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기도원에 다녀왔던 사람이다. 주작이라고 하면 증명할 방법이 없지만 믿어줬음 좋겠다. 난 2009년 중2의 나이로 기도원에 들어갔다. 억지로 들어간거나 다름없지. 지역도 모르고 그냥 차에 짐짝 싣듯이 태워져 절망에 빠져 기도원에 들어갔어. 가족들은 독실한 기독교 신자인데, 나는 어쩐지 기독교에 반감을 갖게 되었어. 주일마다 교회에 끌려가는 개같은 생활. 형제들과 부모님은 내게 신앙을 강요했고 초등학교땐 어찌저찌 넘어갔으나 중학교땐 머리가 좀 커서 정말 싫더라고. 친구들과의 비행으로 그런 스트레스를 해소하다가 중2때 사고를 쳤어. 선배들과 오토바이를 타고 돌아댕기다가 물건 하나를 깨부쉈어. 아마 분재같은 거 였을거야. 물론 사유재산이었고 CCTV가 재수없게(물론 잘못한 일이지만) 걸려있어서 교복 등이 확인되어 손해배상을 하니 선배1(오토바이 운전)/선배2(분재 분지름)/선배3(내가 탄 오토바이 운전)/나(분재 같이 분지름) 이렇게 해서 운전자들은 30만원씩, 분재를 분지른 우리는 300정도 물렸어. 굉장히 비싼 거였다고 하더라고. 아무튼 그렇게 내 비행을 보다 못한 우리 부모님은 날 어느 기도원에 넣어 신앙심을 길러 더 이상의 비행을 막겠다고 했어. 그래서 난 끌려갔지.
레스 작성
136레스 자살카페 2018.08.18 7111 Hit
괴담 2018/04/14 12:37:23 이름 : 이름없음
44레스 안양역(불법택시) 2018.08.18 1810 Hit
괴담 2018/04/23 00:59:39 이름 : 이름없음
33레스 너무무서워. 2018.08.18 861 Hit
괴담 2018/04/13 13:42:04 이름 : 이름없음
276레스 » 기도원 2018.08.18 7682 Hit
괴담 2018/02/09 02:06:56 이름 : 이름없음
68레스 가위마스터가들려주는 가위이야기 2018.08.18 440 Hit
괴담 2018/08/12 20:16:44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10분전에 가위눌리고 잠깬거 바로 쓸게ㅜㅜㅜ 2018.08.18 42 Hit
괴담 2018/08/18 04:15:0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우리 강아지 2018.08.18 67 Hit
괴담 2018/08/18 03:14:31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옆집이수상하다 2018.08.18 62 Hit
괴담 2018/08/18 03:10:36 이름 : 이름없음
332레스 B의 괴담 라디오 2018.08.18 4244 Hit
괴담 2018/06/28 19:07:1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푸핰핰 2018.08.18 74 Hit
괴담 2018/08/18 02:13:48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 2018.08.18 67 Hit
괴담 2018/08/18 01:11:43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할아버지의 일기장 요약해줄수있어? 2018.08.18 222 Hit
괴담 2018/08/18 00:36:09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ㄱ차? 2018.08.18 99 Hit
괴담 2018/08/17 23:36:26 이름 : 이름없음
308레스 친구가 사라졌다 2018.08.18 7660 Hit
괴담 2018/04/10 19:34:07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어렸을때 격었던 이야기다. 2018.08.17 114 Hit
괴담 2018/08/17 17:07:52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