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덤한줄 스레! 전에 이런스레가 있었는지 모르겠지만 서치로 찾기도 어려워서 세워본다 각자 가까이있는 책의 120페이지의 6번째 줄을 적어줘 제목은 비밀로 해도 되고 남겨놔도 돼~

그린다. 세 변 AB, BC,CA의 길이를 각각 c, a, b라

그것들의 붉은 띠들을 보니 내 마음도 유쾌해진다. 내게는 이제 시간이 있다.

서로의 모난 부분이 서로에게 맞게 깎여야 합니다.

전화를 끊는 것과 동시에 바로 옆에 있던 닛타와 눈이 마주쳤다.

셰르너는 꿈-환상이 기관 전체를 재현하기 위해 특히 선호하는 방식이 있다고 말한다.

않을 경우 복이 오지 않을 것이라는 점, 혼인을 하면 사위가 -수능특강 문학 정답과 해설-

이게 무ㅜ야 “조심해.” 바이올렛-이서형

스탠리 밀그램의 실험에 따르면 사람들 대부분이 옳든 그르든 권위에 복종하는 성향이 있다고 보이는데요, 이런 성향은 개인의 성격이나 인종, 성별, 국적 같은 것과는 전혀 관계가 없을까요?

틀림없다! 고도를 기다리며-사뮈엘 베케트

만약에 돌아보았더라면 그는 크루 아드콜바의 주인이 문 앞에서 모든 여관 손님들과 행인들에게 둘러싸여 왁자지껄 떠들면서 자기에게 손가락질하는 것을 보았을 것이고, 의혹과 공포에 찬 군중의 눈에서 자기의 도착이 머지않아 온 시내의 일대 사건이 되리라는 것을 짐작했을 것이다

내가 할 수 없었던 단 한 가지는 내면에 어둡게 숨어 있는 목표를 꺼내내 앞 어딘가에 넣고 바라보는 일이었다.

소, 스트레스 대처능력 저하, 신장기능의 저하로 요실금이나 당뇨병을 경험하게 되

다면 언제 마음의 준비를 해야 할지 알 수 없잖아. 그래서 의식이

He gave her a letter. 그는 그녀에게 편지 한 통을 보냈다.

을 읽기도 하고, 창밖에 들리는 티베트 말이나 릭샤가 지나가는 소리를 듣

벨라드는 마치 궁지에 몰린 짐승처럼 복도 구석에 웅크린 채 두 손으로 귀를 틀어막았다.

나가는지 살펴보아도 보이지 않았어요. 나는 알 수 없는

희생자의 뼈 고정 기구에 날짜나 일련번호가 없다 보니, 너무

더 생각할 것도 없었다.

흘리며 먹는 경우가 많다.

"무장한 범인 1명. 총격이 발생했다!" 배치 요원이 말했지만 안

을 고려할 때 강제로 프로젝트를 중단하게 하는 것은 불가

2.초연결 사회의 개념 재일 가까이 있는 책이 국어 교과서...

"괜찮아, 이제 괜찮아" 라고

가호는 죽 "고싶지 않았다. 죽음과 편안함은 절대 같을 수 없기 때문이다. 가호는 편안" 해지고 싶었다.

여자는 고개를 갸우뚱했다.

분명 어린이의 심리에는 다소 어두웠던 것이리라.

전에는 눈여겨 보지 않았던 모습이었습니다.

를 못 챙겨주는 엄마가 미운 사춘기 아들, 그 아들을 위해 몸이 부

이번에 찾아온 내성종들은 조호르바루 돔 입구의 속임수를

물질파: 물질 입자가 파동성을 나타낼 때 이 파동을 물질파 또는

4) 특징 : 강한 동족 의식 형성(공통된 언어와 종교 공유, 스스로를 헬레네스라 부름, 4년마다 올림피아 제전 개최)

하는 거였다. 거기까지는 그런대로 참을 만했으나 종이랑 헝

20210914_202135.jpg(그림이 있는 페이지여서 당황)

>>434 와 나도 이거 적을려고 했는데ㅋㅋ 지구 끝의 온실 맞지??!

>>439 헐 맞앜ㅋㅋㅋㅋㅋㅋ여기서 같은 책 읽은 사람 만난 거 첨이다 ㅋㅋㅋㅋㅋㅋ 개신기해

다. 그가 걸어서 아크로폴리스 고지의 끝자락에 이르렀을 때, 작은 언덕

고 있다, 라는 식으로."

작아지고 길어진 그의

그게 경찰관에게 있어서 트라우마로 남거니 자신도 모르게 정신을 갉아먹는 상처기 될 수 있어

"나도 몰라." 트릴리언이 말했다. "하지만 저 외계인들이, 그들이 그 불

>>>if 'money' in pocket: <- 주머니에 돈이 있으면

내게 줄 마음을 다 줘버려서

"어째서요? 살인이 일어났을지도 모르는데요." 고바야시 야스미 - 클라라 죽이기

고 난 뒤에도 안 들어가겠다고 우길 판에."

Egalitarians'라 불렸던 그들은 사회가 어려운 사람을 돕는 것에 대한 의무

와타야가 서 있었다.

1.명에서는 학교 제도와 연계되었다 -마더텅 동사

"아기의 뇌 속에는 여러 인격이 존재하는 것처럼 보여

카마사키가 험악한 기세로 되묻고, 아오네가 슬슬 두 사람을

집이라면 대개 목록에 적힌 것들 가운데 절반 정도는 갖추고 있게 마련이다. 집에

상충되지 않는 사회에서 살고 있다. 이곳에서는 한 사람의 이익이 다

822. 오른쪽 그림은 자석의 N극을 코일 속에 넣을때 발광 다이오드 B에 불이 켜지는 경우만을 [보기]에서 있는대로 고르시오.(단 발광 다이오드에는 한쪽 방향으로만 전류가 흐른다.)

14. 600L의 어떤 연료를 2시간 동안 일정한 비율로 연소

뒷모습을 조용히 응시하며 우두커니 서 있다가 발걸음을 계속 옮겼다.

엄청난 펀치에 실리는 진정한 힘의 비밀은 타이밍과 코디네이션, 정확한 조준력과 공격 경로다.

sunlight levels may help explain why some people

를 좌지우지하는 유일한 책임자이며 혈액 순환과 신경 전류의 주재자야.

그러나 무엇보다도 그는 타인의 재산에 손을 대어서는 안 됩니다.

존은 이러한 실험정신을 할머니에게서 물려받았다. 그

가기 어려운 것처럼 그도 그냥 가버리기 어려운 모양이

룬 야생 벚나무들, 고사리류가 우거진 덤불, 단풍나무와 마가목이

>>436 세계사 수특...?

120페이지까지 안되는 책이라 임의로 12페이지 6째줄 써볼게 내 여섯 살 묵고 어른들 때메 기가 죽아가 화가가 몬 됐제, 그려본 게 속 들바다 비고 안 비는 보아뱀 밖에 더 있나.

하는 것도 괜찮은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469 캬 이 책을 아는 사람이 또 있네 ㅋㅋ

매체 자료의 내용은 누구의 이해관계와 관련되어 있는가?

"우리가 백기를 들면 어떻게든 해결될까?"

무엇보다 이러한 죽음이 우리 사회에 왜 이렇게 많은지 그 자체에 주목해야 한다고 생각해.

조형미술이 쇠퇴하고 승탑•탑비가 등장하였다

더 없이 행복하고 안심이 되어 시간이 순식간에 사라져버린 것처럼 느낄 수도 있다.

'강한 결합' 또는 분자를 이루고 있다고 생각했다. 그러나 이러한 화학적 결 (여기까지가 딱 6번째 줄만)

의자들이 바닥을 긁는 엄청난 소리가 나더니, 다음 순간

"마이어 씨, 오늘 신문 읽으셨어요? 마이어 씨의 사진이랑

이번에는 우려했던 일이 실제로 일어났을 때를 떠올려보라.

하얀 문에는 지저분한 자국이 남았다. 곧 몸이 꽉 끼어들어서 그는 혼자서는 운신할 수 없을 지경이었다.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1레스 자신이 좋아하는 소설의 주인공에게 하고 싶은 말을 적어보자 4시간 전 new 40 Hit
도서 2022/01/15 20:56:5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글쓰기가 막힐 때 읽으면 좋은 책 서로 추천해주고 가자 4시간 전 new 6 Hit
도서 2022/01/26 15:25:12 이름 : 이름없음
93레스 책 읽는 스레 ※스포주의※ : 해리포터 - 마법사의 돌 읽는 중! 7시간 전 new 413 Hit
도서 2021/09/19 19:24:29 이름 : ◆JO4MktunCi4
2레스 의학물에 관련된 책 추천 좀 8시간 전 new 18 Hit
도서 2022/01/22 20:04:41 이름 : 이름없음
379레스 마지막으로 읽은 책의 주인공이 배우자가 되는 스레! 2022.01.24 2864 Hit
도서 2019/09/26 08:14:41 이름 : 이름없음
417레스 [영알못 스레주가 원서 읽는 스레] 해리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 2022.01.24 183 Hit
도서 2022/01/08 16:27:38 이름 : 이름없음
329레스 좋아하는 시 또는 문구 적어보자 2022.01.23 5399 Hit
도서 2018/06/25 22:31:14 이름 : 이름없음
21레스 누구 나와 구병모 작가님을 파주실 착한 분 없니? 2022.01.22 226 Hit
도서 2021/07/18 23:08:03 이름 : 이름없음
269레스 화려하고 있어보이는 제목을 하나씩 적어가보는 스레(실제로 있는 책만) 2022.01.22 3005 Hit
도서 2019/09/28 01:08:41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성평등적인 동화나 만화 추천해줄 수 있어? 2022.01.21 195 Hit
도서 2021/12/20 14:37:21 이름 : 이름없음
514레스 ~도서판 잡담스레 ~ 2022.01.21 5428 Hit
도서 2018/01/01 11:10:46 이름 : 이름없음
360레스 ♣♧책 추천 통합스레♧♣ 2022.01.19 3758 Hit
도서 2019/10/26 12:04:23 이름 : 이름없음
250레스 다들 울음지뢰 책이 뭐야? 2022.01.19 4321 Hit
도서 2019/07/13 19:12:29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잘자요 엄마 아는 사람 있어? (스포주의) 2022.01.19 23 Hit
도서 2022/01/19 12:09:52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추리소설?? 좀 찝찝한 책 추천해주라 2022.01.19 65 Hit
도서 2021/12/03 23:30:1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