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라 부르기도 싫지만 일단 엄마라 칭하겠음 어렸을때부터 잘해도 남들 다 그정도라며 칭찬 1도 받아본적 없고 좀만 못하거나 실수하는걸 확대해서 오지게 뭐라함. 그리고 본인 잘못은 절대 사과 안하면서 내로남불 개오짐. 남의 실수엔 존나 예민해서 아가리 나불대면서 물어뜯기에만 바쁨. 지가 잘못해도 대화하다가 불리해지면 뜬금없는 예전일이나 인신공격 등 어떻게든 깎아내리려 아둥바둥하고 ㅈㄴ 방어적임. 나 남동생 하나 있는데 동생은 선천적으로 되게 밝고 순하고 애교 많던 애였는데 나랑 똑같은 길을 가고 있어서 애가 갈수록 성격 불같아지고 화 자주내고 엄마같아짐. 별 같잖은 일로 머리 쳐맞으니까 개빡치네 로그인 한번 잘못했더니 지혼자서 시발 거리고 뭘 쳐다보면서 빼액거리고 동생한테 공부 개빡세게 굴려대면서 애가 힘들어하고 못하니까 화내고 꼭 나한테까지 와서 정신 똑바로 차려라 ㅇㅈㄹ 떨면서 머리에 싸대기 날리더라 ㅅㅂㅋㅋㅋㅋㅋ

IMG_20210517_153349.jpgㅅㅂ 두대 맞았는데ㅜ머리 한번 쓸었더니 ㅈㄴ많이 빠지네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48레스 29살 여자가 중얼거리는 이야기... 1분 전 new 271 Hit
하소연 2021/06/09 00:50:0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나는 내가 제일 싫어 43분 전 new 16 Hit
하소연 2021/06/25 19:54:12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살기가 무섭다 44분 전 new 9 Hit
하소연 2021/06/25 20:50:19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나 어케하지ㅠㅠㅠㅠㅠㅠㅠ 47분 전 new 9 Hit
하소연 2021/06/25 21:38:4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무슨 일 있을때마다 달려가서 말하는 친구 어때? 49분 전 new 16 Hit
하소연 2021/06/25 20:18:51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그냥 애 같아 내가 너무 54분 전 new 48 Hit
하소연 2021/06/24 22:39:0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진짜 대학교 알바면접보러갔는데 면접관 개화난다ㅋㅋㅋㅋ 1시간 전 new 9 Hit
하소연 2021/06/25 21:44:35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6월 25일 생일이 잘못된거야? 1시간 전 new 48 Hit
하소연 2021/06/25 16:56:2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짝남이 여친이랑 모텔 처음 와본다고 신나서 나한테 카톡함 1시간 전 new 52 Hit
하소연 2021/06/25 16:23:30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얘들아 ㅅㅂ 나 어떡해 나 눈물 나 2시간 전 new 17 Hit
하소연 2021/06/25 20:43:29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예체능에 공부까지 시키는 엄마에 대한 내 하소연 2시간 전 new 20 Hit
하소연 2021/06/25 18:07:53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그냥 혼자 하소연하기 2시간 전 new 32 Hit
하소연 2021/05/12 02:51:3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정말 마지막으로 너에게 2시간 전 new 10 Hit
하소연 2021/06/25 20:20:41 이름 : 이름없음
50레스 내말좀 들어줘.. 2시간 전 new 106 Hit
하소연 2021/06/23 00:54:08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아무리 엄마라도 화장품 막 쓰는 거 이해됨? 3시간 전 new 61 Hit
하소연 2021/06/24 15:05:17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