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 올라와서 살이 너무 많이 쪄서 이대로는 안되겠다 싶어서 살을 뺐거든 내가 키가 158-159인데 몸무게가 68 이렇게 나갔어서 막 은근 여자애들 꼽주는 게 있었단 말야... 막 자존감도 낮아지고 그래서 엄마한테 엉엉 우니까 엄마가 눈 성형 시켜주겠다고 해서 살도 빼고 눈도 성형했었는데 요즘 또 온라인이라 학교 격주로 가잖아 그래서 붓기도 많이 빼고 가고 그날 애들한테 들키기 싫어서 막 안경 끼고 그냥 다녔거든 그러다가 한 1 2달 지나고 살도 완전 빠졌는데 그 때부터 같이 다녔던 애들이 막 일부러 나 꼽주는 거야 내가 그 전까지는 다리가 굵어서 치마도 안 입었는데 치마 입고 다니니까 누구한테 잘 보이고 깊어서 그러냐 이러고 동아리 선배들 중 한 선배가 나한테 잘 해줘서 복도에서 인사하니까 선배들한테 관심있냐 이지랄하고 너무 서러워 원래 걔네들 나한테 질투 많이하는 건 알고 있었는데 외모 가지고 그러니까 너무 화나 급식 먹을 때도 살찌는 음식 있으면 이거 먹으면 살 찌는 거 아냐 ㅜ 하고 쿠사리 멕임 내가 나쁜뇬이니...? ㅜㅜㅜㅜㅜ

아니 그냥 걔네가 이상한거니까... 빼느라 힘들었겠네

걔들이 이상한 거지 넌 정성이고 나쁘지도 않아 살 확 빠지니까 질투라도 하는건가 ㅡㅡ 20키로 넘게 살 뺀거면 엄청 노력 한 건데 왜 칭찬은 안 해주고 그런 소리만 하는지 모르겠네

ㅁㅊ 쟤네들도 친구라고,,,,ㅉ 손절이 답이다 20키로 넘게 빼는거 ㄹㅇ 쉬운일 아닌데 진짜 힘들었겠다 수고했어 레주ㅠㅠ

>>2 응 나 너무 힘들었어 ㅜㅜㅜ 알아줘서 고맙다 ㅠㅠㅠ맨날. ㅜㄹ떼이랑 현미밥만 먹ㄱ어써 ㅠㅠ

>>3 ㅋㅋㅋㅋ... 그러게... 사실 나랑 약간 안 맞는 애들이라 억지로 급식메이트하는 거긴 한데 외모 지적 엄청 심해 걔네... 참고로 이런 말 하긴 싫지만 걔네다 남 평가할 정도가 아님 그냥 외모 그런 거에 열등감 안 가지고 살면 다들 행복할텐데...후

>>4 ㅠㅠㅠㅠ 고마워 ㅜ 나 사살 성형 한 것도 걔네가 막 칠판에 내 얼굴 장난 인 척 그리면서 못생기게 일부러 더 그려놓고 사진찍고 그래서 엄마한테 가서 울어서 그렇거든 ㅠ 진짜 너무 어이없어... 나 그렇게 못생긴 편 아닌데 ㅠㅠ

>>5 힘내... 걔네가 계속 그러면 누구한테든 말하고. 앞으로 그러면 네 잘못이 아니라 덜떨어지는 놈들이 질투나서 지랄 이라고 생각해...

그리고 동아리 선배가 나한테 복도 지나가면서 인사하고 막 이것저것 묻고 대답하고 이러니까 나한테 막 너 저 선배 좋아하냐고 좋아하지도 않을거면 왜 말하녀 막 이지랄임 ㅜ 심지어 한 명은 장거리 연애 함 ㅋㅋㅋㅋ... 시가 다르다 시가... 막 선배 사진 찍힌 거 있으면 일부러 큰 소리로 막 꼽주고... 나 수행 발표할 때도 일부러 막 못하면 어쩌구 그러면서 꼽 줘 ㅜ

>>7 ㅁㅊ!!!!!! 레주 걔네랑 손절하면 안되냐 다른 좋은 친구 많어 진짜 미친거 아니냐 나도 >>6 이거랑>>7 이거 당해봐서 더 와닿는다고 ㅠㅠㅠ나는 그래서 그 무리애들이랑 대판 싸우고 걍 친한 애 한두명이랑 다녔는데 그게 더 편했음,,,오지랖일진 모르겠는데 진짜 쟤네 왜저러냐,,,,,,열등감 덩어리들 진짜,,,,,

>>8 하... 우리 학교 분위기가 좀 많이 안 좋거든... 대학도 좋은데 못 보내고 몇 년 전 까지 우리 구에서 깡패학교 취급 받는 학교였어 물론 아직까지도 날라리도 많고 담배 냄새 풍기면서 교실 들어오는 애들도 많아... 솔직히 다 손절치고 싶은데 내 맘대로 안 돼서 더 힘들다...

>>9 ㅁㅊ 아니 이건 에ㅏ지 악!!!!!!!!!!!!! 반대로 너가 엿멕여 뚜쒸 아아ㅏ아ㅏ악 화나

>>11 하,,,,환경도 중요하지,,,ㅠㅠㅠㅠㅠ 레주 힘들겠다 진짜 ㅠㅠㅠㅠㅠㅠ 어떡하냐ㅠㅠㅠㅠㅠㅠㅠ 그거 그대로 두면 더 힘들텐데 ㅠㅠㅠ너도 너 모르게 자존감 낮아지지 않게 멘탈 잘 챙기고 !!

>>10 우리 반 애들 다 좀 정상이 아니야... 한 명 혼자 있는 애가 있어서 걔랑 수행하면서 친해지고 그래서 걔네 봉사랍시고 장애우랑 급식 먹을 때 있어서 내가 그 친구랑 먹으니까 급식실 줄 서는 데에서 일부러 큰 소리로 쟤 왜 쟤랑 먹어 이럼 우리 급식실 4인 당 한 테이블이라서 어차피 나 뺄 거면서 저번에도 묻지도 않고 급식실 가고... 그래놓고선 왜 밥 안 먹었냐 이런다니까 이동수업 전 쉬는 시간에 졸았는데 깨워주지도 않고 지들끼리 가서 주번이 깨워줌.... 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쪽팔렸어...

>>12 진짜 무슨 남자에 미친년들 같아... 아니 선배가 동아리 후배한테 인사하고 떠드는 것도 안 되냐구... 난 sns 같은 것도 안 해서 인맥도 없걸랑...

>>13 그러게 ㅠㅠ 나도 이 학교 올 줄은 완전 몰랐었거든 너무 힘들다 학교...

>>16 하ㅠㅠㅠㅠ레주 나도 고1이긴한데 내 중딩때랑 상황 너무 똑같....... 미친년들한텐 미친년이 답이야,,,, 아예 걔넬 투명인간 취급하고 넌 마이웨이로 가던지 하ㅏ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진짜 너무 싫다 저런애들,,,,,당하는사람 기분은 ㄹㅇ 개같은거 걔넨 알까 ㅋ

나처럼 생긴 애도 잘만 사는데 걔네는 레주한테 왜그랬대....난 개빻았는데 마스크가 살려주는중 제발 코로나 끝나도 마스크 벗지 않았으면

네가 한 게 암것도 없는데 나쁜년은 무슨

헐 걔네랑 친구하지마 진짜 나빴다 진짜로....

와... 28키로나 빼다니 레주 진짜 대단하다 너 진짜 멋있는 사람이야 그런 사람들 말에 휘둘리지 마

>>17 ㅠㅠ 너무 개같은데 또 끌려다니는게 너무 서러워 ㅠㅠ 다들 그런 경험 있구나...

>>18 ㅋㅋㅋㅋ 나도 마스크 벗기 무서워 ㅠㅠ 괜히 욕먹을까봐

>>19 고마워 너 정말 착하다 ㅠㅠ

와 나 같으면 친구여도 존경하는 맘 생길텐데.... 넌 정말 대단해

>>20 나 진짜 걔네랑 다니면서 스스로도 자존감 낮아지는 에 느껴져서 서러워 ㅠㅠ 막 화장품 새로 산거 바르고 오면 안 어울린다고 하고 피어싱도 막 귀에 살집 있어서 안 예쁘다 가슴 큰 건 살 쪄서 그런거다 지방이다 이렇게 장난 인 척 하면서 일부러 남자애들 앞에서 큰 소리로 그러고 심지어는 동아리 선배들 있는 복도에서도 그랬어... 나도 얘네랑 너무 다니기 싫은데 알잖아 학교생활... 싫은 티 내면 바로 나가떨어지는 거... ㅜ

>>21 고마워 ㅜ!!!! 멋있다고 해주니까 기운 난다!!!! 고마워~!

>>25 헉 정말 ㅠㅠ 나 진짜 얘네랑 수행평가 할 때마다 내가 다 하고 피피티 발표 자료조사 내가 다 해... 논문에서 찾아봤냐고 하면 논문을 어디서 찾냐 이러는 애들이고 수행도 일부러 나 시킬려고 같이 하자고 해 물론 몇몇 선생님들은 아시지만... 너무 속상해 내가 피땀 흘려서 한 과제가 걔네 똑같이 적용된다니

>>28 만약 내가 너희 학교에 다니고 너랑 같은 나이였다면 내가 그 애들 꼼짝 못하게 해줬을텐데... 그래도 힘내 참고 공부하고 노력하면 대학생활부턴 자유니까

>>29 응응 ㅠㅠ 고마워 ㅠㅠ 든든하다!

>>26 미친거 아니야?? 정도가 너무 심한데ㅠ 내가 도와줄 수 있는 게 없지만 힘들때마다 여기와서 털어놓기라도 해 ㅜㅜㅜ 레주 힘내 !!

>>31 ㅠㅠㅠ 진짜 가끔씩 나 은따인가...? 하고 느껴질 때가 있어 ㅜ 막 필요한 거 있고 다음 날 수행이면 물어보려고 나 찾고 다른 건 물어보지도 않아... 저번 주에는 내가 모르는 애들이랑 노는 것 처럼 말하더니 알고보니 우리반 애들이였고 예를 들면 나 내 친구들이랑 ~ 갈건데~ 이러는데 너무하더라구... 실컷 떠들어놓고선 선심쓰듯 너도 놀래? 이러는게 어이없어서 시간 없어서 안 될 것 같다고 둘러대는 게 너무 비참해... ㅠㅠ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4레스 제ㅔㅔㅔ발 도와줘 웹툰 제목 좀 찾아줘 15분 전 new 28 Hit
잡담 2021/08/05 03:06:18 이름 : 이름없음
24레스 3ch 사이트 어떻게 들어가? 19분 전 new 207 Hit
잡담 2020/10/24 00:06:26 이름 : 이름없음
25레스 너네가 만약에 48분 전 new 97 Hit
잡담 2021/08/04 16:50:04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콜로세움 뭘로 세웠게? 48분 전 new 48 Hit
잡담 2021/08/05 01:28:12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말하지못했지만 하고싶었던말 57분 전 new 34 Hit
잡담 2021/08/05 01:28:06 이름 : 이름없음
227레스 🌌🌷고요한 새벽속 여기는 모닥불 27판🌷🌌 1시간 전 new 636 Hit
잡담 2021/02/17 00:52:54 이름 : 이름없음
184레스 하나밖에 없는 내 오랜 친구, 쟈르반이 죽었어 1시간 전 new 901 Hit
잡담 2021/07/29 10:36:01 이름 : 이름없음
747레스 🐢🐢🐢바다거북 SOUP 22판🐢🐢🐢 1시간 전 new 1535 Hit
잡담 2021/04/06 21:46:31 이름 : 이름없음
657레스 혼코노 스레 1시간 전 new 2864 Hit
잡담 2020/02/04 19:17:26 이름 : 이름없음
258레스 ✭✭✭✭✭✭✭✭✭✭※어그로 퇴치스레 9※✭✭✭✭✭✭✭✭✭✭ 1시간 전 new 1245 Hit
잡담 2021/07/17 07:58:20 이름 : 이름없음
462레스 크리스마스 디데이 1시간 전 new 3546 Hit
잡담 2020/08/27 18:22:58 이름 : 이름없음
569레스 도쿄 올림픽 통합 스레 4 1시간 전 new 493 Hit
잡담 2021/08/02 00:39:28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1시간 전 new 14 Hit
잡담 2021/08/05 01:57:31 이름 : 이름없음
603레스 나랑 생일이 같은 사람 찾아보자! 2시간 전 new 2186 Hit
잡담 2020/09/02 00:52:00 이름 : 이름없음
123레스 이름이나 원하는 글 간단하게 편집해줄게 2시간 전 new 529 Hit
잡담 2021/07/20 16:10:45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