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다자이 오사무의 인간실격에서 잠깐 나온 비극 단어와 희극 단어 있잖아 단어를 비극과 희극 둘중에 하나로 정의하는거 우리도 이거 해보자!! 윗 사람이 말한 단어 정의하고 단어 제시하는거! 어때 (+이유도 써주면,, 너무 좋을 것 같다) 그럼 나부터 할게! ㅜ 기다림

ㅗ비극 혁명, 투사, 전쟁등을 생각하면 역시 비극 아닐까 ㅜ백합

ㅗ 비극, 백합이 상징인 캐릭터가 오래 사는 걸 못 봄 ㅜ 영원

ㅗ비극, 결국에는 홀로 남게 되니까 ㅜ소원

ㅗ 희극 소원을 갖게 되는 상황은 비극일 수 있어도 그런 비극 속에서 소원이라는 걸 가짐으로써 희망을 품게 된다고 생각해 ㅜ컵

ㅗ 비극. 그거 나와봤자 깨지는 역할밖에 안되더라 ㅜ 직소 퍼즐

ㅗ긍정...? 그나마 풀기 쉽지 않나? 보통 직소 퍼즐에 비유할 때는 풀 수 없는 난제가 아니라 이걸 풀어내서 딱 알려줄 때의 명쾌함을 부각시키지 않을까 함 ㅜ탐사

ㅗ 희극. 미지의 것에 대한 호기심과 모험심은 인간의 근간이다 ㅜ 운명

ㅗ 비극. 순종하고 살아가야만 할 듯해서. 무거운 사명을 짊어지고 숙명의 대항해에서 이리저리 표류하다 결국엔 침몰할 듯해서. 내가 고작 누군가의 시뮬레이션이 되는 것만 같아서. ㅜ깃발

ㅗ 비극. 맨날 깃발 보고 자살하더라 ㅜ 욕조

ㅗ 비극 어쩐지 한기에서 도피하려는 거 같아 ㅜ 찬사

ㅗ찬사로 시작하면 비극이고 찬사로 끝난다면 희극. ㅜ시

ㅗ 난 뭔가 희극같아! 시를 쓴다는게 새로운 시작을 뜻 하는 것 같아서..? 뭐, 관점에 따라 다르지만 ㅋㅋㅋ 시를 생각하면 난 화창한 햇빛이 생각나서 그런가? 만약 내가 소설가가 된다면 시를 희극의 소재로 쓸 것 같아. ㅜ 호수

ㅗ 비극, 호수에 빠져버리는 연출이 생각나... ㅜ소용돌이

ㅗ비극. 휘말리고 헤매는 이미지야. ㅜ사다리

ㅗ 희극 자의로 위로 올라가지 못하는 인간을 올라가게 만들어주잖앙 그리고 올라가면 시원해서 희극 ㅜ 우주

ㅗ희극 무한하고 미지로 가득하니까. 미지는 공포를 불러일으키기도 하지만 두근거림과 발견에 대한 희열도 동반하지. ㅜ밤

ㅗ비극 새벽이라면 모르겠는데 밤은 항상 나쁜일이 일어나는 것 같어. ㅜ샛별

ㅗ희극 샛별이란 단어는 어쩐지 어둠 속 한 줄기 빛처럼, 희망을 주는 말인 것 같다는 느낌이 들어. ㅜ가족

ㅗ 희극 물론 비극적인 가족관계도 있겠지만... 가족이 꼭 태어난 순간 가지고 있던 가족만을 뜻하는 건 아니니까. 가족을 만든다는 건 새로운 삶을 찾고 나아간다 뭐 그런 의미라고 생각해서 희극 ㅜ 영원

ㅗ 비극 영원은 존재할 수 없으니까. ㅜ 장미

ㅗ 비극. 가시로 자신을 지키려다 결국 쓸쓸히 죽는 말로 때문에 ㅜ 커피찌꺼기

ㅗ희극 뭔가 반복되는 평범한 일상을 표현해주는 단어 같아. ㅜ징검다리

ㅗ비극 위태위태하고 불안불안해 징검다리는 어떻게 건너도 불행할 수밖에 없어 징검다리에서 생긴 감정도 심장의 두근거림을 착각한 거라잖아 일순의 거짓의 상징이기도 한 것 같아 ㅜ표식

ㅗ 뭔가 낙인 찍힌 느낌이 들어. 그래서 비극 ㅜ 양산

ㅗ 비극 왠지 다자이 오사무식으로 양산은 '구태여 그늘진 곳을 원하는 사람은 죄진 자 뿐' 같은 느낌이 들어서 비극 근데 인간실격에서 죄가 희극단어였는지 비극단어였는지 기억이 안난다... ㅜ 안개

ㅗ비극 안개가 끼면 앞이 뿌옇게 보이지 않잖아 그래서 그만큼 정답을 찾기 어려운 이도 저도 하기 어려운 혼란스런 상태를 말하는 것 같아서 비극 ㅜ그늘

ㅗ희극 더운 이에게 잠깐의 시원함을 선물해 줌. ㅜ희생

ㅗ 희극! 비극이었으면 희생도 뭣도 아니고 개죽음이었겠지 ㅜ 방생

ㅗ 뭔가 풀려나서 자유를 맞는 느낌이 든다. 희극 ㅜ 개구리

ㅗ 희극 뭔가 개구리 자체가 웃김... ㅜ 손톱

ㅗ 비극 깎기 귀찮기도 하고 손톱 먹은 쥐 같은 설화처럼 옛부터 손톱은 태워서 버려야하는걸로 나와서 ㅜ 희생

ㅗ비극 좀 씁쓸하고 아릿한 느낌이 들어서 ㅜ별

ㅗ 비극 죽음을 암시하는 느낌 어둠에 빛이 삼켜질거 같은 느낌 ㅜ새벽

ㅗ비극 어둠이 가장 긴 시간은 밤이 아니라 아침이 오기 전의 새벽이 제일 길다고 하잖아, 그만큼 영원히 끝나지 않는 어둠을 암시하는 것 같아 ㅜ고요

ㅗ 적막하고 혼자 남겨진 기분이 들어. 비극 ㅜ 선인장

ㅗ 희극. 선인장은 물이 없는 환경에서도 진화를 거듭하며 꿋꿋이 커왔잖아. 그리고 꽃도 피워내잖아. ㅜ 외출

ㅗ 희극. 안의 머무르던 곳에서 벗어나 바깥으로 나간다는 것은 그 곳에서의 새로운 경험을 통해 더 나은 삶을 만들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ㅜ 그믐달

ㅗ 비극 그믐달 다음은 삭이잖아 그래서 몰락을 표현하는 것 같아 ㅜ 여름

ㅗ 희극 여름은 청춘의 상징이니까 ㅜ 삶

ㅗ 희극 삶이란 단어 뭔가 해탈함 ㅜ 어항

ㅗ 비극. 어항 속 물고기는 약간 슬픈 느낌이니까. ㅜ 안경

ㅗ 비극. 깨진 안경이 고쳐지지 않는 것과 같고 안경을 안 쓰면 눈이 안 좋은 사람은 시야가 잘 안 보이니까. ㅜ 사색

ㅗ 비극. 절망적, 충격적 상황에서 다들 얼굴이 사색이 되다 이런 말 하니까. ㅜ 물망초

ㅗ 희극. 물망초의 꽃말은 날 잊지 마세요, 진실한 사랑이래 ㅜ 구름

ㅗ 희극. 구름은 몽실몽실하고, 비를 예견하기도 하지만 비는 작물을 자라게 하는데 큰 역할을 하니까. ㅜ 신비로움

ㅗ 비극 원래 창작물에서 막 신비롭게 뭘 숨기면 그 캐릭 죽잖어 ㅜ 기차

ㅗ 비극 뭔가 안타까운 이별이 많이 생각난다 ㅜ 눈(snow)

ㅗ비극 눈을 보며 보통 헤어진 연인들이 추억하는 장면이 대부분이니까.. 희극은 아닌듯해 ㅜ 라벤더

ㅗ 희극 초여름 라벤더 꽃밭에 가만히 앉아서 저녁노을을 바라보는 것 같아 ㅜ마트료시카 인형

ㅗ희극 까면 깔수록 새 인형이 남아있다는 건 즐길거리가 계속 나온다는 거니까! ㅜ전등
스크랩하기
9레스 데싱(DEATHING) 9시간 전 new 189 Hit
창작소설 2022/08/14 02:20:15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장미 한 다발과 흰 설탕 한 스푼 9시간 전 new 345 Hit
창작소설 2021/12/31 02:47:34 이름 : 이름없음
20레스 호오, 흥미롭군. 9시간 전 new 756 Hit
창작소설 2022/02/04 01:54:27 이름 : 이름있음
95레스 패러디 소설 창작자+독자 잡담판 11시간 전 new 2364 Hit
창작소설 2021/06/04 22:22:20 이름 : 이름없음
380레스 자기 소설 TMI 적고 가는 스레 11시간 전 new 3637 Hit
창작소설 2019/11/09 01:30:20 이름 : 이름없음
609레스 오고가며 문장이나 글을 쓰고 가는 창고 12시간 전 new 4816 Hit
창작소설 2021/11/13 19:48:14 이름 : 이름없음
161레스 ☆☆창작소설판 잡담 스레 2☆☆ 22시간 전 new 3368 Hit
창작소설 2021/08/10 21:37:44 이름 : 이름없음
18레스 로판세계의 혁명 2022.08.16 253 Hit
창작소설 2022/08/15 11:56:24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끈기가 모자라 2022.08.16 415 Hit
창작소설 2022/08/08 07:46:01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사랑과 사람의 글 2022.08.16 235 Hit
창작소설 2022/08/10 01:25:38 이름 : 이름없음
28레스 시/소설 남겨주면 피드백 해줄게 [열림] 2022.08.15 823 Hit
창작소설 2022/07/21 01:25:00 이름 : 문학을 비워둘 수 없습니다
11레스 기록 2022.08.15 77 Hit
창작소설 2022/08/15 20:46:49 이름 : 이름없음
68레스 내가 작가가 된다면 쓰고 싶은 대사 혹은 문장 2022.08.15 2031 Hit
창작소설 2022/04/19 12:54:26 이름 : 이름없음
86레스 조각글 적고 가는 스레 2022.08.15 3483 Hit
창작소설 2022/03/27 23:16:19 이름 : 이름없음
444레스 검은 도서관 2022.08.15 10298 Hit
창작소설 2019/03/05 21:54:09 이름 : ◆anvfQk5RzU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