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 돌덕, 본진은 소녀시대와 드림캐쳐, 최애는 태연과 다미 여돌 주로 파는 여덕 Like:커뮤, 트위터, 자캐덕질, 태연의 모든 것, 내 동생, 친구들, 사랑하는 가족들, 맑은 햇볕, 벚꽃, 샤워하고 나온 후의 개운함, 댄스곡, 락, 음악듣기, 일기쓰기, 고양이, Better babe Hate:개소리, 병신짓, 씹덕, 레디컬 페미니스트, 쌍욕, 마녀사냥, 꼰대쉑들, 위선자, 쓰레기 BIRTH:1117 인증코드는 내가 태연이한테 입덕했던 곡 난입 개좋아함. 12월 20일 토익시험에서 꼭 550점 이상 받기! 화이팅!

나 사실 프듀 여자편만 봤음. 1이랑 3만 봤는데 1 원픽은 최유정이었고 3 원픽은 이가은이었다. 최유정은 데뷔했지만 가은이는... 시발 안준영 개새끼.

나 지금 머릿속이 담배로 가득차있어서 제정신이 아님. 좀 마약한 것 같은 기분임. 아 오해하지마셈. 마약 한번도 안해봄.

나 클럽도 안가본 여자야!

나 사실 요새는 화장도 잘 안하고다님. 맨날 쌩얼에 마스크쓰고 토익학원간다. 학원수업 없거나 자체휴강하면 아예 집밖으로 안나감. 이러니까 친구가 없지.

야 근데 어떡하겠어. 내가 친구 만들기 싫다는데. 응? 내가 이따위로 살고싶어서 산다는데 누가 뭐 어쩌겠니? 어쩔 수 없지 그냥.

내 동생 뭔가... 내 앞에 있으면 애교부리는 빈도가 더 심해지는 것 같음. 내가 자주 귀여워해줘서 그런가? 그냥 목소리부터 달라짐. 근데 상관없다. 귀여운 건 사실이니까.

음 하루종일 레스를 안다니까 이새끼들이 드디어 물러나는군. 사실 촉스레 통합스레로 꺼지라는 말에 빈정상해서 잠수탄 거 맞음. 기분 더럽게 왜 나한테 명령하고 지랄이야? 그리고 처음에 내가 봐준 애 좀 정신이 많이... 어린 것 같더라. 아니 나보고 무슨 영적인 존재 뭐 이런거 물어봐서 개당황함. 병신인가?????

존나 앰뒤새끼 뭐라하는것도 참... 병신같다.

마음같아서는 그냥 나가서 살고싶다. 담배도 마음껏 피우고, 먹고싶은 음식 마구 먹고, 운동도 마구 하고 하고싶은 거 맘떳 할 수 있는 나만의 집이 필요하다. 여긴 너무... 가족들도 좋지만 답답함.

가족들한테도 내 집 안알려주고싶음. 그냥 아무도 나를 알지못하는 곳에서 살다가 뒤졌으면 좋겠다.

나 어릴때 어른되면 어떤 사람이 되고싶냐고 누가 질문했는데 퇴폐적인 사람이 되고싶다고 적음. 병신아 행복한 사람이 되고싶다고 적어야지

아 엄브아카 진짜 오진다. 너무 오짐. 나 핸들러 언니한테 치였잖아. 진짜 핸들러 넘 쩐다. 언니, 난 언니의 그 블랙 유머와 야망을 좋아해. 사랑해 진짜.

존나 옛날거 끌고와서 뒷북치는건 여전하네. 야 니들은 존심도 없냐? 에휴 븅신들.

에휴 시발 내가 그놈들을 믿는게 아니었는데. 왜 븅신같이 그새끼들을 믿고 모든걸 다 주었는지 모르겠다. 하긴 정신 불안정한 새끼들 모임이 3년이나 갔으면 나름 대단한거지. 어쨌든 다신 안만나고 싶은 놈들 모임임.

히어로랑 빌런 대립커 있었으면 좋겠다. 존나 많긴한데 대부분 시리가 아니라 일상힐링이라 재미없을 것 같아서 넘김.

아니 살아있는 것에 의미가 있나? 어차피 다 죽을텐데.

모르겠다 그낭. 잠이나 쳐자야지.

몰랑몰랑한 감촉의 뭔가가 필요해. 때리기 쉽게.

와 트친 커미션 열었는데 가격 개싸네. 전신이 4만원밖에 안함. 하지만 난 더 싼 사람을 알고있어서 그 사람한테 넣음.

예전에는 일기판에서 글 잘쓰는 사람보면 열등감 느껴졌는데 이제는 아무렇지도 않음. 고작 일기인데 뭐 어때?

내 기분이 좋아지기 위한 짤

아이즈원 존나 뻔뻔하네. 울 가은이는 가수 꿈 완전 포기하고 배우로 전향했는데 이게 말이되냐. 시발 빡쳐

음 귀찮으니 그냥 이 스레는 내버려둬야겠다. 안녕.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20레스 아직도 갱신되고있는 정체불명의 일기 2020.11.24 56 Hit
일기 2020/06/15 01:13:06 이름 : 이름없음
33레스 그림쟁이지만 그건 뭐 상관없고 놀자☆ 2020.11.24 76 Hit
일기 2019/03/31 22:24:42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상태가안좋을때마다쓰는일기 2020.11.23 34 Hit
일기 2020/11/22 22:11:23 이름 : ◆nu8lzVar9ct
157레스 👁👁 여기는 내 머리속, 떠다니는 생각들🧠 2020.11.23 134 Hit
일기 2020/11/12 11:31:20 이름 : 🧠
15레스 𝙡𝙤𝙫𝙚 𝙢𝙚 𝙢𝙤𝙧𝙚, 𝙢𝙤𝙧𝙚, 𝙢𝙤𝙧𝙚 2020.11.23 33 Hit
일기 2020/11/22 17:45:17 이름 : ◆yIHxu8o6nRv
17레스 태어나서 죄송합니다 2020.11.23 38 Hit
일기 2020/11/22 23:28:16 이름 : 실격
31레스 니가 날 이렇게 만들었어 2020.11.23 34 Hit
일기 2020/11/22 13:36:02 이름 : 이름없음
427레스 » 날 구원할 수 있는 사람은 나밖에 없다. 2020.11.23 182 Hit
일기 2020/11/16 22:42:33 이름 : ◆q3XwJPhbzU0
50레스 풀린 신발끈은 꽉 매야 해 2020.11.23 76 Hit
일기 2020/06/28 02:26:11 이름 : ◆JTPgY2oNBzc
79레스 나의 아름다웠던 학창시절 2020.11.22 21 Hit
일기 2020/11/22 21:23:16 이름 : 이름없음
187레스 짝사랑+잡담+나의 연애를 위한 일기 : 포기하려고 2020.11.22 441 Hit
일기 2019/06/10 18:16:54 이름 : LunaLee0319
3레스 😶 일기장 2020.11.22 17 Hit
일기 2020/11/21 22:56:08 이름 : 이름없음
194레스 Young and Beautiful 2020.11.22 396 Hit
일기 2019/06/18 17:23:28 이름 : ◆HBbxwpO5Wkk
1레스 잠시 2020.11.22 11 Hit
일기 2020/11/22 01:26:25 이름 : 이름없음
65레스 나는 꼭 천재가 될 거야☄ 2020.11.22 69 Hit
일기 2020/09/30 12:23:07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