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랑이 냄새 빼는 법 알려주실 분 구함 과몰입 오타쿠의 삶..... ☆난입환영☆ 💙🥳❤💋 Acacia-Bump of chicken🎐 +트와이스 the feels 많관부!! 하이틴 느낌 장난아니야!! 왠진 모르겠는데 그냥 덕질&반쯤드림 일기로 흘러가는 중... 근데 갑자기 일상이랑 정치문제 나오기 시작 모든 사람들이 들어야 하는 노래 Playlist🎵 부제: 어이 거기 이 일기에 들어온 너! 제발 부탁이니 한 번씩만 들어줘!! Atmosphere-(feat. 에일리) 에일리가 부른 노래 가사가 영어임. 사랑 얘기 아님!!! 멜로디가 상큼해! Blindfold-Sleeping Wolf 멜론에... 없다... 노래 개좋은데... 가사가 이쁨. 살짝 오타쿠들 취향 저격할 가사. 이런 노래 내 취향.. East ot eden-Zella Day 얘도 멜론에 없어... 아담과 이브 얘기를 재해석한 노래인듯! 뭔가 묘하고.. 신비로운 노래 Mermaid-Skott 세이렌을 떠올리며 들어야 하는 노래!! 한 번 듣고 머릿속에서 떠나질 않아... Dynasty-MIIA 아이유 표절 음악이라는 얘기가 돌던 노래... 근데 얘가 더 먼저 나왔다는게 함정. 노래 좋은데 사람들이 모르는 것 같아... 우르릉 쾅쾅쾅-스텔라 장 ㅠㅜㅜㅜ 이분 노래 틱톡에서 유명해서 슬퍼. 걔넨 가수 이름도 모르겠지... 사랑 노래도 아니고, 가사도 마음에 와닿음. 너로피어오라-달의 하루 염라보다 더 좋아하는 노래... 엠프스타일님 돌아가시고 나서 활동을 멈춰서 아쉬움. 근데 막상 다른 분이 작곡한 노래 들으면 엠프스타일님 노래하고 차이나니까... 튕겨나올 것 같아서 현명한 것 같기도... 이름 없는 괴물-EGOIST 사이코패스는 안 봤는데 노래는 안다. 분위기 장난 아님... 중독성도 쩔어. 초침을 깨물다-ZUTOMAYO 멜론에선 제목이 일본어 발음 그대로 붙여졌음... 초반 피아노 멜로디가 죽여준다... Acacia-Bump of chicken🎐 내 최애곡!!!!!!!!!!! 노래 들을 때마다 청량한 하늘 떠올라서 미치겠음. 본즈 무비까지 같이 본다? 뽕이 마음 한가득 차오르는 동시에 나도 쟤네랑 같이 모험하고 싶어서 부러워 미칠 정도. 난 왜 포켓몬 세계 사람이 아닌 건지 의문심이 들면서 엑스트라들한테 질투도 남. 진짜... 최고...

같은 고등학교 가자는 것도 나는 ㅂㅈ이랑 다르게 진짜 너희랑 관계가 끊어질 것 같아서 그런 거였어 나는 친구랄게 이 동네에선 너희밖에 없으니까

너희가 그럴일 없다고 말해줘도 아직 불안한건 사실이야

그래도 이건 내 욕심이고 내 한탄이니까 딱히 너희한테 강요하는 건 아니야

앞으로도 계속 친구면 좋겠다

다 쓰고 나니 부끄럽네... 너희가 여기 몰라서 다행이다 이 일기가 내 일탈이기도 하고ㅋㅋㅋ

그사이에 접혔네....

한번에 많이 쓰는구나 나

다시 밝은 분위기로 뿅!

나도 포켓몬 세계에서 팽도리랑 모험하고 싶다

엔트리도 정해놨어 팽도리 알로라 라이츄 한카리아스 팬텀 가디안 토게키스

내가 좋아하는 애들

칼로스에서 메가뱅글도 얻어보고 싶고 알로라에서 말라사다도 먹어보고 싶다!!!! Z기술은 부끄러우니까 안할랭... ㅋㅋㅋㅋ

가라르에서 슛스타디움 실제로 가보고 싶어

당연하다고 생각되는 것들이 내일도 당연할 수 있기를.

새벽감성에 쓴 것들이라 내일 보면 부끄럽겠지만 지를래!!!

사실 내 닉네임은 몽몽이었서

예아 아이엠 몽몽

뱃살이 몽글몽글

기억력도 몽글몽글 증발

현타온다 그만하자

트와이스 the feels 많관부!! 하이틴 느낌 제대로임!!

다시 제목 바꿨다!!

한건 없지만 잠깐만 쉬자... 잠깐만

내 매럴? 맞나 쨌든 저 겉옷 맘에 들어

특히 소매가 긴게

솔직히 자꾸 흘러내리는건 좀 짜증나는데 추울땐 주머니에 손 안넣어도 뜨셔서 조음

나도 ㅅㅇ이랑 ㅁㅅ같은 사이인 친구 있으면 좋겠다

ㅁㅅ가 ㅅㅇ이한테 비즈공예로 반지 만들어주고 ㅅㅇ이가 그거 끼고 왔을때 부러웠어

같은 학원 다니면 그렇게 되는걸까

근데 나같이 아침마다 친구랑 전화하는 것도 귀찮고... 하교도 혼자 하는게 좋은 인간이... 저런 친구가 생겨봤자 잘 지낼 수 있을까

나랑은 저런 관계 안 맺는게 상대한테 좋을지도

으악 친구관계 얘기 멈춰!!!

나도 ㅅㅇ이처럼 마르고 싶다...

뺄 살이 어딨다고 맨날 다이어트 하는거람ㅜㅜ

일기 재밌게 쓰는 스레주들 보면 존경스럽다... 난입 많고 추천수 많은 이유가 있다니까

오늘도 4시 취침 확정인가... 몸이 못 버티는거 알면서...

하지만 인간은 언제나 한계에 도전해야 하는 거임

진짜 아무말이네... 뭔 정신으로 사는거지 나

확실한건 제정신은 아닌갑다

내 스레 들어온 레더들 뭐 이딴애가; 하고 나갔을듯

이제 진짜 수능이 곧 내 일이 되겠구나

어릴때는 수능날하면 막연히 쉬는 날이라고만 생각했는데

이젠 나도 3년간은 이 날을 오묘한 감정으로 보내게 될 것 같아

숙제도 지금보다 더 많아진다는데 견딜 수 있을까

솔직히 미성년자 기간 너무 짧아

이때만 할 수 있는 것도 있는데 이걸 인생에서 5년도 못즐긴다니...

솔직히 초등학교 때까지는 어리니까 거의다 엄마랑 해야하고 고등학교 가면 공부에 매달려야 하잖아

조금만 더 미성년자로 지내고 싶어 어른되기 무서워

성인이 25살부터였으면

나중에 죽으면 나는 후회만 하다 갈 것 같다

미래에 후회할 거란걸 알면서도 지금 내가 좋다는 이유만으로 이상한 행동들을 하고 있으니까

모순된 말이지만 기왕이면 반짝이는 삶을 살다 가고싶어

이미 너무 늦었지만

어른되서도 오타쿠 짓 하고있으려나

40 되면 그만둘 것 같긴한데... 그래도 난 포기 못한다고

이렇게 사랑스러운 아이들을 두고 어떻게 오타쿠 짓을 그만둬

마음이 두근두근 몽글몽글

>>184 아 맞아 여기서 중요한거 있음 우린 친구여야 함 상대가 나 먼저 좋아해서 나 막 꼬셔야함 근데 나는 한참 뒤에 눈치채서 썸 몇달 타다가 사겨야 함

앗 닉넴 안 달았네

>>259 아니 어떻게 현실고증된게 내가 눈치 밥말아먹은것밖에 없냐

세상이 말랑해졌으면 좋겠다 그래서 레디컬 페미니스트나 신 남성연대 같은거 생겨서 성별끼리 싸우는거 없어졌으면

솔직히 페미 사상 이해 안간다 본인이 남자때문에 성범죄... 같은 거의 피해자가 됐거나 가정폭력을 당한 것도 아닌데 왜 남자를 까내리는거지 살면서 남자 때문에 피해 본 것도 없으면서?

타고난 신체적 차이는 어쩔 수 없으니까 그 부분을 서로 맞춰가면서 배려하면서 사는게 대체 뭐가 어렵지... 그렇게 남자들 꼬투리 잡다보면 여자들이 마땅히 가져야 할 권리도 뺏겨요

같은 여자 탈코르셋 어쩌고 하는것도 어이없음 자기관리가 얼마나 중요한데 만약에 스펙 똑같은데 한 사람은 멀끔하고 다른 한 사람은 지저분하면 난 당연히 전자 뽑을거임

예뻐지고 싶어서 화장하는 것도 본인 만족을 위한건데 왜 훈수두는 거지 자유 어디 팔아먹었냐고 우리나라는 민주주의 국가란 말이야!!!!!!

뭐야 내 일기 왜... 정치쪽으로 굴러가고 있지

이쯤에서 분위기 환기하자

안되겠다 넘 졸려 7시에 일어나서 다 하자...

미친... 피곤해서 알람맞춰놓고 잤더니 12시까지 잤네...

쪼끔만 놀다가... 2시되면 좀 하고 다시 자고 7시 반에 일어나서 좀 하고 학교서 또 해야지

평생 J 될 일은 없겠구만...

Screenshot_20211015-013558_Pokmon미치겠다 포케마스 유빈 너무 잘생겨서 심장아픔... 목소리 존잘이야

사람들이 금랑을 외칠때... 난 홀로 유빈을 바라보겠어...

어우 챌린지배틀 2 겨우 이겼네

따라큐 탈 개에바라고

아세로라 쨩... 귀엽지만 오늘은 좀 많이 미웠어

하... 숙제나 하자...

100명이 넘게 이걸 봤으니까 적어도 10명은 내가 말한 곡 들어줬겠지...? 제발 부탁이야 제발... 들어주세요...

다운로드파일-4.jpg언니... 너무 예쁘게 생겨서 그냥 조용히 앉아서 기도하는 힐러일줄 알았는데 창지기이기까지 하다니... 언니 다음 시리즈에도 나와줘 제발...

어떡하지 젤다보다 미파가 더 조음ㅠ

리발도 짱이야 목소리 존잘에... 사람들 깔보고 다니는데 말투는 나긋나긋함 넘 조아ㅠ

링크... 개잘생김 공식미남이 짱이야

젤다? 말해뭐해 세계관 최강 미인이다 웃는거 진짜 너무 사랑스러워...

나는... 앞으로... J가 된다....

그럴려면 이 폰부터 놔야 할텐데

동철이 터지면 어떡하지...

내가 너무 거칠게 만지는 편이라 무섭다...

먼지 많이 묻었네 씻겨주자.....

무제30_20211016221245.png.jpg내 사랑스러운 깜찍이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26레스 진짜남자그만사랑해야되는데 1분 전 new 152 Hit
일기 2021/09/17 04:48:24 이름 : 10월 22일 오후 1시 세븐틴 컴백
413레스 시간이 쌓이면 5분 전 new 230 Hit
일기 2021/09/18 11:14:34 이름 : ◆ZbjBwILffhA
722레스 흘러넘치는 거 8분 전 new 662 Hit
일기 2021/09/03 21:25:09 이름 : 이름없음
167레스 입시가 한 달 남은 중학생 12분 전 new 305 Hit
일기 2021/09/28 23:15:39 이름 : ◆U7y3TU3Vf80
957레스 합격(예정)자 20분 전 new 1162 Hit
일기 2021/09/30 20:33:18 이름 : 산호
468레스 사탕이 눌어붙은 입천장 21분 전 new 602 Hit
일기 2021/09/14 13:21:20 이름 : ◆0pQrdQoHA44
371레스 그때 우리는 여름의 정점에 있었다 25분 전 new 478 Hit
일기 2021/07/30 21:49:30 이름 : 별빛
132레스 유기사랑보호소 42분 전 new 61 Hit
일기 2021/10/17 00:40:56 이름 : 이름없음
516레스 나는 여기 풀밭에 누워 잠이나 잘테야 51분 전 new 524 Hit
일기 2021/09/09 13:24:11 이름 : 울새
972레스 「1」 :: 키 크고 셔츠 입는 "잘생긴" 30대 남성만 보면 PTSD 오는 사람👇 59분 전 new 1958 Hit
일기 2020/10/04 05:36:53 이름 : ◆AZdzVgkoE2r
601레스 오버워치 망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 나와 1시간 전 new 322 Hit
일기 2021/09/22 00:15:09 이름 : 이름없음
117레스 내가 양심이 없지 ጿ 1시간 전 new 233 Hit
일기 2021/10/01 22:59:22 이름 : Rose
939레스 🌄새벽에 금성과 태양🌄 1시간 전 new 1226 Hit
일기 2020/08/03 02:01:55 이름 : 지지
248레스 날씨가 미쳤어 1시간 전 new 289 Hit
일기 2021/10/03 13:05:17 이름 :  
119레스 To take all the time that I’ve borrowed. 1시간 전 new 145 Hit
일기 2021/10/13 00:31:26 이름 : 베르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