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거 말하면 이성이 자길 무조건 좋아하는 줄 알고 뭐 보통 이런 거 인 줄 아는데 그거하고 연관 된 부분이 있긴 한 거 같지만 내가 말하고자 하는 건 이런 게 아님. 첫번째로 내가 본인을 되게 좋아하는 줄 앎; 걔한테 해 준 것들 그냥 어느정도 친한 애기만 하면 해줄 수 있는건데 그렇게 생각을 못하고 자기가 되게 특출나서 그렇게 대해주는 줄 알고 실제로도 특별대우를 바람 솔직히 이 부분이 되게 힘들엌ㅋㅋ난 본인 별로 안 좋아하는데 대놓고 싫은티를 내도 잘 못알아 처먹으니까. 또 객관적으로 특출난 외모 아닌데 내가 어디어디에선 제일로 예뻤다 이런 발언을 자주 함. 절대적으로 말하는데 나도 눈 삐꾸 아니고 아무리 내 감정이 어떻고 뭐 이런 걸 떠나서 평범한 외모임. 이런데서 외모 품평은 좀ㅋㅋ그렇지만 걔가 먼저 외모 얘길 꺼냈으니 대놓고 말하자면 이목구비가 좀... 단점이 두드러짐. 물론 장점도 있음. 키크고 마르고 피부 하얀거? 세번째론 되게 겸손 한 듯 말해도 자기가 남들과는 다르다고 생각하는 게 느껴질 때가 많은데 표면적으론 겸손하게 말해. 뭐랄까 본인이 되게 통찰력 있고 이성적이고 객관적인 줄 알아. 실제로 남의 일에 잘 공감 못하고 뭐뭐 땜에 힘들었다 혹은 뭘 할거다!라고 말하면 부정적으로 반응하고 뭐 그냥 객관적으로 맞는 소리 잘하는데 정작 본인 일에는 굉장히 감성적임ㅋㅋ남이 다 받아줘야 함. 네번째. 본인이 굉장히 예민하고 섬세한 줄 앎. 아 물론 본인 일에'는' 그럼ㅋㅋ

이것도 전에 얘기한 거 하고 똑같은 소리긴 한데 남의 일이나 미래의 일을 자기가 한 말이 무조건 맞다는 듯이 단정지어서 말하길 잘함. 착각은 자유라지만 하고 많은 걔 뇌내속 착각 중에 이게 진짜 특히 짜증남... 자기 가족자랑 자기 뭐 하나라도 잘하는 거 자랑 자기 과거 자랑 굉--장히 자주 함. 거의 뭐 대화할 때마다 한번은 나오는 듯. 근데 이건 좀 그만하라고 꼽 좀 줬더니 안 하긴 하는데 그 뒤로 복수를 하는건지 뭔지 은근 나 무시하는 발언/내 미래를 자기가 단정짓고 후려치는 발언 자주 함. 이러기 전에는 뭐 속은 어떨지 몰라도 겉으로 이러진 않았던 듯 본인이 찬양하는 사람을 한없이 찬양하는데 뭐랄까 무슨 느낌이냐면 얘가 똑똑한 걸 알아본 나도 똑똑해! 이런 느낌인데 정작 그 칭찬 받는 애는 본인한테 관심 없거나 가볍게 생각하는 애가 대부분; 안쓰러움...머랄까 집은 찢어지게 가난한데 티비에서 재벌 보고 재벌 찬양하는 할아버지 보는 느낌. 집안이 되게 가난하고 볼 거 없음. 근데 신데렐라식 사고 방식이랄까? 백마 탄 왕자님 환상이 아직도 있음. 좋게 포장하면 이런 거고 흔히들 욕하는 그런ㅋㅋ 취집하려는 마인드가 있고 굳이 나한텐 이런 마인드 숨기지 않음. 뭐 이건 얼굴이 되게 이뻐야 가능 할거라는 식으로 대꾸해줬더니 그 다음부터 조용해지긴 했음. 전체적으로 친해질수록 나한테 바라는 게 졸라 많음; 심지어 나중에 어려워지면 나 어느정도까지 도와줄 수 있어? 이런 말 들어서 이번에 전번 바꾸고 잠수탔더니 카톡으로 연락 와서 차단. 그래도 우리 집전화로 전화 함. 것도 안 받았더니 내 블로그에 댓글 담 시발 뭔 미저리냐곸ㅋㅋ

난 진지하게 얘한테 패드립 한번 날리거나 이 글 주소 한번 보내주고 손절칠까 생각중인데 문제는 이 새끼가 내가 다니는 대학교를 안단 말이지. 이 글 주소를 먼저 보내고 잠수 탄 담에 또 연락 오거나 얼굴 마주치면 패드립 해서 쫓아 보낼까;

같은 학교 동기 아닌이상 손절해도 될듯. 난 진짜 설명듣고 내가 아는 사람인가 했다. 내가 아는 사람도 지나가는 남자들은 물론 모든 남자들은 지를 좋아함, 지가 제일 이쁨, 한가인보다 지가이쁨, 남자들이 지나가면서 맨날 외모 칭찬을 한다고 생각함(자기 고등학교 입학당시에 길지나가는데 같은학교 남자애들이 우르르 지나가면서 이번 신입생 괜찮지 안냐? 이소리했다고 자기인줄암), 그냥 어쩔수 없이 번호 교환하는 거라도 이게 자기가 인기있어서 번호 받는지앎, 아버지 연봉자랑, 지자랑

아무리 못났어도 사람은 자기 잘난 맛에 사는거지 뭐ㅋㅋ 그 중에서도 인성 성격 싸가지 예의 다 밥 말아먹은 부류인 듯. 패드립이든 뭐든 네가 나쁜 년 되더라도 무조건 손절 ㄱ 솔직히 다른 건 몰라도 저런 애들을 금전적 손해 보면서까지 곁에 두고 싶진 않자나ㅋ

내가 엄청 불쌍하고 정신병도 있고 아픈 과거도 가지고 있지만 본인에 의해서 치유받게 될거라는 착각 가진 애. 막 무슨말만 하면 내 두손 잡고 치유해주는 말 하는데 개 띠용인거지 난. 예를 들어서 내가 '와 시험 망쳤다 역시 나는 붕어머리 컄ㅋ컄캬ㅑㅑ캬캬ㅑ' 이러면 내 두손 잡고 '레주야, 그렇지 않아. 너는 하나밖에 없는 귀중한 존재인걸. 스스로를 그렇게 깎아내리지 마. 부모님이 얼마나 슬퍼하시겠니' 이래 막. 개띠용임

>>6 ㅋㅋㅋㅋ엌ㅋㅋㅋ성녀 코스프레냐곸ㅋㅋㅋ

피해망상 장난 아닌 애 봄 누가 ㅈㅅ이 어쩌구 하면 나한테 하는 얘기야?ㅠㅠ ㅇㅈㄹ

나 아는 애인줄 걔는 그거 + 성녀 코스프레함 그 시발새끼 지인한테 트라우마 정신병 안겨주고 지 잘못 아니라고 ㅈㄹㅈㄹ함ㅋㅋㅋㅋ 손절하니까 개편하드라 손절 ㄱ

아 맞아 이런 애들 공통적으로 피해망상도 심함;

앜ㅋㅋㅋㅋㅋㅋ 내 주변인인줄 알고 깜놀함 ㄹㅇ 피해망상 심해서 그냥 한마디 한마디가 지 욕인줄 알고 혼자 ㅈㄹ함ㅋㅋㅋㅋㅋㅋㅋ

>>10 자기하고 연관 된 부분이 좀 있기만 하면 무조건 자기 얘기 하는 줄 알아ㅠㅠ 피해망상도 그렇지만 칭찬도 그럼ㅠ 니 얘기 아니라고! 그냥 제 3자 칭찬인데 왜케 자기 뇌내 필터링이 심해ㅠㅠ

ㄹㅇ...뭔 얘기 해도 다 지 얘긴 줄 알고 자기 좋을대러 뇌내 필터링 개 쩖

범죄자 욕을 지 자캐 욕으로 착각해서 개싸움 일으킨 친구 있음... 싸움구경해서 좋았지만 왜 자캐 이름을 범죄자 이름으로 짓냐고

>>15 ...???? 자캐 이름이 조두순 유영철 강호순급으로 유명한데도 그래??? 흠좀무
스크랩하기
464레스 역극, 커뮤 판에 하나둘은 꼭 있는 무개념 아방캐들 까보자 2판 8분 전 new 10428 Hit
뒷담화 2021/08/14 22:13:18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장르 망치는 무자각 분탕오타쿠 깐다 16분 전 new 18 Hit
뒷담화 2022/05/24 21:44:02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캐혐하는 애들깐다 32분 전 new 1082 Hit
뒷담화 2022/01/10 20:47:11 이름 : 이름없음
576레스 드림러 까는 스레 (6) 40분 전 new 13268 Hit
뒷담화 2022/02/26 08:16:05 이름 : 이름없음
415레스 까스레 쉴드충 난입 까스레 55분 전 new 5333 Hit
뒷담화 2020/01/09 05:30:34 이름 : 이름없음
79레스 앙스타 팬덤 까스레 1시간 전 new 3289 Hit
뒷담화 2019/11/09 23:59:13 이름 : 이름없음
399레스 자기 본진 팬덤 까는스레 1시간 전 new 8555 Hit
뒷담화 2019/09/03 09:43:40 이름 : 이름없음
337레스 특정 작의 과하다 싶은 편애나 푸쉬 등을 까보는 스레 1시간 전 new 10174 Hit
뒷담화 2018/06/20 17:02:56 이름 : 이름없음
655레스 싫어하는 말투, 단어, 문장을 까는 스레 시즌 3 1시간 전 new 8366 Hit
뒷담화 2020/10/06 21:16:02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내 친구 반에 있는 역대급 민폐 ㅅㄲ 깐다 1시간 전 new 127 Hit
뒷담화 2022/05/24 16:01:23 이름 : 이름없음
504레스 오타쿠 까는 스레 3시간 전 new 12485 Hit
뒷담화 2018/09/21 21:16:01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귀칼 시노부랑 시노부 극성팬들 깐다 3시간 전 new 237 Hit
뒷담화 2022/05/12 00:43:18 이름 : 이름없음
176레스 재혼황후 까는 스레 4시간 전 new 6357 Hit
뒷담화 2020/09/25 01:57:19 이름 : 이름없음
852레스 하네되 까스레 4시간 전 new 37108 Hit
뒷담화 2020/07/10 08:36:31 이름 : 이름없음
829레스 자캐커뮤에서 있었던 일 까자 (3) 4시간 전 new 18227 Hit
뒷담화 2020/08/16 17:53:43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