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writer이름없음 2022/11/16 23:25:35 ID : 0rhtbjBurhA
내가 진짜 머리가 나쁘고 책을 안 읽어서 묘사라던가 필력이 딸리지만 단편으로 짧게 써 보고 싶어서... 쓰고 있는데 행동 묘사가 좀 헷갈리고 힘든 게 많아서 도움 좀 받아보려고 해ㅠㅠ 헷갈릴 때마다 레스로 물어볼 텐데 도와줄 레더 괌!! 부탁할게!!

2 writer이름없음 2022/11/16 23:27:48 ID : 0rhtbjBurhA
8D9DB960-EA76-4214-A462-C1D9D744655D.png.jpg일단 저런 이상한 자세를 하는 건 아니지만; 저런 식으로 무릎을 굽히면서 있는 자세를 표현하고 싶은데 어떻게 해야 할까 반쯤 무릎을 굽히며 서 있는, 반쯤 무릎을 꿇은 채 이런 식으로 표현하면 될까?

3 writer이름없음 2022/11/16 23:30:01 ID : 0rhtbjBurhA
띄어쓰기랑 맞춤법 기본적인 것도 부족해서 너무 어렵다 틈틈이 검사기 돌리고 인터넷에 검색하면서 고칠 거 생각하면 머리 아파ㅋㅋㅋ

4 writer이름없음 2022/11/16 23:30:32 ID : 0rhtbjBurhA
그리고 좀 유식한 단어들 써보고 싶은데 모음집 같은 거 없으려나 표현이 너무 단순하넹...

5 writer이름없음 2022/11/16 23:34:44 ID : 0rhtbjBurhA
앗 그리고 소설에서 가운뎃점? 많이 쓰더라고 …. 이런 거 대부분 가운데점 3개 정도 쓰고, 많이 찍고 싶을 땐 개수 같은 거 동일하게 쓰는 게 낫겠지?

6 이름없음 2022/11/19 01:31:07 ID : JO8nU6rs7dP
행동 묘사는 나도 자신이 없지만ㅎ… >>4 >>5 는 답할 수 있을 것 같아서 레스 달아봐! 단어같은 경우는 지름길이나 요령은 없고 무조건 책 많이 읽고 사전 뒤져보는게 답이야. 모르는 단어 보면 꼭 뜻 찾아보는 습관도 도움되는 것 같아. 그래도 한가지 팁을 줘보자면,, 좀 더 멋있게 대체할 수 있을 것 같은 단어들 동의어 찾아보는거? 네이버 국어사전만 가도 범용되는 단어들은 동의어/반의어 상세하게 보여주는 경우가 많더라! 점개수는 3의 배수로 찍는걸로 알고 있어. 그래도 많이 찍어봤자 여섯개 정도 찍지 않나…? 내가 질문을 잘 이해 못한 것 같기도 하고…

7 이름없음 2022/11/20 00:13:26 ID : eZg0k9vu02t
말줄임표는 원래 ••• 아니면 •••••• 이게 맞아! 거기에 마침표까지 하면 4개 7개가 되는 거고. •••. ••••••. 이런식으로

8 writer이름없음 2022/11/20 00:26:38 ID : 0rhtbjBurhA
>>7 >>6 둘 다 고마워! 말줌임표는 맞게 써서 다행이당😁 국어사전이랑 단어 모음집 같은 거 찾아서 요기나게 쓰는 중! 책도 읽고 있는데 너무 올드해 보여서 쓸까 말까 고민하는 중인데 나름 재밌더랑ㅋㅋㅋ 글 쓰는 재주가 뛰어났다면 좋았을 텐데 아쉬버

9 writer이름없음 2022/11/21 17:44:40 ID : 0rhtbjBurhA
453EADEA-5AE7-45EC-B78F-B8157C97F41E.jpeg.jpg헤해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봐줘서 기쁘다ㅠㅠ 갈수록 더 막막하긴 하지만 단편이니깐!! 열심히 해보려구 진짜 읽어보면 앞, 뒤 말 안 되는 거 투성인데... 읽어도 읽어도 오점이 보이더라ㅠㅠ 자유 연재라 하루에 1개씩 올린 게 좀 문제였나 봐 조금 더 천천히 검토하고 올려야지...

10 이름없음 2022/11/22 12:45:02 ID : koLhvwsi05T
>>2 정확히 작가의 의도대로 독자가 떠올릴수 있도록 상세하게 묘사하는것도 좋지만 독자에 따라 다르게 떠올릴수 있도록 큰 형태와 느낌을 묘사하는것도 하나의 방법이야 반쯤 무릎을 꿇고 허리는 뒤로 젖힌채 양팔을 앞으로 뻗었다고 묘사할 수도 있지만 우스꽝스럽고 불편한 자세로 반쯤 무릎을 꿇었다라고 묘사할 수도 있지
새로고침
스크랩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