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지쳐 하루종일 매일매일 보는데 가끔 떨어져 있거든 요새는 같이 하고있는 작업일 때문에 자주 싸워 그래도 집가면 화해하고 그러는데 내가 여친집에 거의 동거하다시피 살거든 내 집은 멀기도하고 룸메가 있어서 미안해서 음식같은거 식비는 내가 더 부담하려고 하고 집안일도 내가 거의 다 해 여친이 게으르고 찡찡거리는게 심해 부정적인 편인데 같은 일 하는데 내가 팀장이라 일은 더 많이 하거든..? 근데 일을 밤늦게 새벽까지 하고 집 와서도 얘가 많이 힘들고 피곤해해서 내가 집안일 하고 기다리다가 얼른 양치질하고 자자 하는데 귀찮다고 미루거든 여친이.. 빨리 해라 잔소리하면 싫어해서 그냥 기다리다가 최근엔 그냥 나혼자 잠드는데 여친은 항상 늦게자고 늦게자면 그담날 일찍일어나면 잠 몇시간 못자서 하루종일 나한테 짜증내고 툴툴거리고 그거 받아주는게 지쳐서 그 담부턴 밤에 맨날 양치하고 씻고 얼른 나와라 하면 뭐라뭐라 잔소리하면 또 싫다하고 그러다 너무 지쳐서 한번 말하면 얘가 미안하다 하다가 자기도 힘들다면서 울고 그래서 그거 또 다독이다가 끝나 의지하는것도 심하고 감정적으로 서운해하거나 하는 것들도 심하고 나도 내 집에 가고 싶은데 여친이 너무 서운해해서 못간적이 많아 가더라도 하루만에 다시 오면안돼? 이래서 다시 저녁때 돌아가고.. 돈도 너무 많이 쓰고 정신적으로 체력적으로도 너무 힘들고 지쳐 어제 내가 내 집으로 왔는데 얘가 혼자 집에서 술마시고 놀거라고 오자마자 씻고 세수도 다했다고 하는데 좀 미운거야 평소에는 귀찮다고 다 미루면서 나 없을때만 그렇게… 작업하러 가야할때도 준비도 미루다가 결국 또 집안일 내가 다 하고.. 어제 모처럼 하 집에 왔는데 애가 술마셔서 전화를 계속해서 계속 받아줬어 왜 초반에는 얼굴만 보면 덮쳤는데 요새는 왜 안그러냐고 그러는데 나도 지쳐서 그런건지 체력적으로 힘드니까 욕구도 안생기고 전에 너무 지치던 시기에는 해주는데 징그럽다는 생각이 든 적도 있엇어 스스로도 너무 놀래서 몇일 혼자 쉬니까 좀 나아지긴했는데.. 내가 얠 안좋아하는 건가..? 싶기에는 많이 좋아하고 아껴 정말 친한친구에서 연인이 된거라서 서로 좋은 추억들이 너무 많고 정말 잘맞긴하는데 작업 하는 것도 찡찡찡 부정적인 말 계속 들으니까 나도 옮고 하기싫어지고 그러더라 헤어지고싶은건 아니고 만나는 시간을 좀 줄이고 거리를 두고 싶은데 눈치빨라서 설명돌려얘기하고 그러면 엄청 속상해하고 틱틱거리고 그래.. 너무 지치는데 어떡해야할까 금전적인 부분이나 정신적으로 체력적으로도 너무 힘들어

지금 힘든 부분에 대해서 여친이랑 대화를 좀 나눠야 할 거 같은데... 일이나 집안일 금전 분배에 대해서 합의점을 찾아봐

그리고 본인 집이 멀더라도 집으로 퇴근하고 혼자만의 시간을 가져봐. 돌려서 말하지 말고 가끔은 혼자만의 시간이 좀 필요하다고 말해줘

오래 만나려면 꾸준히 인내심을 가지고 둘중에 한사람이 대화 하려고 노력해야 상대방도 바로는 아니더라도 천천히 바뀌더라

그리고 서운하게 있으면 쌓아놓지 말고 바로바로 왜 내가 서운한 감정을 느끼는지 여친을 이해시키려고 노력해야해. 안그러면 결국에는 네가 화가나서 폭발 할거고 둘의 오해는 커지겠지

이 글만 봐도 많이 힘들었겠다... 얼마나 지쳤을까. 꼭 행복해지길 바란다

>>3 이 일에 대해서 나는 혼자만의 시간이 꼭 필요한 사람이라고 연애 초부터 쭉 말해왔었어 초중반에는 이렇게까지 매일 붙어있진않았었고 혼자 쉴땐 연락을 좀 줄이고 푹 쉬고 볼때 집중하고 그랬는데 여친이 코로나 걸리고나서 너무 아파보여서 나도 같이 옮을 각오하고 옆에서 계속 돌봤었고 이때 처음으로 한 방안에서 2주동안 밖을 안나가고 서로 같이 있었는데 나도 옮아서 걸린 와중에도 몸도 아프고 일을 둘다 못하게 된거라 그거에 대한 불안과 압박때문에 아픈애 간호하면서 하루종일 재택에서 일하고 골골거리고 그랬거든 그리고 혼자있고싶고 집가고 싶을때가 정말 간절했는데 이때 못간다는 걸 아니까 그냥 포기해버리고 그냥 그렇게 지냈었어 근데 그 이후로 여친의 의존도가 많이 심해졌어 전에는 그래도 이렇게 까지 찡찡거리지도 않고 대화로 나 하루이틀정도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하다 하면 이해해주고 편하게 보내주고 그랬는데 이제는 그런말을 하면 항상 싸움으로 번지는 것 같아 애가 바로 기분이 픽 상해버리고 툴툴툴 로 변하고 안볼때 전화하다가 나도 밥도 먹고 다른일을 해야하니까 전화를 끊으려하면 바로 속상해하고 툴툴 거려서 이제는 떨어져있어도 지쳐 이러다가 내가 힘들어서 말을 조금 지친다 이런 말을 조심스럽게 꺼내면 처음에는 듣다가 나중에 자기도 힘들고 어쩌고 하다가 자기가 이제 싫어진거고 질리고 그러면 다른애만날거냐면서 자기는 못났으니까 싫은거냐고 부정회로로 돌아가고 자존감 안그래도 낮은 여친 더 낮아지면서 대성통곡 해서 아니라고 달래다가 끝나… 여기서 뭘 더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 여친도 가끔씩 이성돌아올때 주에 3,4일만 만나자라고 말하는데 그러면서 잘가 하고 할때마다 엄청 속상해하고 그래서 물론 나도 보고싶고 떨어지기 싫은데 여친처럼 틱틱거리진 않거든.. 그게 너무 힘든데 이제 말도 못하겠어 또 부정회로 돌아가면서 울고 그럴것같고 이런적이 한두번이 아니니까….

>>6 그래도 이제는 그냥 여친집에서 자는일 최대한 없이 내 집으로 그냥 곧바로 돌아온다고 해보려고… 어떻게 반응할지는 모르겠는데 그래도 잘 이해시키도록 해볼게 조언 정말 고마워… ㅠㅠ 거의 푸념이었는데 들어주는 사람이 있으니까 마음이 좀 뭉클해진다

>>8 가족하고도 잘 지내기 힘든데 연인은 더 힘들지... 그리고 너와 떨어져있어도 네편이고 항상 사랑하고있고 같은 어른으로서 서로 존중하고 배려해주자고 말해줘 봐 여친이 많이 불안한가보다. 긍정적인 글귀나 그런거 있으면 한번씩 보내주고 떨어져있어도 이렇게 애정표현 할 수 있고 사랑한다고 느끼게끔 해줘
스크랩하기
1레스 이제 그만 둘 때가 된 거야. 3시간 전 new 67 Hit
퀴어 2022/05/29 07:04:34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애인/ 짝인한테 노래방에서 불러주고싶은 노래나 불러줬으면 하는노래 적고가! 3시간 전 new 417 Hit
퀴어 2021/07/02 15:35:1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이게 뭘까 6시간 전 new 81 Hit
퀴어 2022/05/29 04:03:54 이름 : 이름없음
931레스 💞 선생님 짝사랑 스레 3판 💞 6시간 전 new 13670 Hit
퀴어 2021/11/14 00:12:53 이름 : 이름없음
27레스 나 재수학원디니는데 자꾸 옆자리분이 신경쓰여… 8시간 전 new 847 Hit
퀴어 2022/05/23 00:30:37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난입X) 깨달음 9시간 전 new 559 Hit
퀴어 2022/05/15 00:32:06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나 좀 도와줘 욕해줘도 돼 9시간 전 new 173 Hit
퀴어 2022/05/29 00:32:35 이름 : 이름없음
901레스 🌈🌙퀴어판 달님에게 100일동안 소원비는 스레 2판🌙🌈 9시간 전 new 7871 Hit
퀴어 2022/01/15 13:53:34 이름 : 이름없음
324레스 전하지 못한 이야기들을 꺼내보자 10시간 전 new 10992 Hit
퀴어 2021/07/15 20:58:45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좋아하긴 하는데 10시간 전 new 265 Hit
퀴어 2022/05/28 21:12:1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10시간 전 new 100 Hit
퀴어 2022/05/28 23:23:10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이거 좋아하는건가 12시간 전 new 394 Hit
퀴어 2022/05/28 14:47:31 이름 : 이름없음
81레스 좋아해요 12시간 전 new 2254 Hit
퀴어 2022/05/14 23:31:06 이름 : 이름없음
744레스 🌈✨퀴어판 mbti 통합 스레✨🌈 14시간 전 new 17745 Hit
퀴어 2020/04/11 20:33:57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하루종일 널 생각한다면 어떨까 14시간 전 new 628 Hit
퀴어 2022/05/25 17:48:3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