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궁금해졌는데 내 엠비티아이 뭔 것 같아? 전에 스레에 쓴 적 있는 것 같긴한데 궁금해! + 다들 일기 추천 기준이 뭐야? 평소에 잘 봐서 꾹꾹? 아니면 가끔 보는데 홧팅! 하는 거야? Ƹ̵̡Ӝ̵̨̄Ʒ

해마야 사랑해 별일 없을 거야 난 널 믿어 화이팅!

자가격리 해제라서 전담 공무원님에게 문자로 감사인사 남기고 싶은데 좀 그렇나

20211022_155944.jpg<스포주의 카모카테> 카모카테하는데 애들아 자꾸 날 무시하는겨 그래서 빡쳐서 왕될려고 했는데 첫번째는 안됐고 두번째 도전 분명 스탯조건은 다 충족됐는데 명성이 부족하다고?? 불공평해 걘 날때부터 귀족에 왕이라고 지명받아서 명성 튼튼 나는 1년 안에 쌓아야하는 거! 이래서 태생이 중요하고 불공평하구나 여실히 깨달았어 그래서 결국은 포기했어 귀찮다

앗 억울해 다시해야겠다

>>606 나는 게임 체질이 아닌가봐 그래 그냥 띵까띵가 쉬자

일찍 자야지 오늘은

20211023_143345.jpg20211023_143345.jpg사진에서는 브이하고 있지만 짱슬프다 예전에는 놀이터에서 막 뛰어놀고 재미있었는데 지금은 뛰어놀 친구도 없고 그게 다 옛날 일이라는 게 진짜 싫어했던 애랑도 뛰어놀땐 재미있었는데

초등학교 때는 상황의 특수성 때문에 나랑 안 맞는 애랑도 친했었는데 지금은 다 멀어져서 억지로 붙여놓지 않는 이상 말도 안하고 억지로 붙여놓지 않으면 예전처럼 재미있게 못 노는 상황이여서ㅠㅠㅠㅠㅜ 짱슬퍼

헐 1시간 30분 정도 놀았는데 다리가 아프냥 집에 와서 쉬는 중

나는 내가 안 외로운줄 알았고 눈물도 많은 편이 아니라 생각했는데 정확히 언제인지 모르겠는데 채팅 상담 받고부터? 누구한테 위로받은 후부터 눈물이 생긴다 혼자 살 수 있는 사람 얼마 없나봐 지금도 그렇고

생각해보니까 나는 인터넷 안에서 이상한 사람 많이만나네 타로 봐주는데 온 어떤 애는 좋아하는 사람 있어서 엄청 집착해 차단까지 당했는데 집 앞까지 찾아간다고 초인종 누르면 나올 사람이 누군지 타로 봐달라고 어떤 사람은 나쁜 건 아닌데 귀찮게 굴고... 역극하자고 하고... 정상인이라도 있으면 대화하고 외로움이라도 달래는데 그럴 수 없다...

다들 내 일기 추천 이유가 뭐야? 평소에 봐가지고 걍? 아니면 가끔 보는데 화이팅 하세용 하는 거야? 궁금하다... 궁금해

근데 나는 가끔 내가 올린 레스가 싸가지 없다거나 윤리에 어긋나서 실망해 뻐꾸기들이 떠나는 상상을 하거든 그래서 내가 여기에 내 결함이나 부끄러운 점을 털어놓는다는 건 엄청난 용기같아 위 레스도 쓰면서 아... 이거 말투 싸가지 없나? 하고 고민음청함 근데도 올린건 내 일기니까 좀 더 솔직해지고 싶어서!

왜 자꾸 과거에 빠지는지 과거를 그리워하는지 모르겠어 지금보다 과거가 낫다는 걸까 생각해봤는데 그런 것 같네 예전 사람이 너무 그립다 쓸쓸하고 흩어질 것 같아

>>619 그리워 미치겠어 배가 뻐근하게 아프다고 해야하나 감정에 휩슬리는 것 같아 애뜻하다 슬프다 그립다 과거가 너무 그리워 미쳐버리겠어

돌아버리겠어 2년 전이야 2년 전걸 그리워하고 있다니까 너무 외로워 돌릴 수 없고 마주할 수 없고 그때의 모습과 느낌을 느낄 수 없다는 게 그닥 정을 준 것도 아닌데 그리워

미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존재하지 않는 전남친이라도 만났나ㅋㅋㅋㅋㅋㅋ 개부끄럽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진짜... 이래서 사춘기 중학생한테 일기를 쥐어주면 안되나봐... 개웃기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웃겨서 안지울래ㅋㅋㅋㅋ 얼른 700레스나 만들어야것어

호기심이 샘솓고 다 물어보고싶다!! 하지만 그럴 수 없다... 태클걸고 싶다!! 하지만 그럴 수 없다...

내가 기복이 심한 건 일기에서도 다 드러나는 듯 스탑 걸었다 안걸었다 우울했다 웃었다 지금은 스탑 중...

아아야아가가가가가아야개ㅏ사사사걀라라랴야챠찿ㅊ 갈라파고스ㅡ거북은 목이길다 기린은 얼룩무늬 노래는 너ㅏ라 성악은 소프라노 알토 너구리 라쿤 오 러뷰 세상에 이런일이에 나올만큼 신비롱운 갈라차파고스 거북은 손이 짧나

내립니다 어디로 내맘으로 일찍일찍 일어나쇼 은관우! 금관우! 더럽♡ 나비가팔랑팔랑 아뿔싸! 코끼리 뿔이... 질세라 발라당 달려드는데 거미가 줄을타고올라갑니다 야구르트 아줌마, 야구르트 주세요 세상에 이런.... 일이있을 수조 영ㅇㅇㅇㅇㅇㅇ0009998887776 아뵤 창창

아진짜 이건좀 아니다 얌전히 잠이나 자야지

요즘은 왜이리 우울해 꿀꿀해 외로워 몰겠다 어케든 되겠지 안그래 ??????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878레스 ฅʕ•ﻌ•ʔฅ바니바니바니바니ฅʕ•ﻌ•ʔฅ 당근 (ง ˙o˙)ว 당근 (ว ˙o˙)ง 3분 전 new 687 Hit
일기 2020/01/08 23:16:36 이름 : ◆04Fhf89xTTX
672레스 개구리 일기장🐸 4분 전 new 1001 Hit
일기 2021/03/02 00:39:08 이름 : ◆i5TQmts7e59
484레스 눈물 나와 짜증나게 5분 전 new 586 Hit
일기 2021/09/03 14:37:00 이름 : ◆jvA3XBvu6Zd
496레스 한없이 불량해지는 마음도 아이쿠 무거워라 내려놓고, 10분 전 new 799 Hit
일기 2021/10/18 16:35:53 이름 : 산호
5레스 “we know what we are, but know not we may be.” 11분 전 new 15 Hit
일기 2021/10/24 07:28:26 이름 : 이름없음
328레스 유기사랑보호소 14분 전 new 145 Hit
일기 2021/10/17 00:40:56 이름 : 이름없음
600레스 투명한 블루 32분 전 new 353 Hit
일기 2021/09/18 15:22:06 이름 : 이름없음
259레스 천국에도 제가 먹을 약이 있나요? 43분 전 new 385 Hit
일기 2021/09/04 20:09:53 이름 : 𝐏𝐞𝐧𝐢𝐝
385레스 Never stop fighting for what you believe in. 43분 전 new 381 Hit
일기 2021/10/03 13:05:17 이름 :  
49레스 눈 앞의 벽을 뛰어넘을 거야💎 51분 전 new 124 Hit
일기 2021/10/19 00:21:22 이름 : 이름없음
43레스 만난 지 두 달 된 오빠가 있는데 진도가 너무 빨라 55분 전 new 273 Hit
일기 2021/10/20 17:02:30 이름 : 이름없음
201레스 내가 양심이 없지 ጿ 1시간 전 new 403 Hit
일기 2021/10/01 22:59:22 이름 : Rose
100레스 그러니까 1시간 전 new 333 Hit
일기 2021/06/30 12:41:10 이름 : 이름없음
860레스 수면잠옷개덥다 1시간 전 new 719 Hit
일기 2021/08/10 10:59:19 이름 : 해덕
224레스 𝒜ℋ, 𝒮ℐ𝒱𝒜ℒ. 1시간 전 new 237 Hit
일기 2021/08/21 12:58:13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