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필력 똥인건 아는데 얼마나 똥인진 정확히 몰라섷ㅎ...ㅠ 공부를 강요하는 부모님과 아슬아슬한 성적표에 대한 걱정은 어디론가 날아갔다. 그저 이 시간이 최대한 오래갔으면 하는 마음 뿐이었다. 천천히 내 손을 감싸오는 큰 손이 따뜻했다. 내 시선은 하늘에서 터지는 불꽃놀이에서 네게로 끌려갔다. 너도, 나를 보고 있었다. 크게 울리는 소리 탓에 들리지는 않았지만 네가 입술을 달싹였다. 그리고 살풋 미소 짓는다. 나는 멍하니 입모양을 따라했다. "예쁘다......?" 어쩐지 붉어진 네 볼에 나도 덩달아 쑥쓰러워졌다. 맞잡은 손이 네가 불꽃놀이 얘기를 하는게 아니라고 하는 것 같았다. 가슴 언저리가 간질거렸다. 심장은 터질 듯 뛰지만 정작 터지는 것은 알록달록한 불꽃놀이 뿐이었다. 음... 뭔가 갑자기 끝낸 느낌이 없지않아 있는데 진짜 뻥 안치고 급조해서 쓴거거든... 뒷내용을 못정하긋네ㅠㅜ 하여튼 잘 부탁합니다아.. 눈 망쳐서 미안하고...

흐헝헝 여러분... 그래요 보고 그냥 나가시는 것도 이해할 수 있는 필력이에요ㅠ 흑역사로 남을테니 펑해버릴까..?ㅜㅜ

일단 단편을 완결시켜 봐

음.. 급조해서 쓴걸로 수준을 평가할 순 없어 ㅠ 시적이고 예쁜 표현 많이 쓰려는 것 같은데 그냥 어디서 본 표현들로 덕지덕지 덮은 느낌? 무슨 얘길 하고 싶은건지, 그래서 지금 무슨 상황인건지 눈에 안 들어와. 내용이 탄탄하게 받혀진 후에 예쁜 표현을 칠하면 좋은 글이 되지만, 내용이 두리뭉실한 상태에서 쓰면 될 것도 안되더라. 개요 짜라는게 괜히 있는 말이 아니니까 조금 더 구체적으로 생각해보는 건 어때?

ㄴ아니? 그렇게 나쁘지 않아 문장력 발산만을 위해 한 장면을 만든 것 같은데 무슨 상황인지 눈에 들어오느냐 아니냐가 평가기준으로 적절할까? 일단 문법 오류 없이 수월하게 읽힌다는 점에서 훌륭해 글을 쓸 생각을 한다는 것 자체가 재능이라는 말도 있어 쓸 마음이 있으면 계속 써 답은 남들이 내주는 게 아니니까

포카포카 하구 풋풋한 느낌이나서 난 개인적으로 이 글 자체는 좋은것 같아! 근데 조금 짧아서 그런가? 딱히 퐉 하고 생각나는 느낌이 없는거 같아 ㅠㅠ 그래도 글은 되게 귀엽고 풋풋하게 잘쓴거 같아!

뭔가 이야기하기엔 글이 좀 짧긴 하다...ㅠㅠ 전체적으로 귀엽고 예쁜 글이야! 근데 '맞잡은 손이 네가 불꽃놀이 얘기를 하는게 아니라고 하는 것 같았다.' 요 문장에서 '하는 게'는 '하는 것이'의 줄임말이라 한 문장에 '하는 것'이 중복된 셈이라서 '맞잡은 손이 네가 불꽃놀이 얘기를 하는 게 아니라는 것 같았다.'나 '맞잡은 손이 네가 불꽃놀이를 말하는 게 아니라는 것 같았다.'같이 쓰는 게 더 좋을 것 같아! 아니면 아예 표현을 바꿔서 '맞잡은 손이 네가 불꽃놀이 얘기를 하는 게 아니라고 대답했다.' 식으로 써도 괜찮지 않을까 싶어! 내 개인적인 의견이니까 참고만 해줘!! 글 너무 잘 읽었어!

>>3 긴 글을 올리면 레더들 지루해서 그냥 나갈까봐ㅠㅠ 저건 그냥 저기서 끝이여ㅜ >>4 딱히 시적표현 그런 걸 쓰려한건 아니고 어ㅓ.. 사실 저게 내 얘기 각색한 거거등...ㅎㅎ 그래서 그냥 그 때 느꼈던 걸 쓴건데 레더들이 읽기엔 이해가 안될 수도 있겠다ㅠㅜ >>5 고마워ㅠㅠ 레스주 사람 기분좋게 하는데 재능 있는듯..!! 힘이 난다! >>6 확실히 그렇지?ㅠㅠ 좀 긴 글을 써서 올릴걸 그랬네ㅜ 하여튼 고마워! >>7 오오 확실히 너레더가 말한게 가독성이 좋을 것 같아 고마워 고마워!!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6레스 자기 소설 등장인물 캐해에 진심인 사람 있어? 7분 전 new 43 Hit
창작소설 2021/08/02 21:17:28 이름 : 이름없음
25레스 사귀자는 말없이 고백 멘트 적기 2시간 전 new 163 Hit
창작소설 2021/08/02 12:31:18 이름 : 이름없음
76레스 쓰고 싶은 대사 3시간 전 new 834 Hit
창작소설 2020/05/26 00:19:59 이름 : ◆2E7cK6i2pPc
42레스 슬픈 사랑고백을 해보자 7시간 전 new 506 Hit
창작소설 2021/01/20 21:09:20 이름 : 이름없음
35레스 내 인생을 그대로 책으로 낸다면? 9시간 전 new 165 Hit
창작소설 2021/07/22 01:39:38 이름 : 이름없음
145레스 두 명이 처음과 끝을 제시, 한 사람이 쓰는 놀이 9시간 전 new 951 Hit
창작소설 2021/01/01 12:53:12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너희들의 유토피아는 어떤 모습이야? 9시간 전 new 18 Hit
창작소설 2021/08/05 00:24:46 이름 : 이름없음
30레스 ㄱ부터 ㅎ까지 좋아하는 단어 적는 스레 9시간 전 new 119 Hit
창작소설 2021/07/31 16:49:55 이름 : 이름없음
314레스 내가 너네 캐릭터들 이름 지어줄게!! 와줘!!아니 와!!!오지 않으면 가시로 콕콕 11시간 전 new 2414 Hit
창작소설 2021/02/17 05:25:17 이름 : 이름 지어주는 고슴도치🦔
11레스 생각 나는 대로 적는 스레 11시간 전 new 19 Hit
창작소설 2021/08/03 00:58:33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소설 코멘트 좀 해주라 12시간 전 new 39 Hit
창작소설 2021/08/04 00:47:56 이름 : 글쟁이 예정
1레스 캐릭터 이름으로 쓰기 좋은 단어 14시간 전 new 15 Hit
창작소설 2021/08/04 23:49:45 이름 : 이름없음
25레스 오글거리는 단어 말하고 가는 스레 16시간 전 new 206 Hit
창작소설 2021/05/19 10:35:45 이름 : 이름없음
130레스 10레스마다 문장을 꾸며보자! 16시간 전 new 568 Hit
창작소설 2021/02/11 19:19:34 이름 : 이름없음
170레스 앞레스가 주는 단어로 n행시 해보자 22시간 전 new 734 Hit
창작소설 2021/01/20 02:03:14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