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24살 여자고,사건의 시작은 2달인가 전이었어 내가 편의점알바하고있었는데,어떤 여자가 나에게 다가와서 이것저것 물어보다 친구하지 않겠느냐고 했음 난 별생각없이 그러겠다했음 그로부터 며칠뒤에 만났는데 그 여자가 나한테 사주를 봐줬는데 90퍼가 거의 내얘기여서 신뢰하게 되었어 근데 그언니가 나에게 치성?을 드리면 삶의 질이 올라간다고,그걸 하자는거임 그래서 그여자말 믿고 했음 대순진리회 신도였던거임 근데 그 이후로 거의 맨날,그 여자 주도로 만났거든?만나서 상제님께 기도드리고 주문도 외고 이 종교의 역사에 대해서 교육같은거 들음 그와중에 그 여자 지인신도하고도 만났음 근데 이걸 어쩌다 엄마에게 들키고 사이비란 소리듣고 그여자한테 그만만나자고 문자보냈지 그리고 다신 안만날줄 알았는데 내가 피자집알바 끝나고 그여자하고 여자지인이 날 따라온거야 참고로 알바가 10시반에 끝났는데 나만나자고 알바하는데까지 쫒아온거임(알바장소 내가 예전에 알려줌) 진짜 깜짝놀라서,내가 더이상 만나면 안된다는 식으로 얘길했거든 그랬더니 나한테 하는말이 강요할 생각은 없고 다만 이 인연을 이어가고싶다고,엄마가 예민하시고 사이비라고 생각하는건 알겠는데 그것도 언젠가 허술해지지 않겠냐고, 계속 만나서 기도드리자는식으로 얘끼하는거임 결국 뭐라 강하게 얘기도 못하고 그대로 헤어졌음...나 어뜩하지...

뭐긴 엄마가 맞는 말했네. 사이비고 관계가 계속 쌓이다보면 나중에 어떻게 변할지 몰라. 심지어 알바하다가 '갑자기'ㅋㅋ 내가 눈치채지 못할 뿐이지 세상 모든 일엔 갑자기가 없고 있다면 그건 사이비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님. 심지어 음침하게 처 따라오고 이게 뭐하는 짓이야??? 그 여자를 사랑하지 않을 거라면 헤어지셈. 만나면 레주가 그 여자 사랑 하는 거야.

>>2 대순진리회 그거 백퍼 사이비야?

>>3 무교인 내 눈에는 기독교도 다를 거 없고 개듣보잡이면 더더욱 사이비지. 사이비야? 부터가 사이비야...

거기서 무슴 합리화를 찾으려 해. 누가봐도 수상한 시작이고 이상한 관계인데. 심지어 몰래 음침하게 따라온다??? 레주 상황 안 좋거나 어디 우울하면 낯선 사람한테 기대지 말고 병원을 가든가 취미를 가져.

돈 좀 달라고 해 나를 사랑하고 이 인연을 계속 이어나가고 싶으면 일종의 신뢰성 테스트라면서 300 불러라 안주면 나는 너를 믿는데 네가 나를 못믿어서 고작 300도 안준다면서 지랄해 사탄 어쩌구하면 눈 까뒤집고 바들바들 경련하면 개꿀임

솔직히 이 말도 다른 사람이 보면 이상하니까 넷상에 글 쓴 거 아님? 하나하나 정상적인게 없는데 대체 뭔 고민을 하고 있어??

>>4 진짜 집요하긴했음...근데 사이비전도한다는 이유로 신고할수있어??

바쁘다고 하거나 이제 그런 거에 신경 쓸 시간 없다 해.

>>5 응 내가 사실 전에 인간관계로 많이 데여서 우울증있음

>>8 협박만 해도 될 거 같은데 계속 스토킹짓 하면 신고 ㄱㄴ 나 저번에 폰 도둑 맞아서 경찰에 신고하러 간 적 있는데 생각보다 잘 들어주고 설명도 해줌. 공감도 걱정도 해주고.

>>10 그럼 그거 하나하나 다 따져보고 빨리 관계 끊어내. 그 상황에 같은 짓 반복하지 말고. 진짜 머리채 잡고서라도 뜯어 말리고 싶음.

그냥 니는 호구 잡혀서 사이비에 돈 다뜯기는게 사회에 더 도움될듯..

>>10 '수상한 사람'이 친구하쟀는데 '별 생각없이' 워딩 하나하나 다 따져보고 이성적으로 냉정하게 생각해봐. 진짜 이건 아니야...게다가 엄마한테 '들켰다'는 표현도 스스로 뭘 느끼기 때문이잖아. 우울에서 벗어나와 ㅃㄹ

>>13 님은 죽는게 더 도움됨ㅋㅋ

>>14 내가 사실 사회부적응끼가 강해... 근데 대순진리회 그거 백퍼 사이비맞아?

>>15 ㅈㅅ ㅠㅠ 스레주 다음 순번 기다리는 중이라 😭😭😭

>>16 ㅅㅂ 맞다고. 아니 레주야. 너 근데 이거 벗어나도 또 다른 사이비 가서 기도하고 있을 각뜸ㅋㅋ 사이비에 중독된 사람의 대부분은 아니 전부는 한 번 해봤기 때문에, 또는 고작 그거 들어서 중독이 되는 거야. 30대 40대에 바닥에 드러누워서 손발 떨면서 기도드릴 자신의 모습을 상상해봐. 으 끔찍해 진짜.

엥 그거 사이비 아냐!!!!

>>18 ㅠㅠㅠㅠㅠ진짜 나 바보같다...그 여자 나보고 이 종교에대해 검색도 하지말라했음...하면 기운이 이상해진다고.... 지금 생각해보니 사이비인거 들통날까봐 그런거같기도 하고

>>20 차라리 종교는 다 사이비리거 생각하거 살아. 그렇게까지 했는데 이러고 있었다니...ㅋㅋ 그리고 레주 우울증 맞는 거 같아. 어디든 가서 상담 받아버ㅏ.

경계선 지능 장애 ㅇㄷ

>>19 그걸 니가 우쨰 아는거...근거를 대라

>>21 실은 내가 예수님이나 하나님은 진짜 있다고 믿고살았음 사주같은거에도 관심있었거든 그래서 더 혹한거같음

인연은 무슨 인연 ㅋ 너가 언급한 내용에도 있네 '언젠가 허술해지지 않겠냐고' 그 전략 지금 너한테도 쓰고 있는 거임 자꾸 얘기 들어주고 상대해주다 보면 앞으로 너의 재산과 미래 다 뜯겨나가 단호하게 내치길 말로 하기 힘들면 문자로 앞으로 본인에게 일절 찾아오지 말 것이며 종교 권유하지 말라는 내용 통보식으로 보내고 차단해 거절 의사 명백히 밝혔는데도 무시하고 다시 접근하면 대화 내용 녹음해서 거절 의사 명백히 밝히고 신고 ㄱㄱ

>>24 그러면 차라리 예수를 믿어!!! 예수 앞에 나머지 다 개듣보고 개듣보면 사이비 맞아. 레주가 우울해서 잠깐 잘못된 길로 가는 거니까 이제 마음 차분히 하고 냉정하게 생각하는 시간을 가져보자. 모든 인생에는 굴곡이 있고 지금이 잠시 침체기일 뿐이니까.

>>22 피해자들은 대부분 순간 판단능력이 약해질 뿐인데 뭔 장애? 여기서 나대지 말고 니 사회성 장애나 치료해.
스크랩하기
6레스 성인이고 취미로 피아노를 배우고 있어. 근데 친구가 꼽줘. 4분 전 new 70 Hit
고민상담 2022/08/12 00:41:33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난 왜 회사일을 이렇게 못할까 13분 전 new 21 Hit
고민상담 2022/08/12 11:40:0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반장이나 선도부같은 거 안 하면 15분 전 new 6 Hit
고민상담 2022/08/12 12:24:00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나 성격 더러운 거 맞지? 55분 전 new 298 Hit
고민상담 2022/08/10 03:16:45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배에 칼한번 찌르면 괜찮지않을까 3시간 전 new 305 Hit
고민상담 2022/08/08 23:41:19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내 몸에서 과일 신내가 나 3시간 전 new 60 Hit
고민상담 2022/08/12 03:34:45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분노조절장애인건가..? 화가 나면 폭력적으로 변해 6시간 전 new 89 Hit
고민상담 2022/08/11 16:29:23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나랑 14살 차이 나는 사람이 좋아……… 7시간 전 new 222 Hit
고민상담 2022/08/03 21:04:5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학원을 그만두고 싶은데 뭔가 말을 못 하겠어 ㅠ 7시간 전 new 22 Hit
고민상담 2022/08/12 05:28:5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강아지응가 조그만한 덩어리가 침대에 있는이유ㅠㅠㅠㅠ 7시간 전 new 50 Hit
고민상담 2022/08/12 01:25:22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하 인생...나 힘들어서 급발진중인데 그만둬야겠지 고민 중이야 8시간 전 new 400 Hit
고민상담 2022/07/15 23:47:26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매일 자기위로 해야 잠들어... 10시간 전 new 68 Hit
고민상담 2022/08/12 01:35:31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코로나 때문에 애매해짐 11시간 전 new 32 Hit
고민상담 2022/08/12 01:20:02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고민상담 해줄게! 11시간 전 new 30 Hit
고민상담 2022/08/12 01:05:49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사실은 자존감이 낮아서 11시간 전 new 147 Hit
고민상담 2022/08/10 22:40:3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