뻔한 클리셰 같은 이야기. 난 그 속에서 너와 사랑을 했던 것 같다. 야자째고 비를 잔뜩 맞은채로 백화점에 들어가 맛있는걸 먹고 돌아오는 길 우산 하나 나눠 쓰고 오는데 곧잘 말하다가 둘이 갑자기 말이 없어지는 순간 있잖아 침묵이 견딜수 없을만큼 간지러울때. 금방이라도 입을 맞춰도 이상하지 않을 그 묘한 분위기 여름, 청춘, 그리고 너 같이 심야자습 할때마다 집중이 잘 안된다는 핑계로 나는 자꾸 널 밖으로 끌고 나갔지 그렇게 돈 운동장만 몇바퀴였으려나. 초여름 아카시아 꽃향기가 사방에 진동을하고 풀벌레소리는 귀를 찌를듯했어. 그때 처음으로 우리 학교가 산에 있다는 사실이 좋아졌어. 그날의 아름다운 여름밤은 절대 잊지 못할거야. 있지 나는 아직도 여름이 다가오면 여전히 네 생각이 나 그때 우리가 했던 건 뭘까? 언젠가 너가 뜬금없이 오늘 달이 참 예쁘다고 했잖아. 왜 그 한마디 하면서 나랑 눈도 못 마주쳤어?

아 대박 무슨 청레 소설 한 편 읽은 기분이야 레주 시간 나면 꼭 더 연재해줘

현재 교내 썸 타는 나… 괜히 감정 이입 되고 좋다 응응
스크랩하기
9레스 6년 짝사랑에 마침표를 찍다 45분 전 new 245 Hit
퀴어 2022/05/25 13:50:08 이름 : 이름없음
134레스 💫대나무숲 12 1시간 전 new 3645 Hit
퀴어 2022/05/07 23:03:11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긴글 2시간 전 new 40 Hit
퀴어 2022/05/26 10:34:51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짝녀가.. 3시간 전 new 425 Hit
퀴어 2022/05/25 09:34:07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4시간 전 new 444 Hit
퀴어 2022/05/24 20:00:20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이제 우리 마침표를 찍자. 6시간 전 new 173 Hit
퀴어 2022/05/26 00:20:16 이름 : 이름없음
333레스 🌈퀴어판 다이스 스레🌈 2판 6시간 전 new 1806 Hit
퀴어 2021/11/01 23:15:34 이름 : 이름없음
167레스 보고싶고 보기싫다 6시간 전 new 2651 Hit
퀴어 2021/12/20 22:33:06 이름 : 이름없음
108레스 쌤이 너무 좋아서 쓰는 스레 11시간 전 new 1304 Hit
퀴어 2022/05/13 18:07:08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이런 경우는 대체 성지향성이 뭘까 12시간 전 new 360 Hit
퀴어 2022/05/25 06:34:32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하루종일 널 생각한다면 어떨까 13시간 전 new 286 Hit
퀴어 2022/05/25 17:48:36 이름 : 이름없음
322레스 전하지 못한 이야기들을 꺼내보자 13시간 전 new 10739 Hit
퀴어 2021/07/15 20:58:45 이름 : 이름없음
896레스 🌈🌙퀴어판 달님에게 100일동안 소원비는 스레 2판🌙🌈 13시간 전 new 7678 Hit
퀴어 2022/01/15 13:53:34 이름 : 이름없음
18레스 나 재수학원디니는데 자꾸 옆자리분이 신경쓰여… 13시간 전 new 559 Hit
퀴어 2022/05/23 00:30:37 이름 : 이름없음
58레스 좋아해요 14시간 전 new 1760 Hit
퀴어 2022/05/14 23:31:0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