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곧내야. 있다면 그 책 제목과, 왜 그런지 이유도 적어주면 고마울 것 같아.
  • 마이프렌드 마르틴? 그림도 예쁘고, 나보다 어려보이는데 내가 감히 꿈꾸지도 못한 생활을 하는게 신기해서.
  • 인간실격이랑 이방인 둘다 싸이코틱한 감성인데 인간실력은 인생 56회쯤 되는 사람이 우울한 감정 감정 잔뜩 먹고 사이코 된것같고 이방인은 순도 99.9% 토종 사이코 같음
  • 조니는 외로워 라는 아주 옛날에 읽은 동화책이고 왜인지는 모르겠는데 아마 내가 중학교때부터 좋아하던 책이야.
  • 난 초콜릿 레볼루션... 되게잼드라...
  • 라크리모사. 그런 반전 내용의 소설은 처음이여서 그런지 아직까지도 기억에 남아있어. 통수가 아주 강렬했지...
  • 가시고기. 초5땐가 읽은 책인데 약 4년이 지난 지금도 기억난다... 자신의 모든 것을 아들을 위해 버렸는데 결국엔...ㅠㅠ 책읽다 운건 처음이었어.
  • 10대 이후에 본 책들은 간간히 내용이 떠오르긴 하는데 특히 최근에 본거일수록 잘 기억은 안난다 오히려 어릴 때본 갈매기의 꿈, 괭이부리말의 아이들 같은거 내용 기억나 완전 7,8살에 읽은 지하탐험이란 책도 기억나고. 읽고 감명 받았다고 생각한 책들은 10대 중후반 이후에 읽은거 같은데 일상생활에서 받아들이는 정보의 양이 더 많아서 그런가 강렬하게 저장은 안되나봐
  • 책은 아니지만,,, 이상의 오감도. 7살 땐가 한 번 봤을 뿐인데 고등학교 가서도 기억하고 있었어... 13인의 아해가 도로로 질주하오ㅋㅋㅋㅋ 특이해서인듯!
  • 살인자들의 섬. 선정적인 묘사가 많이 나오는것도 한몫했지만 마지막 결말이 너무 짜릿했음..
  • 이영도 작가님의 눈물을 마시는 새. 독특한 세계관이랑 작중 반전이 되게 인상적이었어.
  • 히가시노 게이고<옛날에 내가 죽은 집> 너무 소름이야. 등장인물도 별로 없고, 시간 제한과 장소 한정인데 그렇게 많은 것들을 담을 수 있다니..!
  • 애거사 크리스티 작가의 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스포라 말 못하겠지만 내가 보기엔 결말이 좀 억지스러워서.
  • 핵전쟁 뒤 최후의 아이들. 우리네 도서관은 정리가 엉망인게 특징인데도, 위치까지 기억하고 있다니까?
  • CS 루이스의 "우리가 얼굴을 가질 때까지" 내가 상대방을 사랑해서 한 선의의 행동들도 어쩌면 오히려 상대방을 얽매일 수 있다는 것을 처음으로 가르쳐준 책
  • 구병모 작가의 빨간구두당. 진짜 놀랄 정도로 내 취향이라서 피폐하고 우울하고. 꼭 새드엔딩일 필요는 없지만 밝은 분위기보다는 어두운 분위기를 선호하거든. 문체가 내 취향이기도 하고. 참고로 단편집이야.
  • 미하엘 엔데의 "망각의 정원" 진짜 어렸을 때 초등학교 다닐 때 처음 읽었는데 분위기가 굉장히 묘했고 유고작이라 결말이 없어
  • 너를 놓아줄게. 개인적으로 감정 묘사랑 반전이 오졋다고 생각함. 정말 살면서 꼭읽어보면 좋은듯.
  • 우리들의 아름다운 나라랑 천년의 금서! 특히 전자는 엔딩에 가까워 질수록 극에 치닫는는 감정선이 너무... 다 읽고 제목이랑 등장인물이 했던 ' 우리의 아름다운 나라는 지금 아름다운 곳에 있지 않아. ' 읽으면 속이 서늘해지는 기분이야
  • 아로와 완전한 세계!! 율리시스 무어!
  • 하늘을 나는 소녀 아, 그냥 주인공과 남자애를 커플로 파서...못 잊었어. 웃는남자 스포주의 나는 읽기 전부터 둘이 결혼할 거라고 굳게 믿으면서 봤다고.... 스포주의
  • 파이 이야기 진짜 그 문장 하나하나가 가슴에 박힌 것 같았어
  • 셰익스피어 책들 전부.. 수업시간에 원서로 읽었는데 이게 내가 알던 영어가 맞나 싶을정도로 말이 꼬여있어서 뭔 말인지 거의 이해 못했다..
  • 이거 동화책인데... 아마 제목이 바리데기와 아기별일거야. 나 삽화도 너무 마음에 들고... 나중에 애가 생기면 이걸 제일 먼저 읽어줘야지.
  • 앵무새 죽이기 솔직히 초반에는 엄청 지루하고 재미없었는데 후반으로 갈수록 초반이 왜 그럴수밖에 없었는지 이해가 갔어. 그리고 후반에서 젬?이랑 거기 나온 애들 인격적으로 잘 자란거 보면서 폭풍오열함ㅠㅠㅠ
  • 그리고 로베르트 볼라뇨의 “칠레의 밤”도 엄청 충격적이었지. 한국의 전두환 정권 시절과 많이 겹쳐 보였고, 주인공이 지식인 계층이라는 것에 학생신분으로써 감정이입이 쉬웠어. 분노와 반성의 감정이 깊이 새겨졌다고 해야하나...분기마다 한 번씩 반복해서 읽을 만한 책이야.
  • 옛날얘기하니까 너도 하늘밤나무야 이건가? 이책 생각난다. 참 좋아했었지
  • ~년 전 악녀의 일기 (뭐 이런 제목이었당) 제목보단 내용이 정말 충격적이었어 ㅋㅋㅋ 표지가 나름 예쁘고 책도 얇고 해서 초등학교 때인가? 봤었는데 내용이 아빠가 여자노예 사서 음.. 막 그러고 엄마는 그걸 질투해서 여자노예 얼굴을 이렇게저렇게 한다는? 그런 충격적인 내용도 꽤 있어서.. 그게 왜 초등학교 도서관에 있는 걸까..? 초등학생에게 권장될만한 도서는 아니라고 생각해 지금도. 나같은 사람은 뭐 초등학교때 읽어도 큰 충격은 없었는데 마음이 여리거나 막 그런 애면 그 책에 기겁을 하지 않을까 싳네..
  • 완전한 세계 시리즈 시간 여행자 비밀의 문을 열다 율리시스 무어 시리즈 나이트메어 룸 시리즈 나니아 연대기 첩자가 된 아이 꼬마 난장이 미짓 북유럽 신화 스쿼시 미안해 스이카 엄마가 사라졌다 어릴 때 책을 좋아해서 그런지 좀 많다 아마 좋아하는 책들이라 몇 번이고 계속 읽어서 기억나는 것 같아 애들이랑 놀지도 않고 학원 끝나면 바로 도서관 가서 틀어박혔지...
레스 작성
29레스 내용을 이해하기 힘들어서 나를 미치게 했던 책 적어보자 2 분 전 update 228 Hit
문학 2018/08/01 15:00:23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공포 / 호러소설을 추천해 보자! 3 분 전 update 68 Hit
문학 2018/05/09 02:02:1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메카니스트 돌았나봐 2 시간 전 new 18 Hit
문학 2018/08/14 04:08:14 이름 : 이름없음
29레스 » 몇 년이 지나도 잊지 못 하는 내용의 책 있어? 7 시간 전 update 512 Hit
문학 2018/04/09 17:53:0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하지무 작가님 소설 기억하는 사람? 17 시간 전 new 12 Hit
문학 2018/08/14 04:10:24 이름 : 이름없음
130레스 등장인물이 절대 말하지 않을법한 대사를 적어보자! 18 시간 전 update 1596 Hit
문학 2018/01/04 13:20:33 이름 : 이름없음
58레스 독서습관 A or B! 18 시간 전 update 379 Hit
문학 2018/06/30 18:06:27 이름 : 이름없음
34레스 책 읽을 때의 낭만에 대해 말해보자 18 시간 전 update 304 Hit
문학 2018/04/21 21:51:26 이름 : 이름없음
69레스 ~문학판 잡담스레 ~ 23 시간 전 update 988 Hit
문학 2018/01/01 11:10:46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글 쓸 때 말이야. 2018.08.12 41 Hit
문학 2018/08/12 03:45:5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필사 1판] 심훈 상록수 ㅡ. 2018.08.12 28 Hit
문학 2018/08/12 15:37:43 이름 : ◆4E8i2pV82k8
14레스 혹시 일본 공포 소설 좀 추천해줄 수 있을까? 괴기하고 소름끼치는 거면 더 좋아! 2018.08.11 77 Hit
문학 2018/08/07 16:52:36 이름 : ◆JWrwJRDurfh
44레스 종의 기원 2018.08.11 34 Hit
문학 2018/08/11 20:32:48 이름 : ◆0pO2msi4Fa6
25레스 좋아하는 시 또는 문구 적어보자 2018.08.11 300 Hit
문학 2018/06/25 22:31:14 이름 : 이름없음
32레스 ⭐️한글 시를 영어로 번역하는 스레⭐️ 2018.08.11 463 Hit
문학 2018/08/01 21:18:16 이름 : ◆nV9bjurfgm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