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완벽하지 않고 찌질하고 걸크러쉬 여캐한테 일침이나 맞는 여캐를 좀 불쌍한 시선으로 바꿔보고 싶음 그리고 걸크러쉬 캐릭터도... 남한테 일침 날리는 게 멋있어보이는 게 아니라 좀 한심해보이거나 공감성수치 느끼게 하고 싶음

나쁜남자 캐릭터의 주위 인물들이 사실 그게 데이트 폭력인 걸 알게 됐으면 좋겠어 존나 한심해 그거 싫다는데 왜 자꾸 손목잡고 지 차나 오토바이에 태움?? 실컷 줘 패놓고 나중에 왜 여주랑 이어짐?? 말도 안돼 상냥하고 친절하고 공부 잘하는 서브남을 냅두고 걔랑?? 그거 폭력이고 존나 한심한 거인 걸 알아줬으면...

>>1 ㄹㅇㅋㅋ 특히 그놈의 귀족사회에서 나대는 여주들. 그냥 사형감으로 보이는데 이걸 아무도 지적 안한다는 게 놀라워

1레스랑은 좀 다른데 로판시대 사형집행인이나 판사들이 빙의환생한 여자들 처향/재판하는 소설 있었으면 좋겠다 그 시대 법에 맞춰서 황제 뺨을 때려서 황족시해 언론의 자유를 주장하다가 반역죄 박수 건성건성 쳐서 무슨무슨죄로 참수 이렇게 사연 소개하는 것도 잘 쓰면 재밌을듯. 독자들이야 21세기 민주주의 국가에서 사는 사람들이니까 저게 쿨해보이지 그 시대 집행인이나 판사 입장에서 보면 완전 미친년들일 거 아냐

앜ㅋㅋ 이거 테런 방송보다가 생각난건데 "오만하고 난폭한 왕자님을 맞이하는 방법?" 뭔 ㅅㅂ 왕자님이 오만하고 난폭하면 그건 탄핵시켜야지 끌어내려야지! 프랑스 시민혁명 보여줘? 하던 스트리머 생각나서 적고감. 로판은 왕실 시점으로 보여주고 일반 백성들은 그저 지나가는 잡몹 1으로만 비쳐지는 경우가 많길래. 백성들 시점에서 재조명해서 얼마나 여기 왕실이 ㅅㅂ 개 무능한지 보여줘야지 레미제라블 가즈아ㅏㅏㅏ

>>5 나 망상충인데 이거읽고 벌써 머릿속에 망상 하나 뚝딱함. 뭐시기 난폭하고 오만한 왕자님 로판에 두 사람이 빙의했는데 한 사람은 원래 로판 여주 자리에. 한 사람은 그냥 평민에 빙의한 거임. 두 사람은 빙의 전 사이가 안 좋았음. 여주빙의자가 가해자 평민빙의자가 피해자인 느낌. 그래서 여주자리에 빙의한 사람이 평민자리에 빙의한 사람한테 권력으로 꼽주고 갈구고 하니까 평민빙의자가 못참고 탄핵 계획 세우고 왕자가 미쳐서 연애만 하고 오만하다!! 저런 자한테 우리가 일군 나라를 맡길 수 있겠냐!! 너희 귀족들 왕족들 입에 들어가는 게 다 어디서 나오는 줄 아냐!! 우리가 언제까지 참기만 할거냐!! 이러면서 민주주의 세우는게... 보고싶다... 누군가 써주겠지...

근데 프랑스혁명이 어떻개 흘러갔는지 생각해보면 그 이후는 파멀 밖에ㅋㅋㅋㅋㅋㅋㅋ 빙의자고 여주고 왕자고 뭐고 모두모두 길로틴 엔딩

실제로 로판 악녀를 다른 방향에서 바라보자는 아이디어에서 나온게 요즘 로판의 필수요소인 악녀 회빙환 소재지ㅋㅋㅋ 처음 나올 땐 다들 신선한 충격을 받았는데 이젠 너무 클리셰가 돼서 전혀 새롭지 않은... 로판 하녀가 현실적인 직장인 바이브로 고군분투하는 작품을 보고 싶음. 하녀로 빙의 했는데 황제와 결혼해버렸다!? 이딴 스토리 말고 정말 제3자 하등시민의 시점에서 폭군남주와 악녀여주가 사귀는 로판 세계관의 어두운 이면을 설명하는 내용

maxresdefault>>5 이건가보다 스트리머는 누군지 기억 안나는데 ㅋㅋㅋ 얘들아 이게 요즘 테런 꼬라지래 >>8 올ㅋ 배드엔딩 재밌겟다

창녀 캐릭터를 가족을 위해 몸을 바친 성녀나, 음란하고 타락한 악녀가 아닌 그냥 사람으로 바라봤으면 좋겠어. 그 창녀가 선하던 악하던 간에 사람인데, 너무 납작하게 묘사하는 것 같아.

자기 반 학생이 학교폭력을 당하고 있다는 걸 알면서도 외면하는 교사를 그저 귀찮아서, 자기한테 불이익될까 봐가 아닌 더 구체적이고 납득되는 이유로 풀어줬으면 좋겠어

약간 그 마왕이 왜 인간계를 침략하려 하는가? 같은 식의 시선도 재밌을 것 같아. 예를 들자면 마계는 자원이 극단적으로 부족해서 그렇다든가. 마족이 침략하려는 이유에 대한 다양한 해석이나 그럴 수 밖에 없는 이유, 왜 하필 그 시점에 그랬는가 등등 재밌을 것 같아.

나는 주인공이 빙의된 캐릭터의 가족의 시점에서 그 가족이 동생 또는 누나, 형 등이 아닌걸 알고 모든걸 다 되돌려 놓으려고 하는 이야기를 보고 싶어
스크랩하기
235레스 서로 소설 피드백해주는 스레 41분 전 new 3743 Hit
창작소설 2018/02/14 03:43:44 이름 : 이름없음
304레스 오고가며 문장이나 글을 쓰고 가는 창고 1시간 전 new 1524 Hit
창작소설 2021/11/13 19:48:14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독하고 역하게 1시간 전 new 75 Hit
창작소설 2022/05/21 17:23:35 이름 : ◆k1jy6mNthfd
121레스 ☆☆창작소설판 잡담 스레 2☆☆ 5시간 전 new 1540 Hit
창작소설 2021/08/10 21:37:44 이름 : 이름없음
435레스 내가 캐릭터 이름 지어줄게 컴온커몬💞💞(신청방법 필독!!!!제발!!) 2022.05.22 4217 Hit
창작소설 2021/02/17 05:25:17 이름 : 이름 지어주는 고슴도치🦔
52레스 내가 작가가 된다면 쓰고 싶은 대사 혹은 문장 2022.05.22 831 Hit
창작소설 2022/04/19 12:54:26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괴물일기장 2022.05.22 98 Hit
창작소설 2022/05/22 16:03:06 이름 : ◆LgmK3V9hgrv
6레스 . 2022.05.21 59 Hit
창작소설 2022/05/21 13:54:46 이름 : 이름없음
555레스 아래로 좋아하고 위로 싫어하기 2022.05.20 4393 Hit
창작소설 2021/03/14 09:34:22 이름 : 이름없음
403레스 검은 도서관 2022.05.20 7555 Hit
창작소설 2019/03/05 21:54:09 이름 : ◆anvfQk5RzU5
19레스 인기없을거 같은 동아리 이름 말하고 가자 2022.05.20 489 Hit
창작소설 2022/05/15 17:05:53 이름 : 이름없음
79레스 다들 자기 글 올리고 나이 맞추는 스레 2 2022.05.20 962 Hit
창작소설 2021/09/09 23:38:02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주기율표로 로판 이름 짓는 스레 2022.05.19 162 Hit
창작소설 2022/05/17 21:37:06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제시어로 시쓰기하자! 2022.05.19 197 Hit
창작소설 2022/05/15 22:06:52 이름 : 이름없음
51레스 로판에서 내가 어색하다 생각하는 설정들. 2022.05.19 1105 Hit
창작소설 2022/02/23 08:30:23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