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writer이름없음 2022/10/01 17:09:04 ID : 4K0oE3xyFa4
귀신 보는 건 아니고 뭔가를 느낄 수 있었는데 갑자기 잘 안 느껴져. 요새 안 써서 그런가? 꼭 스타킹 뒤집어 쓴 거 마냥. 혹시 이런 사람 있어?

2 writer이름없음 2022/10/01 17:25:21 ID : 4K0oE3xyFa4
시작은 초 1 정도였던 거 같아. 그리 대단한 건 없고 음기 양기정돈데 어째서인지 오른쪽의 느낌을 모았었어. 그 땐 직접 만져야만 기를 모을 수 있었는데 한두 해 후에는 안 보이는데 내가 조종할 수 있는 기운의 뭉치가 있었어.

3 writer이름없음 2022/10/01 17:49:06 ID : 4K0oE3xyFa4
귀신은 잘 안 나타나고 보통은 카드 뽑는 데에 썼어. 얇은 카드는 느낌이 섞여서 잘 안 되고 큰 수 작은 수 구분하는 게 가장 쉬워서 다빈치 코드에서 잘 썼다. 루미큐브는 조커가 2개밖에 없고, 색도 있어서 힘들어. 파랑이랑 작은 수랑 조커랑 느낌이 비슷하거든. 느낌은 얻기도 하지만 돌아가려해서 좋은 느낌을 막 얻고있으면 조커야.

4 writer이름없음 2022/10/01 17:56:48 ID : 4K0oE3xyFa4
근데 몇 년 전부터 내 기운이 내 맘대로 안 움직였어. 현실세계에 비해 마찰력이 없어서 관성으로 안 멈추는 게 가장 문제야. 그래서 잠깐 움직임에 신경을 안 쓰려 노력했더니 느낌이 안 와. 범위가 굉장히 줄었어. 기껏해야 주변 1미터. 근데 다시 키는 법을 모르겠다. 이상하게 들릴 순 있는데 내 동생도 어릴 땐 됬었거든. 이상하게 보일까 지금도 되는진 못 물어보겠어. 혹시 이런 사람 있어?

5 이름없음 2022/10/01 22:46:53 ID : 6qjg46mGoK7
나이먹으면서 그렇게 되는 사람 많음

6 writer이름없음 2022/10/02 10:51:35 ID : 8i01g4447wH
>>5 그럼 이제 이거 못 쓰는거야?? 아직 그리 늙진 않았는데... 혹시 이런 거 어떻게 부르는지 알아? 가까이서 느끼는 건 아직 멀짱해서 요새 기 모으고 있어. 참고로 나한테 붙은 건 아직 있어. 사람이면 진작 쫓아내는데 부들부들하고 입이 커다란 멍멍이 같아서. 예전엔 뒷통수에 있었는데 지금 얼굴에 있어서 답답한데 방법이 없네

7 writer이름없음 2022/10/02 10:56:16 ID : 8i01g4447wH
>>5 요새 성당 안 가는데 그 영향 있을까?

8 이름없음 2022/10/02 13:49:35 ID : 6qjg46mGoK7
>>6 자세한건 모르고 감은 어릴때가 가장 강하다고 해 세상의 영향을 받지않고 순수해서?

9 이름없음 2022/10/02 15:58:31 ID : CrutvyMp81h
나이 들수록 없어진다고 들었어 첫경험 하고나서 팍 줄었다던 사람도 있었고

10 writer이름없음 2022/10/02 21:49:25 ID : 4K0oE3xyFa4
>>9 오 신기하다. 고마워
새로고침
스크랩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