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판에 이 스레가 빠질 수 없지 각자 본인이 생각하는 소설 속 명대사를 적어보자! 우리는 별에서 와서 별로 간다. 삶이란 낯선 곳으로의 여행일 뿐이다. <꿈꾸는 책들의 도시>
레스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