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엌만 딥따 큰 밀키트가게 겸 일반음식점 코로나로 당분간은 홀 손님 못받워요ㅠ 여차저차 오픈했워요 초보사장이 써가는 일기

1642119142354.jpg엊그제 오픈하고 어제 요기요손님 다섯분 받았는데 개중 너무 인상깊었던 리뷰 끌올함! ㅜㅜ,,,,, 다른 리뷰는 2~3줄이던데 길고 정성스럽게 써주셔서 넘 감동이자너

멋지당! 나도 오늘은 밀키트 시켜먹어야지 운 좋아서 스레주 네 가게였으면 좋겠다 ☺️ 화이팅~! 🙌

>>3 리뷰 하나에 울고 웃는 초보 사장이라 이런 응원도 너무 좋다,,,,, 너무 고마워 ㅠㅠ!!!

하루를 마감하는 시간이 되었따. 옆에 같이 운영하는 홀은 가족들이서 같이 밥 먹는 곳이 되었따. 어제는 날이 추워서 배달이 많았는데, 오늘은 날이 좀 풀려서 그런가 직접 사러 온 사람들이 더 많았다. 배달은 부릉을 연동시켰는데, 계약할 때 한 건당 4천원 받는다길래 잘 안시키게 된다 ㅠㅠ,,, 2만원 기준으로 부가가치세 2천원, 부릉을 시켜서 2천원(배달료를 2천원으로 책정해서 나가는 돈은 2천원!) 요기요 12.5프로를 떼어가면 총 6500원이 빠진다. 13500원에서 원물과 소스 포장지등등 각종 자재를 감당하는 것 보다 17500원으로 감당하는 게 낫다고 생각해서 직접 배달을 다녀오곤 한다.

그래도 찾아주시는 분이 많고, 밀키트집인데 배달도 한다고 해서 사람들이 많이 들러주고 좋아해준다. 정말 다행,,,,,, 어제 매장으로 오셨던 갈치조림 손님은 오늘 곱창전골을 사갔다! 입에 맞았으면 좋겠다,,, 탕류에 청양고추를 서비스로 하나씩 넣어줄 지 고민이 된다. 한번씩 먹어 본 결과 전체적으로 좀 달아서 이 단 맛을 잡아줄 무언가가 필요 한 것 같다...!!!

우와앙 멋잇다 나 밀키트 진짜 좋아하는데 스레주 가게에서 시켜먹고싶네 물론 익명성 위반이라 안되겟지만 배민 자주시키는데 스레주 가게 걸렸으면 좋겠다~ 쫀하루 보내!

>>6 이거 보는데 내가 고객이라면 무척 기분 좋을 것 같아 .. 이렇게 세심하게 신경써주는 사장님 너무 좋아 배민 자주 이용하지만 구체적인 고충은 하나도 몰랐는데 수지 계산하고 나니까 남는 게 진짜 없네 저 조각같은 수입들 하나하나 모으고자 치열하게 살아야가는 레주 화이팅 🙌 레주처럼 고객을 생각해주는 사장이라면 그 밀키트 집 분명 잘 될거야 꼭 유명해져서 내 발로 저절로 찾아갈 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

>>7 쫀 하루 보내고 왔다!!! ㅋㅋㅋㅋㅋ 레더도 좋은 하루 보냈어? 응원해줘서 고마워!! >>8 배민을 오늘 입점신청해서 알아 본 결과 배민은 6.8프로래..!!! 그나마 다행이야 ㅠㅠㅠ 월요일날 입점된대서 기다리구있어!! 초보라서 내세울 게 서비스밖에 없달까 ㅠㅠ,,, 경험이 부족하니 친절을 무기로!! ㅋㅋㅋㅋ 걱정해주고 응원해줘서 고마워! 언제든 환영이야!!

위에 올렸듯 배민 입점신청을 했다..!! 영업자는 두개고 사업자는 하나여서 요기요에서는 주류판매도 거절됐는데 배민은 엄청 친절해서 놀랐다..! 88000원짜리 슈퍼뭐시기..?? 깃발... 신청해본다!!! 홍보가 잘 된다고 하니 한번 질러보려구 한다 ㅠㅠ,,, 배달이 잘 되었음 좋겠워,,, 주말 오전에 정말 조용해서 가게가 안되나 싶었는데, 저녁 때 사람들도 많이 오고 친구도 오늘 들러서 매상 챙겨주고 갔다! ㅠㅠ,,, 화분도 챙겨주고 저녁 같이 먹은 것도 계산해주고가서 너무 마음쓰였다,, 다음에 찾아가서 갚던 해야지. 내일은 오전에 개점을 안 하기로 해서 오후에 시작 할 것 같다.! 그래도 매장에 어느정도 채워놓고 가서 큰 걱정은 없음..! 청양고추를 사이드메뉴에 100원으로 추가해서 결제 할 수 있도록 해보았다! 최소 주문이 11000원인데 이걸로 10900원짜리도 주문을 할 수 있게..!! 오늘 장 봤을 때 청양고추 가격이 생각보다 너무 쎄서 서비스로는 한동안 힘들듯 하다 ㅠㅠ,,,

어떤 분이 리뷰로 곱창전골에서 곱창추가탭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말을 하셔서 원물 가격이랑 이리저리 대입해보고 한번 넣어봤다...! 생각보다 사람들이 계속 주문해서 놀랐다...! 이대로는 지금 갖고있는 물량이 부족 할 것 같아서 걱정이다,,, 이 물량으로 주말을 나아야 하는데,,!!!!! 물류가 다음주 월요일 밤에나 와서 좀 많이 걱정된다 ㅠㅠ,, 어제 물류 신청 할 때 빼 먹은 것도 많고, 정산도 아직 안 돼서 있는 돈으로 없는 걸 채우다 보니 땜빵에 땜빵인 격 이다 후,,,, 조림류는 안 나갈 것 같으면서 생각보다 잘 나가서 계속 당황중,,, 2일간 버틸 수 있을까..?

유통기한이 지난 친구들을 와구와구 먹고 있다 ㅠㅠ,,, 맛있는 친구들이지만,, 매운찜닭 2일 째 먹으려니 좀 물린다. 다음엔 이렇게 안 만들어야지,, 만드는 방법을 좀 바꾸고있다! 완제를 슥쇽 만드는 방법에서 조립식으로 만드는 방법! 본사에 물어보니 진공포장한 야채는 10일까지 유통기한이라고 했따!!!! 원물 해동 한 것들이 4일까지라고한다 ㅠㅠ,,,,,,,, 야채를 포장해서 조립식으로 바꿔서 나갈때마다 슥쇽 만들 생각이다! 정신 없지만 찜닭지옥보단 이게 더 나을듯 ㅠㅠ

휴 오늘 하루도 마쳤따... 주말장사는 역시 쉽지 않은듯... 평일이 주말같고 주말이 평일같은 자영업자st,,, 배달이 꽤나 나와서 혼자 슥 다녀오곤 하는데 대부분 남자손님분들이 많이 이용하시는듯..? 의외로 내가 생각했던 신혼부부는 오히려 배달보단 직접 들러서 사가시는 걸 선호하는 것 같다..!! 1개만 배달하는 상황이면 거의 대부분 30~40대 쯤이신듯! 배민을 시작하게 되면 소주 이벤트 같은 것도 해야하나 하는 생각도 든다 !

주말에는 밤에 확실히 잘 되는 것 같다..! 낮에는 완전 빈둥거렸다 ㅠ,ㅠ,,, 손님 없는 자영업자는 하릴없이 천장을 보거나 매장 청소밖에 할 게 없다,,, 물론 대박일거란 생각은 안 하고 시작했지만 생각보다 잘 되는 것 같기도 하고 안 되는 것 같기도 하고,,, 애매한 그 무언가인듯ㅠ 하루 매상중에 순 이익률이 20~30프로 남짓이다 보니 나름 큰 돈 같아도 25프로로 환산을 한다면 생각보다 적은 돈이 되어서,,, 뭐랄까 참 ㅠㅠ,,,, 잘 나가는 주력메뉴 위주로 많이 만들어두고 회전률을 높여야겠다,,, 곱창아 얼른 와줘..!! 청양고추 추가탭을 이용하시는 분들이 꽤나 생겼다..! 역시나 최소주문 채우기용으로 쓰시는 듯..! 일단 배달을 나갈 수 있음에 감사..! 운전하다가 약간 휘청휘청하긴 했지만 그래도 한 건당 4천원이니까 좀 더 고생해서 더 벌자는 마인드..! 차돌된장찌개 신메뉴를 시식했다!!! 대성공!!!!!!!! 이건 주력메뉴급이라 생각한다 ! 가격도 나쁘지않음 !! 한 가지 아쉬운 건 양이 그리 많지 않다는 거 ? 차돌된장 때문에라도 라면사리 추가 탭을 넣어야겠단 생각이 들었다 !

환풍기공사 덕에..? 때문에 ㅠㅠ 장사 오전에는 쉬어요,,,,,

어제 오전을 쉬었는데도 저녁시간에 손님들이 많이 와 주셔서 평균이상은 됐었다..! 다행다행,, 드디어 환풍기 작업이 끝났다 ㅠㅠㅠㅠ 이제 집기류 조금만 더 챙기면 홀 손님들 받을 수 있을듯!

오전에는 거의 손님이 없는 느낌이 든다..! 더 늦게 나가도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많이 드는중. 살이 일주일전과 비교해서 3키로 빠졌다,, ㅠㅠㅠㅠㅠ 몸살기운도 슬슬 생기는 것 같고 해서 걱정이다. 약을 열심히 챙겨먹고있다. 내가 감기걸리면 음식을 만질수가 없는데 ㅠㅠ,,,, 건강 관리를 열심히 해야한다ㅠㅠ,,,

슬슬 돈이 들어오고 있다! 근데 다시 쓸 곳들이 많아서 들어오자마자 빠지는 중 ㅠㅠㅠㅠㅠ 돈은 항상,,, 내 통장을 스치고 지나가지,,,,

오픈이벤트 기념품이 200개쯤 남았으니까 약 120메뉴는 팔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중,,! 카드는 왜 3일 지나서 돈이 들어오는거냐구!!!! 얼른 들어오란말야!!

리뷰는 소강상태다 ㅠㅠ 딱 8개 달리고 나서 부터 별 이야기 없이 조용조용한듯..? 불만이던 좋은말이던 리뷰가 계속 달렸으면 좋겠다..! 소통해요 여러분,,,, 배민은 오늘 승인 되어서 내일부터 노출된다고 한다! 배민으로 울트라콜? 88천원짜리 광고도 신청했다..!! 피같은 돈이지만 ㅠㅠ,,, 게릴라홍보 대신 이라고 생각하면 더 값싸다고 생각한다. 시골이니까 오히려 이런 게 더 좋을거란 생각도 많이 든다!

스레주 치열하게 사는게 일기에 엄청 잘 나타난다ㅋㅋㅋ 나는 맨날 컴앞에서 작업하는 직장인따리여서 창업해서 열일하는 스레주가 엄청 멋있게 보여 화이팅 응원할게!

>>21 ㅠㅠ 응원해줘서 고마워,, 레더들도 각자 고충이 있고 열심히 살고 있을꺼야. 그리고,, 요거 하기 전 2달동안 본의아닌 백수생활 할 때 진짜 마음고생 많이 해서 지금이 너무 좋은 것 같아. 그때보다 지금이 돈 더 쪼들리는 것 같긴 하지만 ㅋㅋㅋㅋㅋㅋㅋㅋ 맞다. 컴터 오래 보고 업무보다보면 눈 건강 신경 많이 써야 한다더라! 눈 마사지나 영양제같은거 잘 챙겨먹구 그러자!! 항상 파이팅!!!

>>22 훗 나도 프로라고 업무에 문제 안생기게 건강관리는 기본이지! 암튼 멋진 사장님 화이팅이야!

>>24 고마워 >,<!!! 레더도 파이팅이야!!

1642515712928.jpg화요일은 그리 잘 되진 않았다😢 오늘 5일장과 겹쳐서 그런가 여태 운영하던 날 중 최악이었다,, 그래도 예쁘게 리뷰를 써주셔서 넘나 감사한 하루,,

차돌된장을 생각보다 손님들이 잘 안드셔서 의아하다,,, 뭔가 약간 접근성이 부족한것인가..? 메뉴중 제일 괜찮은데,,, 곱창전골은 역시나 많이 나가서 내일부턴 곱창추가 다시 오픈 할 생각 ! = 곱창 소분해야함 ㅠㅠ,, 처음 소분할 때 정말 극극극극혐이었는데 이젠 두 번째니까 더 잘할 수 있을거란 생각을 갖고 열심히 해볼 것 이다,,, 주력메뉴를 사랑해야해..!!

근데 카드비 조금조금씩 나오는 거 뭔가 웃기다ㅋㅋㅋㅋㅋ 툭툭 던져주는 느낌? 얼른 요기요도 정산해줬음 조케따,,,,

그리고 정산된 요기요는 6만원,,,

알고보니 목~다음주 수요일까지 집계되고 그 다음주 수요일날 정산하는 시스템이라한다,,, 오픈했을때 그 배달건만 나와서 너무 슬펐다,,ㅠㅠ,,

소곱창 냄새는 좀 나도 손질 재밌었댜!! 가위로 슥슥 잘라져서 편하고 좋았달까? 밥 먹고 소화되고 해서 어렵지 않았다구 !!

닭다리살을 주문했다 !! 앞으로 찜닭은 이 친구로 넣을 것이다! 뼈닭은 역시 정감이 안가 !!

오늘 처음으로 한번에 두 건을 배달했댜 ! 한 건 받고 준비하다 또 와서 같이 배달갔다! 밀키트라 가능한 1번에 두탕..!!!!!! 점점 운전실력이 늘어가는 것 같기도 하고..?

벌써 개업빨이 끝난걸까?😢,,

그나마 요기요만 꾸준하고 배민은 노출이 안 되어서 그런지 잘 되진 않는 것 같다.. 깃발? 이란걸 해보려는데 아직도 승인 안되어서 살짝 열뻗침..

이제 일주일쯤 되어서 일이 쉬워졌다 생각했더니 크게 사건이 터졌다. 가족끼리 먹으려고 밀키트 깠더니 알탕에 알곤이가 없고 소스는 조림소스였던것,,, 식겁해서 다 까뒤집었더니 차돌떡볶이엔 떡이 없었고 고등어조림에는 탕소스가 들어갔었다,,,, 하,,, 제대로 멘붕했던 하루,,지만 홀에서 금융치료로 극복! 부모님이 메뉴를 3개나 사주셨다,,,ㅠㅠ,,,,

내일부턴 1메뉴당 1바구니를 쓸 것,,,, 내일은 찜닭재료 다듬어야해

정신 못차리다가 오늘도 사고 냈다 ㅠㅠ,,, 파절기 기계 청소한다고 그러다가 손 깊게 베여버림,,,하,,,

그나마 중지 약지라 다행이지,,, 검지나 엄지였으면 엄청 끔찍했을듯 ㅠㅠ,,, 피 나는 거 붙잡고 배달 가면서 살짝 현타오긴 했지만 그래도 꼬맬 상처 아니래서 크게 맘 놓았던 것 같다,,, 진짜 요즘 왜냥 정신 못차리나 ㅠㅠㅠ

그래도 다행인 건 오늘 배달 건이 많았던 것..? 미리 재료손질을 어느정도 해 놔서 다행이었단 점,,,? 내일부터 재료 손질 할 때 시간 두배 넘게 걸릴 예정 ㅡㅡ 하,,, 다른 레더들도 손 다치지마렴,,, 손 다치니까 뭘 못하겠어 ㅠㅠ

이제 물류 오면 그거 정리하고 집 들어갈 것 같다,,, 피곤한 하루,,,

손 빨리 나았으면 좋겠다...ㅠㅠ 열심히 사는 레주 존경하고 응원해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0레스 사랑해 베놈 사랑해사랑해사랑해 1분 전 new 49 Hit
일기 2022/01/21 08:25:07 이름 : •-•
625레스 🌊파도 일지🌊 위돈톡어바웃 브루노 노우 노우 노우 14분 전 new 1622 Hit
일기 2021/10/27 23:34:35 이름 : 파도
38레스 어제는 아름답고 오늘은 지옥 같아 16분 전 new 77 Hit
일기 2022/01/19 12:06:44 이름 : 하얀◆ja0640tyZa8
499레스 🌱 새싹레주의 예비 새내기 라잎 17분 전 new 1251 Hit
일기 2021/11/20 10:29:12 이름 : 새싹레주◆mGoFcmk784J
593레스 [사탕 100] 우리 아빠가 햄스터같아요 18분 전 new 901 Hit
일기 2021/11/28 22:58:50 이름 : ◆zcNs1h83zSH
48레스 언젠가는 나아지겠지 19분 전 new 118 Hit
일기 2021/12/14 21:11:34 이름 : ◆a4Lf83Ci8rt
356레스 품었던 꿈의 불빛을 더듬어 나아가기만 하면 돼 19분 전 new 1374 Hit
일기 2021/10/19 00:21:22 이름 : 푸른밤
785레스 내가 듣고 싶었던 말 20분 전 new 1313 Hit
일기 2019/12/12 21:43:04 이름 : ◆bg5hxWmNy1C
971레스 나의 하루의 끝을 접으면서 하는 말 20분 전 new 1530 Hit
일기 2019/06/16 21:31:56 이름 : ◆1zPhcHu1inV
892레스 진짜로 그날 하루의 기분과 일상 적는 일기 스레 21분 전 new 1683 Hit
일기 2019/08/21 21:25:45 이름 : ◆dTPck7f9eIN
52레스 너의 캄캄한 우주에 23분 전 new 69 Hit
일기 2022/01/15 17:17:01 이름 : 이름없음
126레스 나 탈가정 선언 26분 전 new 99 Hit
일기 2022/01/16 16:16:24 이름 : ◆mE06Y8phunB
702레스 우주는 조금씩 부풀고 있고 42분 전 new 1356 Hit
일기 2021/12/31 00:00:23 이름 : 산호
837레스 내가 달렸던 고고한 길에 꽃다발을 46분 전 new 417 Hit
일기 2021/12/24 00:06:40 이름 : 이름없음
23레스 ( ु ´͈ ᵕ `͈ )ु. 52분 전 new 20 Hit
일기 2022/01/21 20:52:03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