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비지 러브 에이드 https://youtu.be/7oGRnWulYCI 프로미스나인 스테이 디스 웨이 https://youtu.be/JC6budcACNE

일 화산귀환 소설 300화 풀린거 뒤늦게 알고 열심히 읽어보려다 포기 아깝지만 쩔수없지 그리고 보니까 웹툰으로 잘 옮겨져있는것 같아서 갑자기 미리보기의 미리보기가 뒤지게 하고싶다 하는거 아니면 굳이 소설을 볼것같진 않음 근데 휴재 개아깝네 수요일에 볼게 없어 시발

월 4교시까지 할것도 없고 걍 교실에서 떠들고 놀다가 밥먹고 5,6교시 2학년애들이랑 과학쌤,영어쌤이랑 라면이랑 김치전 해서 먹고 놈 김치전은 가희 이제 전학가는데 가희가 먹고싶다해서 기가실 컴퓨터로 0n년생 어쩌고 플리 틀어놓고 노래부르고 놀았음 수학쌤이 방학동안 읽을책 5권 고르라해서 고름 내가 이걸 다 읽을수있을지 모르겠음 심지어 소설은 안된다해서 고르는데 개힘들었음 그나마 재밌어보이는거 고른다고 전교학생들이랑 학부모들이랑 선생님들이랑 다 모여서 뭐 협의회?를 했음 원래 자치회애들이랑 선생님들, 학부모님 되는분들만 몇 분 한달에 한번인가 하는건데 한학기 끝난다고 다 불러서 뭐했음 시발 힘들진않은데 힘들었어 그래도 삼겹살 먹었다 아 이날 급식에 간식으로 마카롱나옴수박마카롱

화 반 청소 대충하고 챙길거 챙기고 방학식함 근데 시바 체육 말 존나 많아 맨날 하던 소리 방학식에서도 해야겠냐고 들었던 얘기 또 듣고 또 듣고 또 듣고 지겨워 뒤지겠다 시발아 학년별로 과목별로 제일 잘한애 학기 끝날때 문상 한장씩 준대 이걸 언제 들었지 저번주 월요일쯤에 들은거같은데 원래 한명인데 미술은 둘다 만점이라 회장부회장이 받을거같다고 근데 2학년 점수 처참한건 알았는데 가희가 존나 다받고 다른 두명 예체능에서 한두개씩 받은게 개웃김 난 국어 하나 받음 지금 내점수가 기억이 안나는데 잘봤었나봄 이게 여기와서 신기한게 나는 올해 와서 암것도 모르는데 여기서 계속 다닌애들은 여기서 매년하던거를 원래 하는거 아닌가 하고 생각할거아님 그래서 대화하다가 약간씩 서로 뭔말하는지 묘하게 이해 못하는데 이것도 그럼 당연히 방학식 반에 앉아서 티비보는거고 알아서 상장줄거 담임이 주는거지 뭘 다목적실까지 가서 힘들게 그러나 했는데 생각해보면 얘들은 매번 이렇게 했었을거아냐 그렇게 생각하니까 디게 신기했음 방학식 2교시 끝나고 집와서 잠깐 누워있다가 차타고 전집 올라감 진짜 계속 졸렸어서 차타자마자 잠들어서 8시반 저녁 먹을때 까지 잤음 한 네시간 그렇게 자고 집와서 또 졸리더라

수 8시에 일어나서 외계인봤다 미니언즈 볼수도있었는데 짜피 나중에 볼것같아서 따로 안찾아볼거같은거 봤음 뭐 뭐라해야될진 모르겠다 끝난것도 아니고 아 근데 그건있었음 외계인이 사람처럼 생겼길래 처음엔 지구랑 똑같은데 좀 더 많이 발전한 그런식인줄 알았는데 애를 주워서 지구에서 키우는거더라 아니 당연히 왔던데로 델꼬가서 키울줄알았지 애가 입은 옷이 이상해서 음 외계행성이라 글쿠나 했단말이야 어캐 조선시대에 주운애 미래 한국에 데려와서 키울거라 생각하냐 영화보고 치즈돈까스 먹음 치즈 개많이 들어있고 맛있었음 밥머고 베라먹음 마카다미아 어쩌고 먹었는데 맛있더라 근데 진짜 어이없는게 아이스크림 먹을라고 입벌렸는데 갑자기 침이 주륵 흐름 아니 시바 내가 뭐 졸은것도 아니고 계속 대화하다가 아이스크림 먹겠다고 입살짝 벌린건데 진짜 주륵 흐름 존나 어이없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실 난 그냥 집에 가고싶었는데 차가 내가가고싶은데로 가는게 아니다 보니까 엄마 따라 경묘당감 오랜만에 루코랑 안녕이 봐서 좋았음 루코는 볼수록 55랑 눈빛이 비슷한거같음 약간 댕청한눈 안녕이는 진짜 오랜만에갔는데 원래 모든사람한테 이렇게 치대는건지 날기억하는건지 엄첨달라붙고 올라타고 하는데 귀여웠음 캣휠 일케 잘타는애처음봄 이름이 뭐더라 대식이?전에 봤을때도 진짜 에너지를 어떻게 못하는애구나했는데 확실히 좀 애가 차분해졌나?할때쯤 다시 푸드덕댐 그래도 귀엽드라 오랜만에간것도 간건데 생각해보면 이게 진짜 처음갔을때랑 애들이 완전 바뀌어버려서 느낌이 이상했음 그거 느낌 갑자기 이름이 생각안나는데 상자들어갔다가 나왔더니 아는사람 다죽어서 하나도 없는거

원래 에버랜드 가려다가 비땜에 닫은 놀이기구가 너무 많아서 엄마 친구가 가고싶다했던 느티나무 도서관 감 근데 거기도 뭔땜에 안열었대서 22랑22친구가 가고싶대는 굿즈카페?굿즈샵? 뭐라그랬드라 하튼 감 다행히 거긴 안닫았더라 근데 뭐 아는것도 없고 뭐가 그닥 많지도 않고 구경만하고 나옴 애들은 구경하라고 두고 옆에 엔젤리너스가서 얼그레이 밀크티 먹음 느티나무 도서관 가기전에 푸드코트에서 밥먹음 뭐 막 많이 올라가있는 유부초밥 뭐 맛있었음 그러고 저녁은 김밥 뭐였지 갓김밥? 아마 맞을텐데 이게 듣긴 갓김밥얘기를 들어서 그걸 사왔겠지 싶은데 엄마가 얘기했던걸 사온게 맞는질 모르겠어서 아마 맞을듯 그거 한줄 먹고 배불러서 아빠가 해준 콜라닭은 안먹음 엔젤리너스나와서 낮선여관? 낮설여관? 설인지 선인지 헷갈린다 하튼 가서 구경함 거기 카운터에 보드반지가 있었는데 이쁘드라 사진않았음 안낄거 알아서 보긴 이쁜데 낄만한진 잘... 색이름 사전?귀여운 책 샀음

https://youtu.be/V5LyZee7Su8 이거 너무 좋음 카즈하 이쁜거도 이쁜건데 노래랑 분위가랑 걍 다 맘에듬

https://youtu.be/kDQlv-SONC0 복슬 고양이 신비 레전드 너무 미친거같음 이렇게 좋을수가 있구나

또 잊어먹을까봐 Princes Et Princesses (무화과)(그림자그거)

하루종일 마스크 보풀땜에 죽는줄알았다 이래서 학교에서주는거는 쓰는게 아닌데 이상하게 학교에서주는건 다 보풀이 빨리 생기는거같음 보이는거 암거나 챙겨왔더니 그래도 엄마가 마스크 많이 챙겨왔대서 다행임

코 자꾸 긁어서 코 빨개짐

어제 오늘 계속 배가 부르질 않음 속이 안좋은가

배고파서 긍가 머리아픔

에버랜드 왔다 나 존나 길친데 33이랑 둘만있어서 지도보는데만 시간 엄청걸림 동물구경 쭉하고 비오는김에 아마존익스프레스 탔음 지금은 사파리 기다리는중

사파리 한 40분 기다려서 타고 매직랜드쪽으로 와서 130이 탈만한것들 탔음 팡팡 피터팬 매직스윙 범퍼카 비룡열차 태울랬는데 점검중이더라 회전목마 타고 배고파서 뿌링클 콜팝치킨 먹고있음 이거 먹고 롤링 엑스 트레인 타러 갈거

다 먹었다 130은 물놀이 한다고 찢어져서 이제 나 혼자임 히히

아씨 허리케인 점검이네 타고싶었는데

더블락스핀 줄섰다 일단 그냥 롤링보고 올라오긴했는데 이것도 짜피 탈거니까 가는길에 있는순서대로

완전 습하고 덥다

다음?다다음?에 탈수있을듯 잼겠다

내가 줄설때는 사람별로 없었는데 지금 사람 개많음 여기 줄스길잘했다

타고 바로 롤링 줄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재밌다 진짜 좀어지럽긴한데 진짜 재밌음

아 근데 진짜 어지럽다

롤링도 줄이 길진않아서 빨리탔음 방금 내려서 옆에 줄섬

T도 타고 싶은데 시간이 될라나 롤러코스터 재밌다

와 렛츠 트위스트 탔는데 진짜 너무 어지러워서 걸을수가 없음 일단 근처 벤치에 앉았는데 이제 뭐 타지

으악 너무 어지러 나 츄러스 먹고싶은데 어딨는지 모르겠다 아이스크림도 먹고싶음

근데 요주변에 있는거 싹타고보니까 이거 확실히 안전한거 알면서도 쫄리는건 롤러코스터인듯 딴건 그냥 재밌는데 롤러코스터는 재미도 있는데 타면 좀 쫄림

오렌지주스마실까 포카리마실까 Dice(1,2) value : 1

와 발에 모기물림 개간지러 미쳤나봐

츄러스 사먹고 바이킹 줄섰음 줄 디게 기네

뭐야 생각보다 밸루 안기네 다다음엔 타겠다

바이킹타고 내리니까 8시15분이었음 사실 바이킹 탈까말까 고민 존나했던게 퍼레이드 봐야되는데 이게 줄이 길어서 8시30분보다 늦게 내리면 못볼수도 있는거니까 그냥 타지말고 돌아다니면서 아이스크림이나 어딨는지 찾아보고 설렁설렁 퍼레이드하는데까지 걸어가서 잠깐 쉬다가 볼까했었는데 왠진 모르겠는데 걍 타고싶었음 그래서 걍 시간못맞추면 어쩔수없지 그래도 뒤에 조금은 볼텐데 하고 어느정도 조금 포기를 하고있었는데 끝난 시간이 딱 15분이라 어? 나 이거 시간잘맞춰서 가면 다 볼수있겠는데? 싶어서 어떻게어떻게 지도보고 회전목마쪽가서 퍼레이드 첨부터 끝까지 다 봄

토요일 친할머니네 일요일 외할머니네 갔다와서 어제 밤에 집에옴 진짜 오늘 하루종일 누워서 유튜브만 봤음 진짜 이상하게 세시에 개늦게 일어나서 밥먹고 정신못차리고 계속 누워있었음 내일은 책상 정리 좀 할라고 책상 개더러움

위좀... 너도 가면 난 어떡해...?

못본컨텐츠 밀린거많아서 내일 부지런히 봐야함 존나 행복함

시발............아니 내가 어제 2시반에 자긴했는데 사람이 시발 원래 12시간을 자는게 아니잖아 왜이러지 진짜 진짜 10시에는 일어나고싶었는데 왜 방학때마다 12시간씩 자게 되지?

일단 책상 대충치우긴했음 해야될게 더 있긴한데 당장에 책상못쓸정도도 아니고 귀찮아서 오늘은 이정도만하고 유튜브봄 하이브 야유회 왤케 기냐 봐도 봐도 끝이 안나

어제 이상하게 잠이 안와서 3시반인가에 잔거같은데 오늘 9시에 일어남

다꾸란거 굉장히 흥미있음 사실 다이소갈때마다 보이는 육공 다이어리가 갖고싶음 근데 일주일도 안하고 처박힐게 너무 뻔해서

그러고 보니까 갓오하 그긴걸 사백몇화를 봤었네 전까지 재밌게 보다가 주인공 파란머리되고 좀 보다가 말았었음

와 씨발 갑자기...?

시발 노래에 규리목소리없으면 존나 허전할것같은데... 잇츠라이브때도 빈자리 엄청느꼈단말야

내가 괜찮은건지 아닌지 모르겠어 그룹의 모든멤버가 재계약을 하는건 아니니까 그럴수있지라고 생각하는데 당연히 7년이라고 생각하고있었으니까 마음의 준비를 못한건지 기분이 이상하네

https://youtu.be/h0zZE6L6sYo 이거 존나 눈물남 슬픈건 아닌데 눈물나

지옥급식 복귀했네 미쳤다 휴재 한지 디게 오래됬었구나

오늘 00네 와서 어디 축제 하는거 갔다옴 불꽃놀이 봤어

달무티를 한 세시간하고 3시반에 잤음 근데 난 6시에 잤어 그러고 3시반에 깸 아까 닭강정이랑 꽈배기랑 콩국수같은거 점심으로 먹고 누워있음

>>148 >>149 >>150 그러네 이게 과몰입인가 아이돌 과몰입이 이런거임? 그런느낌인데 분명 장규리는 멀쩡히 살아있고 현실로 생각하면 당연히 이해가가고 있을수있는 선택이란말임 근데 김대건 죽었을때랑 비슷한 감정도 들고 구주시 완결때 느낌도 드는게 만화 과몰입하는거랑 비슷하게 몰입한 느낌

암튼 장규리 배우로 대박성공해서 얼굴 자주보면 좋겠다

점심먹고 뒹굴다가 티츄함 500점내기 이다음에 마작치고 뱅하고 다빈치코드하고 정글스피드하고 나니까 5시반 그러고 12시간자서 다음날 일요일에 5시반에 깸 하루 반 다날림 5시반에 깨서 갈비먹으러 갔음 22가 먹고싶다했데 근데 진짜 너무 더워서 죽는줄알았음 갈비는 겨울에 먹기로 함 계속 조금씩 비오고 너무 습했어 옆에 마트들어갔는데 바람바람바람 들음 4년전노래인데다가 타이틀도 아닌데 들을줄 생각도 못해서 신기했음 밥먹고 집에 와서 빨리 잘라고 했는데 5시반에 깬사람이 바로 잘수있을리가없음 존나 잘라고 개지랄떨다가 못자고 밤샘 밤새고 샤워하고 짜파게티먹음 그러고 유튜브보다가 4시쯤에 잠들어서 8시에 일어나고 배고파서 밥먹음 그러고 지락실하는거 같이 보다가 올라왔음

개쎈 모기한테 물린거같음 존나간지러워 미쳤어

https://youtu.be/VHlGWQOizo0 이거 진짜 좋음 잠도 잘오고 노지선얼굴도 크게 보여서 좋아 이걸로 어제 1시에 잤는데 오늘 3시반에 깼음 미친듯

오늘 먹은 점심 김밥 근데 하나는 치즈김밥인데 하나는 계란김밥이었음 밥부분에 계란들어있는거 가운데에 새우튀김 들어있고 맛있는데 너무 잘 부서져서 숟가락으로 떠먹었음 저녁은 고기먹었어 고기 맛있음

오늘 우영우 4,5,6,7화 봤음 사실 1,2,3화 안봤는데 33이 보는걸 왔다갔다 많이 보기도했고 유튜브에도 너무 많이 떠서 대충 봤음 재밌더라 한화에 하나씩이라 끊기도 편하고

목요일에 위에집으로 옴 차타기전에 너무배고파서 점심을 편의점에서 대충 먹었는데 스팸매콤덮밥 이었단말임 난 이게 불닭소스일거라고 생각을 못했는데 밥을 입에 딱 넣는데 익숙한 고통이 느껴지는거 이게 불닭을 먹어야지하고 먹는거랑 방심하다 쳐맞는거랑 좀 많이 다른걸 알았음 좀 죽는줄알았어 달고나라떼였나 거기있는거 사서마심 완전 바로 진정됐어 차에선 계속자고 휴게소에서 회오리감자 한번먹었음 한 세시간 자고 한시간 한시간반 깨있었는데 한시간이라 못보고있던 비비지 잇츠라이브 봤음 그거 다 보니까 도착해서 좀 누워있다가 애들은 치킨먹고 나는 아빠랑 초밥먹음 초밥먹고 마트에서 셀렉션샀다 맞아 안경어디갔나 했더니 여기있더라 저번에 갖고와서 두고갔나봐 존나 웃김 엄마는 뮤지컬봤는데 와서 내가 재밌었냐고물어보니까 대답안들어도될정도로 눈빛이 신나보였음 화요일인가는 나도 볼거임

오늘은 난 암것도 안하고 집에 누워있었음 2233은 치과갔다왔는데 상태가 많이안좋았는지 아빠가 엄청 뭐라고함 양치질 두번하라하고 사탕 아이스크림 먹지마라하고

하이브야유회 랜덤플레이댄스 봤는데 서연이 진짜 너무 쪼그마해서 귀여웠음 마지막 셋남았을때 안그래도 서연이 안정적인데 계속 한발씩 뒤에있고 옆에 수빈은채도 검색해보니까 평균키에서 10센치씩 더 크신분들이라 더 조꼬매보였음

근데 스레딕 텍스트 줄간격이 왤케 넓어진거같지

셀렉션은 먹었고 이제 코스트코 피자 먹고싶음 오늘은 점심 떡볶이 저녘 뼈해장국 이었음 난 감자탕이 너무 좋아 맛있음

https://youtube.com/shorts/6Jb2xO4oyrI?feature=share 이거 하냥도 너무 귀엽고 허니가 ㄹㅈㄷ임 이래 사랑스러울수가 없음 어째 이러지 진짜

내일 아는언니네 가는데 그언니들 싫은건아닌데 좀 가기싫음 뭘해야될지도 모르겠고 좀 귀찮음 작년에 한번 보긴했어도 안본지 꽤 됐고

22가 그렇게 노래를불러대던 저스트댄스 드디어삼 한두개 함해보는데 몸을 다 쓰는걸 못하겠음 원래 춤 안춰봤어도 몸친거 아는데 티비에 연결을 못해서 그 작은화면보고할라니까 밑에 동작이 안보여서 위에보고 오른손위치만 따라감 근데 그렇게해서 22보다 점수 잘나와서 22드러누움

그래서 블핑 컴백언제임? 지금 럽식걸 듣고있는데 한번도 블핑노래가 안좋았던적이 없어서 되게 기대됨

웃긴게 에스파 걸스 처음 들었을때 전보다 중독성이 없네 이랬는데 세비지 나왔을때도 그소리 똑같이 했었음

뭐야 자기 스레엔 따봉 못눌러? 이스레에 따봉이 언제 부터찍혀있었는지 모르겠어서 내가실수로 눌렀나 눌러봤단말임 근데 이미 추천한 스레라고 떠서 생각해보니까 자기스레에 따봉을 박을수있었나해서 딴스레에 눌러봤는데 자기스레엔 못누른다는데 뭐가 맞는거임

진짜 너무 힘들었어 뭐 다 오랜만에 보니까 반갑고한건 있는데 기 존나빨림 사람많으니까 거기 앉아있다가 힘들어뒤지겠어서 일찍 누웠음 근데 또 누우니까 살만한지 잠은안와서 걍 누워있었음 근데 진짜 잠깐 앉아있어도 잠을 한 이틀 안잔사람처럼 힘이 빠져서 이상했음 뭐 한건없고 계속 티비틀어놓고 뭐 먹음 점심먹고도 배고파서 쿠키먹고 저녁 치킨먹고 과자먹고 복숭아 먹고 아이스크림 케잌먹고 오늘 일어나서는 크로와상갈라서 햄,치즈,상추 끼운 샌드위치 먹었음 토요일 점심은 휴게소에서 먹었는데 휴게소가 되게 컸음 만두랑 쫄면 돈까스 볶음밥 짬뽕 시켜서 나눠먹었음 2233둘다 배별로 안고프다해서 휴게소에서 33이 작은 고양이 장식을 두개샀음 걔돈으로 샀었는진 기억안나는데 엄청 끼고다님 지금 오늘저녁은 외할머니네서 갈비랑 카레먹었음 갈비는 22가 먹고싶다고 지랄을 해서 예감에서 엄마가 포장해옴 내가 먹는양이 좀 많긴한데 이게 또 요즘은 위가 줄어서 그때만큼 많이 먹지를 못한단말이야 근데 외할머니나 친할머니네는 나를 너무 그때 그이미지로 굳혀 버리신거같아서 곤란함 오늘 카레도 갈비도있는데 갈비없어도 힘들게 다 먹을수 있을만한 양을 퍼주심 너무 배불러서 죽는줄알았어

>>172 응 자기 스레엔 못 눌러 그리고 따봉 내가 누른 거임

먹고싶은거중에서 코스트코 치즈피자만 아직못먹음 곧 다시내려가는데 또 못먹을듯
스크랩하기
432레스 우리는 모두 네모난 갈비 밖에 못 먹는 거예요 1분 전 new 1378 Hit
일기 2022/06/14 13:44:03 이름 : ◆42JPh86ZfTS
296레스 니가 직접 대학원 가보고 판단해 남의 말에 휘둘리지 말고 13분 전 new 2192 Hit
일기 2022/06/28 22:29:44 이름 : 이름없음
243레스 동네목욕탕 나밖에 없는데 배쓰밤 풀어도 되지?? 27분 전 new 1868 Hit
일기 2022/03/07 02:37:20 이름 : 이름없음
596레스 먹는 걸 멈추자 모두 제가 하란 대로 했어요. 28분 전 new 2911 Hit
일기 2022/06/08 11:23:45 이름 : 이름없음
490레스 못나지 않아 아니 못나도 좋아 43분 전 new 2622 Hit
일기 2022/03/30 11:33:44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목표나 거리가 없이 끊임없이 울리고 있던 목소리야말로 1시간 전 new 103 Hit
일기 2022/08/04 00:06:02 이름 : 서화
443레스 천년돌아이 확씨뭐또 콱마 1시간 전 new 2166 Hit
일기 2022/01/29 13:03:15 이름 : 에코
265레스 천마재림! 만마앙복! 1시간 전 new 496 Hit
일기 2022/07/22 08:53:57 이름 : 광대
409레스 난 도대체 뭐하는 놈이긴 1시간 전 new 537 Hit
일기 2022/06/26 04:42:53 이름 : 이름없음
176레스 » 사랑이란 이름의 용기가 필요해 1시간 전 new 414 Hit
일기 2022/06/27 19:06:30 이름 : 강정
19레스 붙여놓기 1시간 전 new 24 Hit
일기 2022/08/08 00:50:03 이름 : 이름없음
964레스 너에게 마지막으로 물을래 나의 존잴 ጿ 2시간 전 new 1898 Hit
일기 2022/02/18 17:08:24 이름 : Rose
535레스 🌸 아무 생각 대잔치 舊판 🌸 2시간 전 new 881 Hit
일기 2021/12/08 00:54:5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팅글 2시간 전 new 13 Hit
일기 2022/08/08 02:09:57 이름 : 이름없음
53레스 목성의 아이는 꿈을 꾼다 2시간 전 new 87 Hit
일기 2021/02/22 11:52:48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