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5월 16일 일요일 앞부분은 봉 타고 술래잡기 하는 내용이었는데 잘 기억 안남. 술래잡기가 끝나고 문으로 나갔는데 외국 나갔을때 본 건물 구조였음 바티칸성당이었던가.. 문앞에 사람들이 쭉 줄을 서서 있길래 나랑 갑자기 나타난 내 고등학교 친구들이랑 같이 줄을 섬. 근데 중학교때 친했던 친구(ㅇㅅㄱ) 나옴. 나보다 머리 하나 크던 애가 갑자기 나랑 눈높이가 맞을 정도로 작아져서 뭐지? 싶었음 그리고 너무 반가워서 걔를 꽉 끌어안았고 걔도 날 안아줬음. 근데 갑자기 내 발이 들리길래 ??? 했는데 걔가 다시 커져서 날 들어준거였음. 반가워서 대화를 더 나누고 싶었는데 앞에서 선생님이 오셨고 걔는 나중에 얘기하자면서 인파 속으로 사라짐. 나는 걔랑 더 얘기하고 싶어서 쫓아갔는데 못 찾았음.

혹시 나도 여기 기록해도 돼?

>>3 고마워 5월 16일 일요일 다 무너져 가는 낡은 빌라에서 눈을 떴는데, 주변엔 내가 아는 사람들이 열 명 가량 있었어. 그들은 깨어난 날 보며 전후사정을 이야기해줬지. 요약해보자면, 인류가 원인 모를 질병으로 죽어나가기 시작하니까, 그 질병을 피해 이 곳으로 피신해왔다는 거야. (아마도 질병이 초록색 유독 가스처럼 눈에 보였었을거야) 근데 나는 이 모든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깨달았어. 가까운 학교 옥상에 버튼 하나가 있는데, 그 버튼을 누르면 죽은 사람들을 살릴 수 있다는거야. 그래서 주변의 사람들을 설득해서 다함께 힘을 합쳐 그 학교로 달리기 시작했지. 물론 그 과정에서 하나 둘 죽기도 했고... 결국 학교 옥상에 가까스로 도착했고, 내 주변엔 아무도 없었어. 다 날 위해 대신 희생했거든. 그러나 난 괜찮았어. 이 버튼으로 모두를 살릴 수 있다는 확신에. 그렇게 난 그 버튼을 눌렀고, 죽었던 모두가 되살아났어. 좀비로.

5월 17일 월요일 오늘부터 아파트에서 엘리베이터 공사를 해서 계단으로 왔다갔다 해야 되는데 그에 관련된 꿈을 꿨음. 공사 때문에 밤에는 아파트 계단참 불을 전부 켜두는데 내가 거기를 올라가고 있었음. 앞에 엄마가 있었던것같기도 함. 계단을 올라가면서 창밖을 확인해 보고 계단 사이 보조등(?)이 켜지는지 보기도 하고 혹시 창밖에서 내가 지나가는게 안보이게 하려면 (무서운 사람이 층수를 세고 있을수도 있으니까) 얼마나 고개를 숙여야 되는지 보면서 올라갔음. 꿈이 바로 깨진 않았던거같고 뒤에 다른 꿈을 더 꿨었던 것 같은데 기억이 안남

5월 18일 화요일 머글인 친구가 사실 오타쿠였음.. 내가 걔가 만든 사이트에 가입했음 아 기억이 잘 안나네... 아무튼 잘 놀았음 그냥 개꿈

5월 19일 수요일 꿈이 굉장히 뒤죽박죽이었음 내가... 어 일단 꿈에서 일종의 문제아였음 근데 머리도 좋고 인성도 좋았음 그냥 학교가 안맞았던거였지 그래서 자퇴를 하고 수능을 보기로 했음 힘들었지만 부모님이 응원해주셨고 나는 열심히 공부를 했음 대망의 수능날이 되고 나는 종이박스에 담겨서 수능을 치러갔음 (????) 그리고... 어 시험 안봤음 교실에 앉아있다가 어느순간 밖에 나와있었음 수학까지 보고 나왔던것도 같음.... 그리고 갑자기 시험을 본게 내 친구로 바뀜 내 기억도 같이 조작돼서 걔를 축하해줬음 그리고 깼음 그래서 나는 무슨꿈이야... 하면서 스레딕에 이 꿈을 기록하기 시작햇음 그리고 그것도 꿈이었음.. 꿈에서 다시 잠들고 이어서 꿨음 근데 이어서 꾼 꿈 내용은 기억이 안남 두번째 깼을때는 현실이었음

5월 22일 토요일 꿈을 며칠 만에 꿨음. 근데 기억이 잘 안남. 친구랑 이것저것 하는 꿈이었던 것 같기도 하고 짝남이 나왔던 것 같기도 함. 아무튼 꿨으니까 기록... 나쁜 꿈은 아니었음

5월 29일 토요일 친구가 꿈에 나왔음. 아빠랑 서울 어딘가 수련원 갔었는데 중간에 친구로 바뀜 거기서 뭔가 수련같은걸 좀 함 딱히 중요하지 않음 근데 내가 친구한테 뭔가 오해를 해서 얘가 삐뚤어짐(ㅋㅋㅋㅋㅋㅋ 존나 깡패가 돼서 내가 막 붙잡고 미안하다고 그럼 내가 얘 팔 잡고 미안하다고 그러고 걘 짜증내면서 팔 뿌리치려고 햇음 그때 잠깐 깼는데 와 시발 존나 짜릿한 꿈이다.... 이런 생각햇음 변태같은것... 그리고 다시 꿈을 이어서 꿨는데 어쩌다가 나랑 걔랑 같이 다니게는 되었음 근데 걔는 아직 화난게 안풀린상태.. 그래서 내가 잘해줘야지 이러고있었는데 깼음

다른사람들 꿈 재밌다 ㅋㅋ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hot
10레스 꿈 해몽 해줄사람 3시간 전 new 5 Hit
2021/06/24 20:30:34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지인이 꾼 꿈이 조금 꺼림칙해 6시간 전 new 46 Hit
2021/06/21 22:44:09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꿈자리가 뒤숭숭해서 쓰는 꿈 타래 17시간 전 new 14 Hit
2021/06/24 00:44:13 이름 : ◆E61A1BasmGm
646레스 아이디에 대문자 3개 이상 나오면 원하는 꿈 꾼다 2판 23시간 전 new 1376 Hit
2020/12/19 16:59:28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지구 멸망하는 꿈 2021.06.24 15 Hit
2021/06/23 21:41:5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꿈 기록용 2021.06.23 11 Hit
2021/06/23 11:38:50 이름 : ◆fO2sktwK6o6
263레스 1년 전에 네 달간 다른 세계에서 사랑했던 꿈을 꿨는데 아직도 못 잊겠어 2021.06.23 3970 Hit
2021/01/02 20:10:2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꿈 이어 꾸는법 아는사람? 2021.06.23 24 Hit
2021/06/23 03:25:15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애틋한 그애가 다시보고싶다+틈틈꿈일기(시덥잖) 2021.06.23 63 Hit
2021/06/13 06:29:00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루시드 드림이 꾸고 싶어? 2021.06.22 271 Hit
2021/05/14 02:44:00 이름 : 이름없음
820레스 햇수로 3년동안 내가 반강제로 했던 꿈 관리자이야기 2021.06.21 29503 Hit
2018/04/08 21:40:15 이름 : 텔라
314레스 연예인이 나온 꿈을 풀어보자 2021.06.19 9043 Hit
2018/01/10 15:50:29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오늘 악몽을 꿨는데 별 거 아니겠지? 2021.06.19 17 Hit
2021/06/19 11:12:58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꿈에서 만난 남자아이가 자기를 찾아달래 2021.06.19 127 Hit
2021/05/02 11:51:12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꿈에서 나를 지켜주는 존재에 대해 아는 거 있는 사람? 2021.06.19 75 Hit
2021/06/06 12:24:40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