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writer이름없음 2022/11/23 14:06:12 ID : e2FcrasnU2M
물론 나도 같이 재수했어 성적대는 인서울 마지노였어 원래. 나도 무의식적으로 얘가 이렇게 대충하는데 얘가 될까?라는 생각을 한거같아 나는 국어만 개같이 망해서 다른과목으로 갱생이 안될정도로 망해서 아마 인서울 마지노에 갈거같아.. 근데 재수 같이 한 나랑 점수비슷했던 애는 서강대에 지원할거같두라 되게 마음이 뒤숭숭했어 이친구를 100프로 축하해주지 못하는 내가 혐오스럽고 또 자격지심인고같은...나도 모를 감정... 그리고 얘가 좀만 더했으면 스카이 노릴수있는 성적이었는데 아쉽다는 생각과...여러가지가 겹치면서 결론은 난 지금 뭘하고있는건가야.

2 writer이름없음 2022/11/23 14:08:46 ID : e2FcrasnU2M
인서울도 못갈수도있는 성적이라..일단 대학을 갈지말지 고민중이고... 가서 편입을할지 아니면 걍 삼반수를 할지 아니면 쌩 삼수를할지..... 이것도 미래가 보장돼있지 않으니 슬프다. 나도 나름 ㅇ성실하게 한거같은데 국어의 비극 때문에.

3 writer이름없음 2022/11/23 14:09:32 ID : e2FcrasnU2M
말로는 당연히.야. 정말 축하한다!!! 이제 해방이겟네 ㅎㅎ 이랫지...근데 그 문자 보내면서 울었음..ㅋㅋㅋ ㅅㅂ ㅠ

4 이름없음 2022/11/23 14:42:18 ID : 59g7xPdBbvc
나랑 너무 상태 비슷해서 공감간다 ..ㅠㅠ 나도 지금 재수했는데 학원친구가 입시때문에 힘들어하는걸 봤는데도 수시에서 난 떨어지고 친구가 붙어서 현타..?같은게 막 몰려오고 더 열심히 할 걸 싶고 친구가 잘 돼서 좋긴한데 그래도 뭔가 그냥 뭣같아..ㅋㅋㅋㅋ 그냥 혼자 다니는게 좋다고 생각 들었어..ㅋㅋㅋ 나는 삼반수 확정인데 편입은 알아보니까 바늘구멍이라 그냥 삼수하는게 나을 것 같더라고 ㅠ 대학은 걸어놓고 최선을 다해보자 우리.. ㅠㅠ 힘내 레주 할 수 있어 !!!

5 이름없음 2022/11/23 14:52:33 ID : q6i61A6rwNx
아이고 너가 축하를 못해줘도 그 친구도 이해 할 거야 그러고도 축하한다는 문자를 보낸 것만으로도 대단한거야. 난 수능 조졌을 때 진짜 말 안 마디 안 하고 울고 학교 가서도 우중충 해서 있고 남들이 대학 붙었니 뭐니 해도 축하도 안 해줬어...ㅋㅋㅋㅋㅋ 이기적인 것 같지만 다들 맘을 아니까...이해해주더라고. 축하해주지 못하는 게 이상한 게 아니야 잠깐 열등감 같은 것도 생길 수도 있어 그치만 너 대학 가면 그런 거 금방 잊힐 거야. 그리고 꼭 열등감이라 해서 나쁜 쪽으로만 생각하지 마. 가끔은 나쁘지만도 않더라. 그것 때문에 더 열심히 하게 되더라고. 1년 더 하게 되면 긍정적인 쪽으로 저 친구는 이겨야지! 하고 생각하고, 1년 더 안 하게 되면 열심히 해서 친구랑 같은 학교 또는 그 이상의 학교로 편입해야지! 하고 마음을 먹어봐. 나 아는 사람은 정말정말 최하위권 국립대에 다녔는데(지거국도 아님)은근히 학력에 대해 불만? 이 있었고 결국은 부산대로 편입 성공하더라고. 그러고나니 사람이 좀 편해보이더라.
새로고침
스크랩하기
4레스나 학교에서 공부하고 싶은 게 많아서 대학 늦게 졸업할 거 같은데new 7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5분 전
2레스층간소옴은 법적 신고 가능해?민원이라도 넣을 수 있을까?new 4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27분 전
11레스재수할거라는 말이 웃긴가new 32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59분 전
2레스정신과 갈까말까new 1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2레스끊어진 친구관계에 열내는 내가 이상한 사람인가 싶다(장문)new 37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시간 전
5레스혹시 유트브 타로 많이보는데 이거 잘 맞아????new 8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6시간 전
2레스내가 그렇게 욕먹을 짓을 한거야?new 4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7시간 전
2레스친구들 단톡애서 나가고싶은데new 79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8시간 전
1레스학생들 가르치는게 생각보다 힘들어서 무섭다ㅠㅠnew 4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9시간 전
4레스언니때문에 노이로제 걸릴거같아new 48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4레스얘들아 나 지금 37.9도야new 60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6레스내가 찐따같다는 생각을 떨쳐낼 수가 없음new 205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3레스엄마 갱년기 도저히 못 받아주겠음new 133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2레스남이 아픈걸 별거 아닌거로 생각하는new 132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
2레스우리 아빠 가부장 끝판왕이었는데new 166 Hit
고민상담 이름 : 이름없음 10시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