:35:31 이름 : ◆cHB84K1Cp81
13레스 7분 전 new 31 Hit
일기 2021/07/19 11:26:41 이름 : 이름없음
865레스 🌌광활한 우주까지 닿진 못하겠지만🌌 40분 전 new 586 Hit
일기 2020/12/11 20:22:00 이름 : 넙치
902레스 투디 남캐랑 결혼하는 법 내공 100 46분 전 new 447 Hit
일기 2021/06/02 18:08:54 이름 : ◆h88knBe6i62
353레스 내 이상의 전부인 평화시장의 어린 동심 곁으로 55분 전 new 1477 Hit
일기 2020/01/25 23:12:13 이름 : R
191레스 네가 심장에 쌓아둔 앙금 56분 전 new 60 Hit
일기 2021/07/17 20:18:15 이름 : 이름없음
545레스 일렁일렁 57분 전 new 567 Hit
일기 2021/05/22 02:21:04 이름 : 이름없음
70레스 건강을! 되찾자! 1시간 전 new 153 Hit
일기 2021/05/20 00:42:44 이름 : ◆9dzU2Le2ILa
68레스 각오란! 암흑의 황야에 나아갈 길을 비추어 주는 일이다! 1시간 전 new 54 Hit
일기 2021/07/19 20:08:12 이름 : ◆0lfXyZhgoZf
406레스 최대한 괜찮은 척을 하는 거야, 누구든지 1시간 전 new 828 Hit
일기 2021/06/14 14:29:21 이름 : ◆BthhuoLhuq2
90레스 무지개 뜬 하늘 아래 물방울 맺힌 산하엽 1시간 전 new 102 Hit
일기 2021/07/18 21:44:39 이름 : 산하엽 ◆vxu4E7bA2Hw
457레스 총기 1시간 전 new 400 Hit
일기 2021/07/04 16:23:0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