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갑자기 스트레스 받아서 하소연 하고싶어. 글 한꺼번에 쓰면 가독성 떨어져서 천천히 써볼게..

내가 보통 혼날 상황이 있으면 엄마한테 혼나. 아빠한테는 안혼나고.. 아빠 앞에서 잘못하면 아빠는 엄마한테 말 안할게 이런식으로 말을 한단말야

근데 꼭 엄마 있을때 그 사건을 직접적으로 언급 안하고 돌려서 말해. 어, 너 이거 비슷한 잘못 했잖아 이런식으로. 그럼 엄마는 뭔일이냐고 캐물어. 그렇게 되면 아빠는 엄마가 캐물으니까 어쩔수 없다는식으로 엄마한테 내 잘못을 말하고 나는 엄마한테 엄청 터져.

하지만 그때 아빠한테 잘못했다고 했고 아빠도 그냥 넘어가겠다고 했으면서 엄마한테 굳이 한번 더 이야기하는건 뭘까..ㅠ

엄마가 나 혼낼 생각 없을때도 아빠가 나 혼날때까지 옆에서 계속 내가 조금이라도 잘못한게 있으면 들춰. 계속 나 눈치보이라고.

뭐 하나 꼬투리 잡으려고 옛날 일 꺼내는건 기본이고..

왜이렇게 날 피곤하게 만들지

이유는 모르겠지만 ㅈㄴ 유치한 사람이네

ㅇㅇ유치한 사람 맞아. 그럴거면 앞에서 혼내고 뒤끝없게 끝내던가
레스 작성
15레스 짜증나는데 조언좀 2019.07.06 28 Hit
하소연 2019/07/06 02:20:59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내가 살아야할 이유는 대체 뭘까? 2019.07.06 27 Hit
하소연 2019/07/06 02:07:1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동생때문에 2019.07.05 79 Hit
하소연 2019/06/30 14:27:1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상담판 가려다 왔어 징징징징ㅇ징징징징징 2019.07.05 64 Hit
하소연 2019/07/05 15:22:33 이름 : ◆dCnWi9y0sph
39레스 부모님한테 하고 싶었던/하고 싶은 말들을 적고 가는 스레 2019.07.05 210 Hit
하소연 2019/06/29 03:20:32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나도 가족들이랑 여행 가보고싶었는데 2019.07.05 75 Hit
하소연 2019/06/09 02:52:54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엄마가 자꾸 친구 없다고 뭐라해.. 2019.07.05 89 Hit
하소연 2019/07/04 22:14:40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생각보다 친구들이 날 중요하게 안여기는것 같아 슬퍼 2019.07.05 102 Hit
하소연 2019/06/27 02:11:01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누가 내 인생좀 위로해 줄래 너무 죽고싶어 2019.07.05 52 Hit
하소연 2019/07/05 01:19:43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 아빠가 일부러 나 엿먹이는것 같아. 2019.07.05 104 Hit
하소연 2019/07/02 21:57:14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마지막 흔적 2019.07.05 56 Hit
하소연 2019/07/04 20:12:5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이거 조금만 지나면 다 잊혀지겠지 ? 2019.07.05 34 Hit
하소연 2019/07/05 00:02:22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쓸데없이 눈물나는거 극혐이야 2019.07.04 89 Hit
하소연 2019/07/03 02:34:27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살면서/최근에 가장 상처받았던 일.. 2019.07.04 25 Hit
하소연 2019/07/04 22:18:14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백순데 앞이 안보인다 2019.07.04 76 Hit
하소연 2019/07/04 19:19:42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