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한테 사랑 한번 못 받았는데 폭력, 날 낙태해버릴걸 버려버릴것하고 내 존재를 부인하고 혐오하는 발언을 했던 사람이 이제와서 본인은 최선을 다해 날 키웠고, 부모없이 클 빠엔 도움안되더라도 있어만 줘도 좋다며 합리화하고 오히려 내가 본인을 상처준 것은 생각 안하냐며 이제는 주객전도로 피해자같이 구는 엄마에게 지친다. 올해만 봐도 툭툭 내뱉는 상처주는 말과 툭하면 니 이러면 난 너랑 못산다며 짐짝 취급하는 엄마가 싫다. 엄마가 툭툭 내뱉는 말이나 기분 나쁠 때 기분 나쁘다고 말하면 나보고 가라며 니가 어떻게 재수생이냐, 남에집 얹혀살면 이정도는 감수해야지하며 사건과 관련없는 말을 끌고 와 말꼬리를 잡는 엄마랑은 대화를 할 수 없다. 과거 일은 끌고 오지 말라면서 본인은 본인이 유리하기 위해 과거 일을 끄집어 내며 내로남불의 태도를 보여주는 엄마를 보면 올해 2월에 내가 왜 그런 선택을 했는지 후회가 된다. 엄마도 정말 싫지만 엄마보다 내 자신이 더 싫다. 엄마같은 사람에게 상처받으며 감정을 휘둘리는 나약한 정신도 싫고 엄마한테 마음에 들지 못 하는 나도 싫고 왜 엄마한테 마음에 들려고 노력하는 것도 싫고 툭하면 아빠 닮았다며 소리 듣는 것도 싫고 죽고 싶은데 아프게 죽기는 싫어서 이렇게 사는 것도 싫다 내가 제일 싫다 어제는 처음으로 내 존재가 없었던 걸로 해달라고 기도해봤는데 역시 이뤄지지 않았다.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레스 동생이 진짜 너무 싫어 16분 전 new 5 Hit
하소연 2021/09/20 02:33:3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나외로워 26분 전 new 5 Hit
하소연 2021/09/20 02:13:5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좋아하던 사람과 친구하는 중에 2시간 전 new 15 Hit
하소연 2021/09/20 00:22:34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친척집이 싫은 사람들의 모임🏚 2시간 전 new 14 Hit
하소연 2021/09/19 20:33:02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게임 하고 싶은데 2시간 전 new 6 Hit
하소연 2021/09/19 23:50:49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우리가 나중에 사랑했다면 어땠을까 싶다 3시간 전 new 13 Hit
하소연 2021/09/19 23:46:18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사랑하는 사람을 닮아버렸어 3시간 전 new 19 Hit
하소연 2021/09/19 23:23:34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엄마가 내 외모를 엄청신경써서 개빡쳐 3시간 전 new 64 Hit
하소연 2021/09/18 13:13:1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얼굴너무싫다 3시간 전 new 15 Hit
하소연 2021/09/19 22:24:51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울 학교에 확진자 떠서 졸업앨범 미뤄짐.. 4시간 전 new 21 Hit
하소연 2021/09/19 21:53:38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장려상 7시간 전 new 37 Hit
하소연 2021/09/18 22:34:37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아빠 진짜 8시간 전 new 35 Hit
하소연 2021/09/19 01:02:07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내가 내 몸 관리하는데 돈 쓰는게 잘못된거야? 8시간 전 new 17 Hit
하소연 2021/09/19 17:58:53 이름 : 이름없음
611레스 🗑🗑감정 쓰레기통 스레 3🗑🗑 11시간 전 new 2515 Hit
하소연 2021/06/03 21:21:37 이름 : 이름없음
323레스 살기 싫다 12시간 전 new 951 Hit
하소연 2021/07/27 18:39:32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