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이름하야 '병 속의 선택지' 모르는 사람들을 위한 간단 소개 유리병에 계속해서 지시가 떠오르고 그 지시를 따를지 말지 판단해야 하는 게임. 추리력, 사고력, 논리력, 운빨, 고도의 지능 등 수많은 능력치가 필요하다. 그냥 노가다로 모든 선택지를 해봐도 되긴 하다. 엔딩은 고전 게임이라 고작 4개지만 암 걸려 뒤지는 맛이 있어서 고구마 좋아하는 사람들은 해볼만한 게임. 그럼 시작합니다.

1 당신은 유리병을 주웠습니다. 이 유리병은 당신에게 계속 무언가를 명령하는듯 합니다. 유리병에서 희미하게 글자가 보입니다. *너는 누구? a. 탐정 b. 부자 c. 조난자

1 ㆍc 맞아요. 당신은 조난자였습니다. 현재 당신은 이상한 숲에서 조난을 당한 상태죠. 병은 당신이 신세를 비웃듯이 글자를 보여줍니다. *그 다음은? a.탈출 b.구조대 기다리기 >>3

1ㆍcㆍa 당신은 탈출하려고 합니다. 이곳은 독충과 맹수가 가득한듯 합니다. 당신은 탈출하기 위해 몸을 지킬 무기를 찾습니다. *나무 작살을 들어 a. 나무 작살 b. 돌멩이 c. 칼 >>>5

1ㆍcㆍaㆍa 당신은 나무 작살을 들었습니다. 그 순간 거대한 뱀이 기어나옵니다. 유리병은 만족스러운 듯이 글자를 보여줍니다. *뱀을 죽여 a. 뱀과 싸운다 b. 도망간다 c. 유리병을 깨뜨린다 >>7

1 ㆍcㆍaㆍaㆍa 당신은 재빠르게 나무 작살을 내리찍었습니다. 뱀이 당신의 다리를 물었습니다. 독이 퍼집니다. 죽음이 가까워진 것이 느껴집니다. 그때, 유리병에서 글자가 보입니다. *처음으로 돌아갈 것 당신은 죽었습니다. >>9

뭐야 하러 왔는데 끝이야? ㅋㅋㅋㅋㅋㅋㅋ

>>14 다시 1로 돌아가서 선택지 골라야 하는데 >>12 이분이 먼저 골랐으니 다음 선택지에 gogo

1ㆍb 맞아요. 당신은 엄청난 부자에요. 이 유리병도 경매에서 몇백 억을 주고 산 거라고요. 지금 유리병이나 보고 있을 때가 아니에요. 당신은 부자들과의 식사 약속이 있어요. 유리병은 호화로운 당신의 책상 위에서 희미한 글자를 띄우고 있어요. *고급 시계를 착용하지 말 것 a. 싸구려 시계 착용 b. 고급 시계 착용 c. 안 찬다 >>12

찬다고 안 죽을거 같긴한데......

유리병이 그짓말쟁이인지 착한 병인지 모르자나..

>>19 글쿤.. 돈 주고 샀으니 말 안 듣고 싶지만 맥락상 불안해서 a 할래

근데 앵커가 왜 다 뒤에걸로 되어있어?

>>21 그 앵커에 대한 결과라는 의미 아닐까?

1ㆍbㆍa 당신은 뭔가 꺼림직한 느낌에 구석에 방치한 싸구려 시계를 꺼내요. 그래요. 조언을 들어 나쁠 건 없죠. 비록 유리병 따위라 할지라도요. 싸구려 시계를 차고 나가자 미팅 상대가 눈살을 찌푸려요. 마치 부자들 모임에 뭐 이딴 놈이 다 있어? 라고 말하는 것 같네요. 금반지를 낀 대머리가 당신에게 말해요. "쯧쯧. 옷만 그럴싸하게 입고 말이야. 젊은 친구라 아직 잘 모르네." 무슨 이런 무례한 빡빡이가 있죠? 그때 당신의 손에 들린 유리병에서 희미한 글자가 보였어요. *저 대머리를 때려 a. 유리병으로 가격한다 b. 유리병의 글자를 무시하고 웃어넘긴다 c. 자리를 피한다 d. 주먹으로 가격한다 >>20

유리병 말대로 하긴 싫은데 화나서 때려주고 싶네 고민된다 ㅋㅋㅋ

1ㆍbㆍaㆍb 그래요. 고작 유리병 때문에 재정계 고위 간부한테 미움 받아 인생 파이면 안 되는 거죠. 당신은 그냥 사회 생활용 미소와 함께 대머리를 때리고 싶은 충동을 참아요. 대머리는 비굴한 태도의 당신을 보며 혀를 차고 떠나요. 조명의 빛이 그의 머리에 반사되어 다른 곳을 비추네요. 그곳에는 당신의 오랜 친구 김워짜오다니엘이 있어요. 김워짜오다니엘은 부유한 외교관이에요. 김워짜오다니엘이 당신을 알아보고 손을 흔드네요. *대머리를 따라 가 갑자기 유리병이 즐거운 순간을 망치려 해요. a. 친구 김워짜오다니엘에게 인사한다 b. 대머리를 따라간다 >>26

1ㆍbㆍaㆍbㆍa "오랜만이다!" 김워짜오다니엘을 반기네요. 저런 빡빡이를 따라가는 것보다 친구를 만나는 게 더 재밌는 건 당연해요! 김워짜오다니엘은 오랜만에 만난 당신에게 소개시켜줄 사람이 있다고 말하네요. 병은 지루하다는 듯이 글자를 보여줘요. *따라가지마 a. 김워짜오다니엘을 따라간다 b. 아까 그 대머리를 따라간다 c. 김워짜오다니엘을 공격한다 >>28

아까 그 대머리 나올 삘인디

1ㆍbㆍaㆍbㆍaㆍa 김워짜오다니엘을 따라간 그곳에는 굉장히 아름다운 한 여성과 선글라스를 쓴 남성이 있었요. 김워짜오다니엘은 이 두 사람을 소개해요. 이들이 미국과 중국에서 사업을 하는 높으신 분들이라고 하네요. 선글라스 남자는 미국식 억양으로 당신에게 말해요. "Oh. Nice meet you. 우리랑 같이 돈 좀 벌 thinking 있습니까?" 물론이죠! 거금을 벌 기회라고요? 하지만 그때 유리병에 글자가 보여요. *대머리를 따라 가 a. 자리를 떠나 대머리를 따라간다 b. 사업 제안을 수락한다 c. 여자에게만 사업을 제안한다 d. 남자에게만 사업을 제안한다 >>30

김워짜오다니엘 이름 특이하시네 좀 의외의 선택을 하고 싶은데... C로 할게

이름이 김 워짜오 다니엘이라니...'너네 부모님 홀수'의 실사판인가...

1ㆍbㆍaㆍbㆍaㆍaㆍc 남자와 여자가 깜짝 놀라는 게 보였어요. 남자는 잠시 당황하더니 이내 당신에게 악수를 청해요. "오케이. 그럼 Me랑만 계약하는 걸로 do it. 내일 meet합시다." 당신은 싸늘한 여자의 시선이 부담스러워서 찝찝하게 집으로 돌아왔어요. 이제 내일을 기약하죠! #2 좋은 아침. 미국계 거물과 한 탕 할 생각에 신이 난 당신이에요. 모든 준비를 다 마쳤지만 유리병에는 당신을 재촉하는 듯한 글자가 보이네요. *무기를 챙겨 1. 칼 2. 비비탄 총 3. 안 챙긴다 >>33

1ㆍbㆍaㆍbㆍaㆍaㆍc 1 섬뜩한 걸요. 당신은 혹시 모르는 위험을 대비해서 조그만 칼을 챙겼어요. 남들에게 걸리면 딱 사회에서 매장 당하기 좋겠네요. 칼을 들고 가니 약속 장소로 가니 선글라스 남과 김워짜오다니엘이 기다리고 있어요. 선글라스 남의 뒤에 있던 덩치가 거대한 보디가드 둘이 당신에게 다가오고 있어요. "잠시 몸 수색 좀 하겠습니다." *어떻게 할래? a. 칼을 꺼내 들고 싸운다 b. 결백을 주장한다 c. 짜증내며 거부한다 >>37

1ㆍbㆍaㆍbㆍaㆍaㆍc 1ㆍb 험악한 보디가드들은 당신의 말을 쥐뿔도 듣지 않네요. 힘에 제압당한 당신의 품에서 보디가드가 칼을 발견했어요. 선글라스 남은 몹시 흥분해서 바로 경찰에 전화를 걸었어요. 보디가드에게 맞고 깨어난 당신의 눈 앞에 보이는 건 경찰서 천장 뿐이에요. 유리병이 당신을 조롱하듯이 글자를 보이네요. *처음으로 돌아갈 것 >>40 1 당신은 유리병을 주웠습니다. 이 유리병은 당신에게 계속 무언가를 명령하는듯 합니다. 유리병에서 희미하게 글자가 보입니다. *너는 누구? a. 탐정 b. 부자 c. 조난자

1ㆍb 맞아요. 당신은 엄청난 부자에요. 이 유리병도 경매에서 몇백 억을 주고 산 거라고요. 지금 유리병이나 보고 있을 때가 아니에요. 당신은 부자들과의 식사 약속이 있어요. 유리병은 호화로운 당신의 책상 위에서 희미한 글자를 띄우고 있어요. *고급 시계를 착용하지 말 것 a. 싸구려 시계 착용 b. 고급 시계 착용 c. 안 찬다 >>44

1ㆍbㆍb 당신은 최고급 시계를 착용했어요. 유리병 따위의 말을 듣고 이런 자리를 망칠 수 없죠. 시계는 품격이라고요? 고급 시계를 차고 나가자 모임의 시선이 당신에게로 집중되고 있어요. 역시 고급은 모두의 시선을 모으는 법이죠. 금반지를 낀 대머리가 당신에게 다가와서 말을 걸어요. "어휴. 반갑습니다. 전 금융위원회 고문 조정식이라고 합니다. 이런 자리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괜찮으시다면 함께 이야기 좀 나누지 않으시겠습니까?" 물론이죠! 라고 말하려는 찰나, 유리병이 반짝 빛나요. *조정식의 호감을 사 a. 조정식을 따라간다 b. 조정식을 따라가지 않는다 c. 조정식의 제안을 무례하게 거절한다 >>46

이거 근데 잡담판에 써도 되는거늬..?? 판이탈이니 뭐니 해서 말이야!

앵커판 스레들이 진행되는 방식이랑 똑같아서 여기보단 앵커판 가는게 맞지싶어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레스 생일 때 나만이래? 2020.09.12 36 Hit
잡담 2020/09/12 20:29:22 이름 : 이름없음
18레스 야 여드름 짰는데 2020.09.12 179 Hit
잡담 2020/09/11 14:11:44 이름 : 이름없음
50레스 오늘 저녁식사 메뉴가 바꼈다는걸로 2020.09.12 78 Hit
잡담 2020/09/12 17:56:38 이름 : 이름없음
20레스 . 2020.09.12 80 Hit
잡담 2020/09/12 16:29:18 이름 : ◆xRCjfU1DArz
2레스 . 2020.09.12 32 Hit
잡담 2020/09/11 23:14:26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쌍수한지 2년 다되가는데 개망한거맞지 2020.09.12 66 Hit
잡담 2020/09/12 19:20:21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다들 여름에 옷 어떻게 입어? 2020.09.12 174 Hit
잡담 2018/05/08 03:49:26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얘들아 2020.09.12 136 Hit
잡담 2020/09/11 17:27:31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싫었던 선생님들썰 풀어보자~~~~ 2020.09.12 59 Hit
잡담 2020/09/12 14:35:33 이름 : 이름없음
50레스 » 고전 텍스트 게임 하실? 2020.09.12 168 Hit
잡담 2020/09/12 00:43:34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얘들아 그 청춘 광고 있잖아 2020.09.12 79 Hit
잡담 2020/09/09 21:04:51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인생은...증가 감소 삼차 함수 그래프.... 2020.09.12 30 Hit
잡담 2020/09/12 18:19:4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할머니댁 와서 밥 먹는데 우리 아빠 2020.09.12 32 Hit
잡담 2020/09/12 18:03:0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너네들 이런적 있어? 2020.09.12 21 Hit
잡담 2020/09/12 18:04:08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와 ㄹㅇ 오늘만큼 줫같은 하루는 없었다 2020.09.12 33 Hit
잡담 2020/09/12 17:57:43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