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9주됐어 가족들한테 아직 말은 안했지만.. 근데 책임질능력도있고 잘 키우고싶어 남자친구가 월 2000후반대 벌어 (나이차이8살) 남자친구랑 같이 병원 다니면서 초음파검사도받고 엽산도 잘 챙겨먹고.. 너무 이른나이지만 내 아이 내가 책임지고싶고 오늘 초음파검사받는데 그 쪼그만게 꿈틀거릴때 울컥하더라 원래 가족들하고 사이가 별로 안좋은데 내가 임신했다고 말하면 무슨 반응일지 너무 두렵다 .. 얼른 말해야겠지 .. 사실 설마 혹시라도 지우라고 할까봐 말 못하고 있는것도 없지않아 있어.. 그래서 아예 배 부른다음에 말해야할까 빨리 말해야할까 고민된다

빨리 말하자 시간이 지나면 정말 돌이킬 수 없는 때가 와 다행히 레주도 성인이고 남자친구 벌이도 좋으니 맘 굳게 먹으면 잘 키울 수 있을거야 중요한 건 레주의 의사랑 마음.

아예 연끊을생각이면 말안해도되 근데 도움이 필요하면 어쩔수없음

너가 너 생각에 대해 신념이 있고 책임이 있으면 돼. 신념이랑 고집은 달라. 똑 부러지게 너가 잘 견뎌낼 수 있다는 거를 말하거나 그런 사이가 아니면 단단하게 무너지지 않을 준비하고 얘기 꺼내봐

빨리 말하거나 아예 잠시 부모님과 멀어지는게 나아 어중간한게 더 힘들어 여담이지만 능력있고 믿을 수 있는 남자가 있어서 부럽다...

윗 레스주들이 충분히 말해줬으니, 난 스레주 응원만 할게. 어느 선택이든 스레주가 행복해졌으면 좋겠다.

어차피 이제 20살인데 가족들이 지우라해도 들을 필욘 없잖아 그냥 말해!

48D33233-6B4C-44B4-BEF7-A8753AE9A564.jpeg.jpg>>2 >>3 >>4 >>5 >>6 >>7 >>8 사실 올리기전에 혼전임신에 대해 안좋게 보는사람들이 많길래 욕먹을까봐 무서웠는데.. 응원해주는게 많아서 기분좋네 ㅎㅎ 최대한 마음정리 빨리하고 가족들한테 빨리 말하는걸로 노력해볼라구 응원해줘서 고마워! 사진은 우리애기사진 !! 후기 남길 수 있으면 남겨보도록 할게 ㅎㅎ (사실 몇일전에 꿈꿨는데 뭔가 딸일거같아..!)

>>9 너무 귀엽다!!!! 가족들한테 빨리 말하는 것도 좋은데 너무 스트레스 받을 것 같으면 그냥 나중에 말하자..혹시라도 너무 힘들까봐 걱정이네 레주 몸이 제일 중요한거 알지?? 모쪼록 다 잘 해결되고 언제나 행복했으면 좋겠다

>>9 뭔가 리본모양 가타😳❤️ 태명은 뭘루 하려궁?! 오지랖이면 미안 ㅠㅠ 내가 오지라퍼ㅏ라서.. ㅎㅎ휴ㅠ

>>9 어머머... 작고 소중해🤭

>>9 초음파사진 너무 신기하다. 예전에는 저렇게 선명하지 않았는데 요새는 형체가 보일 정도로 또렷하네. 건강 잘 챙기고 행복해 스레주

월 2000? ㅋㅋ경제에는 문제 없을듯

남자친구가 경제적 능력이 되니까 레주가 정말 가족의 도움을 받아야 하는게 아니면 굳이 말 안하는 게 나을거 같기도 해... 괜히 스트레스 받아서 아이 잘못될 수도 있으니까... 너무 상처 받을거 같으면 말하지 말고 그게 아니면 남자친구랑 한번 상의해보고 결정하는 것도 좋은 방법일 거 같애 너무 축하해!!

남자친구랑 8살 차이면 남친도 많아뵜자 20대 후반일 텐데 2000후반이면 진짜 경제적으로는 아무 문제 없는 건데... 레주만 괜찮다면 책임지고 키워도 되지 않을까?? 근데 또 레주는 아직 스물이잖아, 그 나잇대에만 할 수 있는 게 있을 텐데 아기부터 낳으면 그런 걸 놓치게 되니까 좀 안타깝긴 하다...ㅠ 물론 아기 낳는 게 안타깝다는 게 아니고!!! 너무너무 축하할 일이고 레주가 대단하다고 생각하는데 그냥 이런 생각도 든다는 거야 ㅎㅎ

남편과 결혼해서 함께 키우기로 했다면 말씀 드려도 되지 않을까? 월급이 2000쯤 되면 경제력도 되는거니까... 키우는데 돈 때문에 문제가 되는 일은 없을것 같은데.

아기때문에 잠시 꿈은 접어둘지라도 그 꿈 잃지않고 나중에 꼭 이루길! 레주도 아기도 아기 아빠도 모두 행복했으면 좋겠어 :)

>>10 >>11 >>12 >>13 >>14 >>15 >>16 >>17 >>18 일단 남자친구는 아버지랑 같이하는 사업 사장자리..?에 있어서 2000-3000사이 버는거야! 너무 스트레스받을거같으면 나중에 말하는게 좋을거같다는 레주도있어서 고민되긴하넹 일단 응원해줘서 다들 고마워 ! 사실 나 해외여행 한번도 안가봤거든 ㅠ ㅠ.. 20살되고 코로나 풀리면 여기저기 완전 놀러 다니고 싶었는데 나중에 꼭 할 수 있겠지..? 태명은 아직 안정하긴했는데 뭐로해야할지 모르겠어..ㅠㅠ 잘 아는사람 조언이나 추천좀해줘!!

그럼 남자친구분 부모님도 아직 모르시는 거지? 얼굴 뵌 적은 있어?

>>20 아버님은 나라는 존재는 아시고 어머님은 두번정도 뵌적있엉

>>20 남자친구는 자기가 먼저 가족한테 말하면 내가 부담스러워 할까봐 내가 가족들한테 먼저 말하고 마음정리되면 그때 알린다하더라구

가족이랑 사이는 많이 안좋은 거야?

>>24 웅 우리집안이 부유하지도않았고 아빠 엄마랑 나 엄청 어릴때 이혼하셨어 그리고 아빠는 멀리서 일한다고 우리는 별로 신경도 안썼고 조부모님 아래서 자랐는데(가족이 거의젊은편 할머니 아직 60대) 시대차이도있고 하다보니까 맨날 싸우고 아빠도 예전부터 내 얘기 들어보지도않고 화만내셨고 그래서 다 대판 싸우고 연락도안하고 지낸 상태고 친오빠랑만 연락하고 친언니랑은 뜨문뜨문 어쩌다 한번 연락하는사이.. 가족여행같은거 뭐 어디 제대로 가본적도없고 생일선물을 가족한테 받아본기억이.. 어릴때 한두번있나 싶을정도 어리니까 아빠 도움이 필요해서 연락하면 필요할때만 연락하냐고 뭐라하고 들어주지도 않고 그래서 아빠한테 연락하기도 싫어해 내가 ㅎㅁㅎ..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3레스 그냥 취미일 뿐인데 비싼 돈 들이는거 어떻게 생각해? 1시간 전 new 15 Hit
고민상담 2021/09/18 02:21:3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이거 정신병일까? 1시간 전 new 6 Hit
고민상담 2021/09/18 03:34:2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아무나 도와줘.... 1시간 전 new 7 Hit
고민상담 2021/09/18 03:30:49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우리 언니 사회화가 덜 됨... 2시간 전 new 93 Hit
고민상담 2021/09/17 20:03:45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내가 잘못했나 3시간 전 new 18 Hit
고민상담 2021/09/17 20:18:47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연락하고 막 놀고 그런 걸 별로 안 좋아해 3시간 전 new 22 Hit
고민상담 2021/09/17 23:56:45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자꾸 말 얹는 동생이 짜증나 조언좀해주라... 3시간 전 new 47 Hit
고민상담 2021/09/17 22:03:49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아빠가 예전처럼 안 보여 4시간 전 new 18 Hit
고민상담 2021/09/18 01:03:19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엄마 없으면 아무것도 못해 4시간 전 new 13 Hit
고민상담 2021/09/17 23:58:0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이거 병 같은거야??? 4시간 전 new 11 Hit
고민상담 2021/09/18 00:46:13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사람들이 날 별로 안좋아하는거같아 4시간 전 new 32 Hit
고민상담 2021/09/17 21:10:02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친구 뒷 까는 거 4시간 전 new 27 Hit
고민상담 2021/09/17 23:43:3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엄마가 20살때까지 뷰티 관련해서 아무것도 못하게 해 4시간 전 new 16 Hit
고민상담 2021/09/18 00:15:25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좋아하는 애한테 다짜고짜 사랑한다고 했는데 5시간 전 new 22 Hit
고민상담 2021/09/17 23:56:40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행복한 고민 5시간 전 new 29 Hit
고민상담 2021/09/17 18:50:02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