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상담경력 매우 많음

스레주 회사엔 사내왕따 있어? 사람이 눈앞에서 인사하는데 나한테만 막 인상쓰고 지나갈때까지 딴청 피워 그럴 필요까지 있나? ㅠㅠ 처음엔 한명만 그랬는데 점점 늘어나서 내가 뒤에서 씹히나 싶어

이유는 알것같음 윗사람 한분이 왜 항상 기죽어있냐고 그럼 얕잡아보인다고 당당하게 다니라 하셨어서 내가 찌질하고 어색해보여서 어울리기 싫은거구나 깨달음 개인적으로 밖에서 안좋은 일이 많았어서 혼자 있을 때는 시무룩하게 다닌것 맞고 그게 조직생활에선 부적절하단것도 깨달아서 반성하고 있어ㅠㅠ 그렇다고 근무태만을 하거나 남들을 어두운 표정으로 응대한적도 없는데 원래 옷도 대충 입다가 평범하게 셔츠-슬랙스 입고 다니는데 피해망상이라기엔 다들 날 너무 불편해함!! 이직하기 전까지 인상을 바꿀 수 없을까?

>>2 사내왕따가 없는곳은 드물어, 나도 비슷한 경험을 해봤고 하청업체 여직원한테 똑같은 고민상담을 받아본적이 있는데, 당당해지는게 하나의 방법일수도 있어. 유튜브에 '미움받을 용기' 검색해보면 도움이 될거야. 실제로 걔도 도움이 많이 되었다고 했고... 구체적으로 예시를 들면 직급 상관없이 나와 상대의 업무를 파악하고 원칙적으로 처리해버리면 상대가 나를 더 미워하게 되더라도 방법이 없지. 다만 이건 자기가 좀 노력을 해야하는 방법이지만...

>>3 그 윗사람이 제대로 파악했네, 당당해지는게 답인거. 널 불편하게 생각하고 싫어하는사람한테 인상 좋게 보인다기보단 너 스스로 당당하고 옳은방법을 찾는게 답인것 같아.

>>3 그리고 조직생활이라는거 자체가 조직이 좋든 나쁘든 조직을 어떻게든 유지하기 위한 하나의 울타리이기 때문에 필요하면 순응해도 좋지만, 반대로 나를 위협할땐 조직생활이라는 울타리를 부숴야할 필요도 있어. 어차피 이직을 할건데 굳이 나를 필요로 하지않고 싫어하는 사람에게 순응할 필요는 없잖아?

레주 회사는 어떤쪽 회사야? 레주가 전공한 분야랑 관련있어? 고3인데 성적이 좋지도 않고 꿈도 없는데 이제 슬슬 대학 원서 넣을거 생각해야 하니까 어느 학과로 갈지 그 학과가 취업은 잘될지 생각하면 너무 복잡하고 막막해서...보통 취업하는 사람들 보면 자기 전공이랑 관련된게 많을까?

>>7 레주는 고졸이야 성적이 좋지도 않고 꿈때문에 알바로 돈벌어서 IT업계쪽 학원도 다니고 인턴으로 취직했지만 다니는 회사나 경쟁사나 시궁창이라서 결국 좌절했지. 지금은 아예 다른쪽에서 취직해가지고 무시당하다가 무시당하기 싫어서 업무에 도움되는것들 공부해서 직장동료들이 무시못할 수준까지는 왔어. 아무튼 내 주변에 취업하는 사람들 중에선 자기 대학 전공이랑 관련된거에 일하는 사람들은 없는거 같네. 그래도 뭐 예를들어 컴퓨터앞에 앉아있는쪽만 전전할거라면 엑셀 함수 공부하면 도움 많이 됨.

>>7 무슨 학과인지 모르니까 구체적인 답변을 못해줬네.

>>8 오호..사람 일은 모르는거구나 고마워 난 그냥 무작정 화학이 좋아서 공대 희망하고 있는데 이게 진짜 내가 원하는게 맞는지 그리고 만약 그쪽으로 간다 해도 잘할 수 있을지 혼란스러워서 질문했어 전혀 다른 업계에서 일하게 돼서 진짜 힘들었을 텐데 스스로 공부해서 무시못할 수준까지 왔다니 대단하다..정성껏 답해줘서 고마워 레주!

>>10 그려 내가 이렇게 말했다고 학교공부에 소홀하지말고ㅋㅋㅋ

아플 땐 쉬는 게 맞아 아님 꾸역꾸역 일하러 나오는 게 맞아? 아픔의 정도가 어느정도여야 이해를 해줄 수 있어?

>>12 그건 회사마다 다른데, 일단 출근을 하고 도저히 일 못할정도로 아파서 조퇴를 요청한다고 하는게 맞아.

>>12 만약 너를 대체할 인원이 없는 일이라면, 회사입장에서 곤란하겠지

곧 20대가 되는데 조언 해줄 수 있을까? 그냥.. 깊은 것부터 사소한 것들까지!!! 아무거나 다 좋아

>>15 곧 20대면 뭐 한창 대학이나 진로나 이런거에 마음고생 심할때 인것 같네, 그런걸로 스트레스 받아봤자 도움되는거 없으니까 그냥 여유로운 마인드를 가져. 그리고 주변에 안타까운일 생기면 감정이입하려고 하지 말고, 나중에 알바할때 수상한 일인거 같으면 하지마.
스크랩하기
5레스 개급해 진짜 간단한거니까 제발 들어주라ㅜㅜㅜㅜㅜㅜ 1시간 전 new 14 Hit
고민상담 2022/06/30 04:22:14 이름 : 이름없음
46레스 (제목수정)잔인한 상상을 너무 자주 함. + 중2병 좋아함 + 망상 관련... 2시간 전 new 664 Hit
고민상담 2022/05/16 22:29:23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수영강습 받을까 하거든 2시간 전 new 28 Hit
고민상담 2022/06/30 00:57:45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너네는 이런상황 빡쳐 안빡쳐? 5시간 전 new 48 Hit
고민상담 2022/06/30 00:36:16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엄마가 나한테 흉하대 5시간 전 new 37 Hit
고민상담 2022/06/30 00:30:1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아파서 제대로 먹지를 못해 5시간 전 new 28 Hit
고민상담 2022/06/30 00:26:0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진로를 어디로 가면 좋을까 6시간 전 new 28 Hit
고민상담 2022/06/29 22:45:23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싸가지 없는 금수저 친구^^ 7시간 전 new 130 Hit
고민상담 2021/07/03 11:33:09 이름 : 이름없음
44레스 에테르의 심리상담소 7시간 전 new 530 Hit
고민상담 2022/06/18 03:32:4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얘 좀 부담스러워 8시간 전 new 61 Hit
고민상담 2022/06/29 22:13:24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신입 퇴사 고민 8시간 전 new 166 Hit
고민상담 2022/06/28 00:13:29 이름 : 이름없음
504레스 왕따 가해자에게 하고싶은 말을 적어보자 9시간 전 new 5022 Hit
고민상담 2018/10/31 13:25:52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장애인 친구 11시간 전 new 335 Hit
고민상담 2022/06/20 20:57:39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재수공부하는데 고민돼 하나만 선택하게 도와줘 13시간 전 new 54 Hit
고민상담 2022/06/29 16:01:37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나 조현병인가 14시간 전 new 274 Hit
고민상담 2022/02/28 02:11:54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