ㅇㅓ차피.. 볼 사람도 없겠지만 비난을 제외한 모든건 다 괜찮습니다 자존감 한 번 길러보려고 쓰는거니까요 자주던 가끔이던 노래랑 같이올릴거에요 난 짱귀여우니까 이게 무슨 소린가 싶어도 이해 좀 해줘요 새벽에 쓰는거라 제정신이 아니랍니다..!!

OHAYO MY NIGHT - 디핵 오전 2시 4분 둘 다 성인이 된 뒤에 이노래는 첨듣는거같네 작년에 우리 이거 진짜 많이 들었었잖아 기억나? 장마철이었는데 갑자기 생각나서 들어보니까 우리 그때 진짜 귀엽게 만났었어 지금은.. 그때보단 좀 어른스러워졌을걸? 나도 그때보단 성격도 앓고있던 것들도 다 좋아졌기도하고 너덕분인가봐 가끔 삐끗해서 지금처럼 축 쳐질때도있지만 ㅋㅋ.. 대학교 와서 두번째 시험인데 이렇게 망쳐도 되나 모르겠네 벌써 에프가 몇개야 자퇴나할까 2학기부터 열심히하면 좀 소생 할 수 있겠지 뭐 너무 의식의 흐름인지 모르겠는데 그때 왜 내가 기죽어서 살았는지 이제야 알겠어 여태 만났던 사람들이 날 너무 갉아먹었더라고 물론 나도 너도 똑같아 다 나를 갉아먹어 그래도 지금 행복해질 방법을 찾았으면 됐어 앞으로도 잘 하면되니까

지금까지 살아온 인생에서 한 거라곤 연애뿐이라 그런가 뭘 하던 다 제대로 안돼 일도 똑바로 못해 머리도 안좋아 뭐하자는건지 나 자체도 모르겠는걸..??ㅋㅋ

미안해 널 사랑해 - 헤이즈 오후 10시 51분 술 진탕(?) 마시고 늦은 귀가! 기 빨린만큼 행복한 하루를 보낸 인프피는 죽어나갑니다 돈 쓴만큼 행복해진건가 모르겠다 그냥 종강해서 기분이 좋은건가? 앞으로 기타연습만 죽어라 해야지 두 달 남았으니까 .. 애초에 내가 그걸 왜 한다고 해서 이 고생을 하는지 몰겠네 분명 오전까진 되게 기분 안좋고 막 우울했는데 >>종강<< 이라서 행복한 걸지도. (사실 시험 두 개 더 남음) 언제 씻고 자니.. 귀찮네 같은 말 두번하고 횡설수설한거 담날에보면 좀 부끄럽겠지? 이런 나도.. 귀여우니까 괜찮음. P지만 종강하고 난 뒤에 계획을 J처럼 한번 짜보자고~~~

Please don't suck - Noa Kirel 하이 오랜만 ! 이 노래도 작년 이맘때쯤 되게 많이 들었는데 ㅋㅋ 약간.. 띵곡 추출 잘해내는듯 여튼 오늘은 너랑 만나고나서 되게 많은 생각을 했어 우리 관계에 대한 것도, 내 미래에 대한 것도. 사실 난 너랑 결혼은 할 생각 없어. 너랑 결혼하게되면 금전적으로도 내 심적으로도 모든게 편하겠지만 네가 나한테 한 큰 실수덕분에 그냥, 생각으로 멈추려고. 너도 나도 고통이겠지만 그냥 그렇게 하는게 좋을거같아 ! 넌 내가 이런 커뮤니티에 글 혼자 쓰는거 모르겠지만 나중에 이 글을 알게되고 읽게되면 나한테 물어보겠지 누가봐도 나니까 ㅋㅋㅋ 다음 애인을 위해서 내가 널 멋진사람으로 만들어줄게 그만큼 나도 멋진사람이 될 거니까 말야

우리가 300일에 헤어지고나서 두달이 지난 1년 되는날 다시 재회 한 뒤로 난 가끔 후회해 그냥 거기서 끝낼걸 하고 그럼 넌 좀 피폐하게 살아갈지라도 난 너무너무 행복했을거같거든, 그때 그 사람 싫었던건 아니야 너한테 예의가 아니었으니까 정리를 했던 것 뿐이지 그사람은 나 많이 좋아했어 우리가 헤어진 그 기간동안 많이 싸우고 울고 해서 지금 그나마 잔잔하게 만나고 있는건지 아님 나름 나이먹었다고 할 수 있는 최대한 어른스럽게 행동하는건지 모르겠다 자꾸 말하는게 딴길로 새는데 ㅋㅋ.. 너무 NF스러운가 ~.. 아 맞다 그리고 오늘 너랑 헤어졌을때 했던 대화를 쭉 봤어 난 너 많이 좋아하니까 계속 당기고 넌 내가 좋은데 다시 만나긴 싫어서 밀고 한 그 모습들이 참 어이가없더라 좋아하면 주변 신경쓰지말고 그냥 당기지. 뭣하러 나한테 상처까지 줬어? 이래저래 다 맘에 안드네 너도 내 주변 상황도 전부

노래는 무슨 그냥 헛소리나 하자! 아니 그래서 니 왜케 나 열받게만드는거임 도대체 안그래도 요즘 그지같은거 알면서 긁네 자꾸

알바고 근로고 뭐고 다 알아서 하는데 왜자꾸 애인이란 이름으로 쓰잘데기없는데까지 들어오려고하냐고 제발 선 좀 지ㅑ켜 그만큼 말했음 알아듣자 쫌ㅠ

하나에 애인을 둘에 화나게하지말자 해야된다진ㅁ자

아 어제 또 걔네들이 나오는 꿈 꿨어 두달에 한번은 꾸는듯 ㅋㅋ 이번엔 성인돼서 다같이 만났다고 다섯명이서 술마시러갔어 진짜 재밌게놀았는데 ,, 우리가 가족사진이라고 했던 그 사진처럼 다같이 사진도 찍고 진짜진짜 행복했는데 뭐가 문제였는지 왜 다 도망감? 야 나 너네 없음 아무것도 못했던거 알잖아 돌아와조라 ㅠ 보고싶어 죽을거같아 4년이나 지났어 오랜만에 만나서 그동안 못했던 얘기들 다 하자 그때보다 더 잘해줄게 미안해 보고싶어

또 이상한 꿈 꿔버림 꿈속에서만 만나는 꿈속친구(?)가 내 눈앞에서 자살했어 우리 되게 알고지낸 기간도 길었었는데.. 내가 꾸는 꿈이니까 다시 살려낼수있겠지 살려낼수있었음 좋겠다

보고싶어 헤어졌던데 난 안헤어져서 연락해보기 좀 그래 게다가 내가 잘못해서 헤어진거니까.. 보고싶어해서 미안해 너무 미워하진말고 날 조금이라도 그리워했으면 좋겠어

오예 출튀하던 과목 씨쁠나옴 ㅋㅋ 시험도 그지같이치고 과제도 안햇을건데 교수님 ㅅㅏ랑행요 다른과목은 디, 에프 나올게 분명하니까 그녕 대충 확인만 하고 치워야징
스크랩하기
185레스 P.H. 1분 전 new 282 Hit
일기 2022/06/16 01:57:37 이름 : 탄산수
412레스 🍂나무에서 떨어지는 이파리로🌿 - 3 2분 전 new 591 Hit
일기 2022/04/27 23:40:32 이름 : ◆oMo5cFeK5ff
385레스 일기판 QnA 스레: 하루에 하나씩 묻고 답하기- 2판 5분 전 new 3249 Hit
일기 2022/01/26 21:46:13 이름 : 이름없음
402레스 새벽의 파수꾼 6분 전 new 1613 Hit
일기 2022/03/30 11:33:44 이름 : 이름없음
65레스 정상인 코스프레 준비 9분 전 new 212 Hit
일기 2022/05/09 23:44:19 이름 : 백설기
884레스 도망 12분 전 new 461 Hit
일기 2022/03/01 05:13:54 이름 :
749레스 인셍은 호락호락하지 안타 13분 전 new 2284 Hit
일기 2022/05/11 12:43:57 이름 : 산호
203레스 행복하자 행복하자 아프지 말고 아프지 말고 15분 전 new 388 Hit
일기 2022/06/17 00:26:55 이름 : 꽃이 핀 산하엽
893레스 개구리 일기장🐸 24분 전 new 2484 Hit
일기 2022/01/01 00:00:03 이름 : 🐸
678레스 🌕 29분 전 new 1508 Hit
일기 2020/08/17 03:00:24 이름 : ◆rgjcnu9xO9u신입생
3레스 술과 황홀경 34분 전 new 16 Hit
일기 2022/06/29 23:28:27 이름 : 오즈
804레스 죽은 로커의 사회 41분 전 new 886 Hit
일기 2022/05/27 23:57:37 이름 : 이름없음
156레스 A급이 되고싶은 키위새🥝🕊 43분 전 new 317 Hit
일기 2022/05/25 23:02:19 이름 : 키위새
52레스 ☁️ 콘크리트건물들을보다보면 나도 시멘트가되어버릴것같아 45분 전 new 157 Hit
일기 2022/06/14 11:00:10 이름 : 🌵
788레스 너에게 마지막으로 물을래 나의 존잴 ጿ 1시간 전 new 1323 Hit
일기 2022/02/18 17:08:24 이름 : R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