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writer이름없음 2020/09/26 03:21:01 ID : fXBAjcsnXvB
안녕. 여기에 다시 온 것도 정말 오랜만이야. 아무도 보지 못하는 비밀 일기장은 벽에 대고 말하는 기분이라서 외로웠거든. 그걸 원해서 떠난 거였지만, 가끔은 누군가 내 얘기를 들어줬으면 해

302 writer이름없음 2022/11/28 09:27:05 ID : WqmE3xu5TPc
레스 302개 돌파! 최신 근황. 동물병원에 수의테크니션으로 입사한 지 3주째 여자친구와 만난 지 600일 넘음 또 뭐가 있지?

303 writer이름없음 2022/11/28 09:31:58 ID : WqmE3xu5TPc
동병 들어오기 전엔 애견유치원에도 갔었다. 높은 업무강도와 주 6일 근무에 긴 근무시간. 추가로 박봉 그리고 텃세ㅎ 하루만에 런 함

304 writer이름없음 2022/11/28 09:34:09 ID : WqmE3xu5TPc
사실 원래는 장례업에 관심이 있었는데 말이야... 지금도 하고 싶긴 함. 아무튼 내가 지원했던 장례업체들이 병원에 장례박스 갖다주는데 뭔가 요상한 기분이다ㅋㅋㅋ

305 writer이름없음 2022/11/28 09:35:28 ID : WqmE3xu5TPc
나중에라도 하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음. 수의테크니션은 수명이 짧은 직업이라 생각해서... 몇년 하다 장례나 유치원으로 갈아타야지

306 writer이름없음 2022/11/28 09:51:02 ID : WqmE3xu5TPc
간호사는 아니지만 비슷한 업무를 하는데 음... 동물보건사라는 공식적인 명칭이 있긴 하다. 병원에 있으면 사람 병원이랑 다를 거 없구나 하는 생각을 많이 한다. 사소한 실수라도 그로 인해서 환자는 사망할 수 있다. 그래서 가르치는 입장에서 더 예민하고 강하게 훈계하는 경향이 있고. 이건 당연하다고 생각... 그 이상으로 욕하거나 괴롭히는 건 문제지만

307 writer이름없음 2022/11/28 09:52:17 ID : WqmE3xu5TPc
그래서 원장이 지랄하는 게 이해는 됨. 타당함. 혼날 만함. 근데 정도를 지나쳐서 혼냄. 요것이 불만이다... 거의 모욕 수준

308 writer이름없음 2022/11/28 09:54:39 ID : WqmE3xu5TPc
아무튼 그래서 요즘 좀 경각심을 가져야겠다고 생각했다. 생명의 무게를 매우 느끼는 중

309 writer이름없음 2022/11/28 09:56:31 ID : WqmE3xu5TPc
가방 팔에 걸고 털레털레 다니면서 사람 치지 마세요... 아 진짜 몸에 딱 붙이라고

310 writer이름없음 2022/11/30 17:21:17 ID : 2HA6i9uk07b
음... 뭐랄까 원장이 나를 더 고립시키는 것 같다. 차별도 하는 것 같고... 내가 적응할 수 있을까? 전부터 그런 생각을 조금 했지만 점점 더 강해지고 있다.

311 writer이름없음 2022/11/30 17:28:02 ID : 2HA6i9uk07b
다른 곳을 알아봐야 하나... 내가 예쁜 짓 안 해도 날 다른 사람처럼 예뻐해달라는 건 아닌데, 그래도 음... 사람 대접은 해 줘야지. 적은 나이도 아니시면서 왜 그러세요? 아 내가 알아서 눈치 채고 나가라고 저러는 건가

312 writer이름없음 2022/11/30 17:29:51 ID : 2HA6i9uk07b
아무리 존재감이 없대도 3주를 봤는데 이름도 모르는 게 말이나 되나? 직원들은 물론이고 원장도 내 이름 모르는 듯... 존재감 없는 게 서럽다

313 writer이름없음 2022/11/30 17:30:44 ID : 2HA6i9uk07b
우울해서 그런가 밥이 안 넘어간다... 몇 숟갈 안 먹었는데 배불러 ㅠ

314 writer이름없음 2022/11/30 17:33:22 ID : 2HA6i9uk07b
내 성씨가 흔한 성씨였다면 차라리 이름을 불러줬을 것 같은데 그냥 다들 내 성씨만 잘 안다... 관심 좀 가지세요ㅠ 나는 님들 이름 다 아는데요...

315 writer이름없음 2022/11/30 17:36:33 ID : 2HA6i9uk07b
아니 무슨 몇십 몇백 명 있는 것도 아니고 열 명 남짓 있는데... 부서가 나눠진 것도 아니고 같은 공간에서 부대끼고 일하는데 이름 왜 몰라... 진짜 이해 안 간다 부를 일 없는 사이도 아니고

316 writer이름없음 2022/11/30 17:40:36 ID : 2HA6i9uk07b
서럽다 서러워... 내가 이해 못 하고 마음에 안 들어하면 어쩔거야? 걔들은 좆도 신경 안 써. 아 진짜 그만둘까

317 writer이름없음 2022/12/01 11:05:24 ID : dQr8062ILcK
조급해하지 말 걸 그랬다... 어딜 가나 별로 다를 것도 없었을 텐데 집에서 가까운 곳으로 갈 걸 ㅠ 가까운 곳 공고 보니까 아쉽다

318 writer이름없음 2022/12/02 14:07:58 ID : A0mtzfcINBz
내가 흔들리고 있다... 에휴
새로고침
스크랩하기
399레스선택받지 못한다면 선택하면 돼new 3909 Hit
일기 이름 : 서화 34분 전
445레스심해 8new 1596 Hit
일기 이름 : ◆vA7zfhs9vu7 35분 전
332레스인생에 정답이 어디 있나요 ጿnew 1189 Hit
일기 이름 : Rose 38분 전
495레스𓆑new 1366 Hit
일기 이름 : 뭵긞먋폃 42분 전
724레스✞˖°⋆꒰ঌ나의 모든 이들에게 ໒꒱⋆₊°❩new 2296 Hit
일기 이름 : 이비 50분 전
55레스필연new 130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50분 전
532레스♡ ⋆⁺₊⋆ ☾⋆⁺공주의 과대포장 일기₊⋆ ♡̷̷̷ ⋆⁺₊⋆ ☾⋆⁺₊new 4201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999레스약간은 우울하고 약간은 행복한new 1693 Hit
일기 이름 : 이름 2시간 전
6레스내가 유기한 흰털짐승new 35 Hit
일기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162레스16강 간첩new 980 Hit
일기 이름 : 이중간첩 2시간 전
389레스맵고기름진거먹고싶당new 1437 Hit
일기 이름 : 이레주 3시간 전
105레스무능하다는 말이 싫어서 열심히 하는 중new 610 Hit
일기 이름 : lemon juice 3시간 전
247레스🌱 새싹레주의 대학생 라잎 🇰🇷🇰🇷🇰🇷🇰🇷🇰🇷🇰🇷new 1463 Hit
일기 이름 : 🌱새싹레주🌱◆TO61yJO0788 3시간 전
406레스개구리 일기장🐸new 2186 Hit
일기 이름 : 🐸 3시간 전
737레스안녕하세요 저는 래퍼탐정외국인로봇귀족입니다new 2263 Hit
일기 이름 : ◆3yK7z9g3UY3 3시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