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누구나 살아가면서 한번쯤음 죽음 이후에 세계에 대한 생각해본적이 있기 마련이다 나 또한 그곳에 직접 가보진 않았지만 상상력을 통해 그곳의 모습을 조금이나마 유추해 볼려 한다 이 이갸기가 죽음 이후의 세계에 대한 지표설정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1장 기억의 강- 눈을 떠보니 처음보는 장소였다 '여기가 어디지?'나는 마음속의 의문을 묻어두고 무언가에 홀린듯이 앞으로 나아가기 시작했다 주변을 둘러보았다. 물처럼 투명한 바닥과 대리석으로 지어진 거대한 기둥들이 보였다. 마치 거울세계에 들어온것처럼 같은 풍경이 계속해서 반복되고 있었다. 나는 말없이 걷다가 한 기둥앞에서 멈춰섰다. 그 기둥은 마치 한밤중의 달빛을 연상케하는 영롱하고 은은한 푸른빛을 내뿜고 있었다 나는 그 기둥을 향해 손을 뻗었고 그러자 눈 앞에 밝은 빛을 내는 구체가 나타났다 ?:"반갑구나" 전신을 진동시키는 듯한 깊고도 부드러운 목소리 나는 직감적으로 그것이 신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여기까지 오느라 고생했겠지? 궁금한것도 많고 묻고싶은것도 많을 것이다" ?:"하지만 일단 가슴속에 묻어두거라" 그는 나에게 이곡을 기억의 강이라고 소개했다. 나긋나긋한 목소리로 나에게 그 장소에 대해 설명해 주었다. 나는 호기심을 참지 못하고 물었다 나:"제가 왜 여기있는거죠?" 그러자 그는 나에게 웃으며 되물었다. ?:"궁금하느냐?" ?:"너는 굉장히 특이한 삶을 살았었다. 오직 남을 위해 모든 시간을 투자했지" ?:"나는 네가 살아가는 모습을 바라보는 것이 참 행복했다. 하지만 너는 어떠한 이유로 인해 죽게되었고 나는 너의 마지막 소원을 이뤄주기 위해 너를 여기로 불렀다" 나는 그이 말을 묻고 되물었다 나:"하지만 제가 누구였는지 기억이 나지 않기에 소원을 빌 수 없습니다" ?"흠...좋다 그럼 내 너에게 기억을 찾을 기회를 주도록 하마 받아들이겠느냐?" 나:"네, 받아들이겠습니다" 나는 대답을 한 직후 어딘가로 빨려들어가는 느낌과 함께 기절했다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674레스 가슴이 저릿하게 아려오는 문장 하나씩 적고 가기 4시간 전 new 8376 Hit
창작소설 2019/05/09 00:08:06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앞이 밝았으나 끝이 어두운 글 써보기 4시간 전 new 36 Hit
창작소설 2021/03/08 06:18:11 이름 : 이름없음
622레스 여섯 단어로 소설 쓰기 4시간 전 new 5131 Hit
창작소설 2018/05/11 00:43:06 이름 : 이름없음
106레스 두 명이 처음과 끝을 제시, 한 사람이 쓰는 놀이 4시간 전 new 586 Hit
창작소설 2021/01/01 12:53:12 이름 : 이름없음
36레스 🥀𝕋ℍ𝔼 𝕎ℍ𝕆𝕄 𝕀 𝕃𝕆𝕍𝔼𝔻🌹 5시간 전 new 364 Hit
창작소설 2021/01/17 01:13:07 이름 : ◆wnA2NBvxyMq
3레스 현대 아포칼립스 쓰는데... 구 이름 좀 지어 줘 ㅠㅠ 7시간 전 new 36 Hit
창작소설 2021/03/08 12:03:12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윗레스가 노래 가사를 적으면 아랫레스가 넣어서 글 써보기 9시간 전 new 98 Hit
창작소설 2021/02/24 12:49:25 이름 : 이름없음
45레스 여름 분위기 나는 글 써보자 11시간 전 new 589 Hit
창작소설 2020/08/30 21:30:35 이름 : 이름없음
53레스 같은 문장을 각자의 문체로 적어보기 12시간 전 new 547 Hit
창작소설 2020/12/18 17:55:01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인물간의 관계 말인데 14시간 전 new 33 Hit
창작소설 2021/03/08 01:42:43 이름 : 이름없음
82레스 나 너네 캐릭터들 이름 지어줄래!! 와줘!!아니 와!!!오지 않으면 가시로 콕콕 16시간 전 new 524 Hit
창작소설 2021/02/17 05:25:17 이름 : 이름 지어주는 고슴도치🦔
31레스 학폭만화 클리셰 적고 가는 스레 21시간 전 new 273 Hit
창작소설 2021/02/19 18:35:25 이름 : 이름없음
37레스 창작 시(글귀) 저장소 2021.03.08 285 Hit
창작소설 2020/11/18 23:17:13 이름 : 이름없음
437레스 자기가 생각한 문장 중 가장 좋은 걸 올리는 스레 2021.03.07 5783 Hit
창작소설 2019/03/21 15:51:1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진짜 있을 법한 인소 제목 지어보기 ♡♡ 2021.03.07 22 Hit
창작소설 2021/03/07 23:45:17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