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4

그냥 지나가는 모두가 알아서 이으면 안 될까? 책임지는 거 말고

고민상담 해주실분? 제가 사실 친구한테도 못 말할 고민이 하나 있어요.......... 지식인에라도 말해봅니다 저는 눈에 띄기싫어 시험점수를 일부러 평균을 77.7로 맞추는데요 하...이게 오히려 눈에 띄어버려서 조금 답답합니다 매 시험마다 평균점수가 77.7이어서 그런걸까요. 하아...높지도 낮지도 않다 생각한 점수가 도리어 발목을 잡았습니다. 맞아요.. 어느날 제가 다니는 명문 학교 이사장님이 저를 불렀습니다.. 이름만 대면 아시는 분이시라.. 자세한 건 못 말하는데.. 이사장님이 그러시더군요...행운의 777인 제가 가디언즈의 퀸스체어로 들어가는게 어떻냐고 말입니다... 아니 가디언즈라뇨? 저같은게 무슨 가디언즈입니까... 솔직히 부끄러워 죽을것 같다구요? 근데 그 앞에서 말하지 못했죠. 왜냐면, 저는! 이미 다른 히어로팀에 들어가 있다구요? 네? 그래서 가디언즈에 들어가지 못한다고 말씀드리니 이사장님이! 저에게! 이렇게 말씀하시는거에요!! ' 네가 없으면 세상은 멸망한다. 너의 능력이 필요해! 이건 무슨소리죠? 가디언즈는 이미 훌륭한 사람들이 많이 포진하고있는데 제가없으면 세계의 멸망? 그럼 이미 망한거죠! 아니면 악당들이 형편없는 실력을 가진 사람들이였거나요!! 그러니 저는 들어가지 않을꺼에요!! 아니면 그냥 망해버리라죠? 그래서.. 가디언즈를 들어가지 않을 방법이 필요합니다! 겸사겸사 지금 들어가있는 곳에서도 나오면 더 좋고 말이죠! 질문 등록 했어? 안했으면 내가 할게

안 한 것 같은데? 검색해 봤을 땐 안 보여

Screenshot_20200902-001147_NAVER.jpg>>205 >>206 오옹ㅇ 고마워 방금 올리고 왔덩ㅋㅋㅋㅋ

>>207 링크 올려줄 수 있어? 답변 궁금한데

엥 그럼 새로운 거 만들자

그럼 우리 스레주가 오기 전까지 시간 넉넉한 사람들이 돌아가면서 하자!

사람들이 자꾸 쳐다봐요.....

내용! >>215 >>216 >>217 >>218 >>219 >>220

안녕하신가요? 저는 키가 189cm에 몸무게가 45kg인 평범한 미소녀 마법소녀 여고생입니다. 자꾸 사람들이 어디 나가기만 쳐다봐서 사진 좀 찍어달라 데뷔할 생각 없느냐고 물어봐요 전 그런 거 너무 부담스러워서 마법 소녀인 것도 비밀로 하고 있거든요.

그런데 요즘 들어 코로나 때문인지 괴수의 출연도 줄어들었네요. 덕분에 월급이 반토막 났습니다ㅜㅠ 최근에는 부업도 겸해야하나 고민을 하고있습니다.

하지만 얼굴이랑 몸매가 좀 이뻐서 그런지 요즘 자꾸 시선이 느껴지네요..

가끔 너무 부담스러워요.. 가뜩이나 돈도 없는데 짜증나는 시선 때문에..

아 갑자기 생각났는데 일단 다른 일자리나 구해보려고요 그럼 이만

과연 이 질문을 할 사람은 누구인가

아 내가 새로 시작해도 됨? 제목: 아는 형이 저에게 관심 있는 거 같아요 안녕하세요 저는 고2 남고생입니다. 고1때 알게 된 형이 자꾸 저만 특별취급해요 물론 그 때는 제가 형보다 작았지만 지금은 제가 형보다 더 큰데 저에게만 애기라고 부릅니다 아니 사실 생일도 별 차이 안나거든요? 같이 학생회하다 알게 됐는데 그 형이 진짜 인기 많은 형이거든요

제 생일선물로 바디미스트를 줘서 뿌리고 등교하니까 아침에 선도부로 마주쳤는데 저 보고 씩 웃으며 내가 준 거네? 하고 머리 쓰다듬고 매점에서 마주치면 뭐 먹고 싶은 거 있어? 하면서 자기 친구들이 치사하다고 뭐라뭐래해도 제 껏까지 계산하더라고요

>>215 >>216 >>217 >>218 >>220 카테고리 머할까용

안녕하신가요? 저는 키가 189cm에 몸무게가 45kg인 평범한 미소녀 마법소녀 여고생입니다. 자꾸 사람들이 어디 나가기만 쳐다봐서 사진 좀 찍어달라 데뷔할 생각 없느냐고 물어봐요 전 그런 거 너무 부담스러워서 마법 소녀인 것도 비밀로 하고 있거든요. 그런데 요즘 들어 코로나 때문인지 괴수의 출연도 줄어들었네요. 덕분에 월급이 반토막 났습니다ㅜㅠ 최근에는 부업도 겸해야하나 고민을 하고있습니다. 그런데 얼굴이랑 몸매가 좀 이뻐서 그런지 요즘 자꾸 시선이 느껴지네요.. 가끔 너무 부담스러워요.. 가뜩이나 돈도 없는데 짜증나는 시선 때문에.. 아 갑자기 생각났는데 일단 다른 일자리나 구해보려고요 그럼 이만

>>225 ㅋㅋㅋㅋㅋ 이거 아무도 안 올릴거면 내가 올려도 돼?

>>227 ㄴㄴ 내가 올리려고 >>224청해조

다들 어디갔어.... 이거 내가 좋아하는 스레인데...ㅠ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99레스 작은 호텔 이야기 4분 전 new 52 Hit
앵커 2021/07/24 21:38:11 이름 : ◆oGrcNxQttg6
512레스 ☆★앵커판 잡담스레 4★☆ 4분 전 new 2964 Hit
앵커 2021/04/04 13:02:40 이름 : 이름없음
138레스 해리포커와 불나방의 잔(2) 6분 전 new 507 Hit
앵커 2021/06/20 11:20:00 이름 : ◆haq2K587dQo
339레스 어쩌다 보니 평행우주를 구하고 있습니다(>>341) 3시간 전 new 759 Hit
앵커 2021/06/20 14:52:49 이름 : ◆5XulcrcFeMj
707레스 보드게임천국 2판 =열한번째 게임:세균전= (7/22, 54턴) 4시간 전 new 1455 Hit
앵커 2021/01/25 10:31:31 이름 : GM
148레스 𝑾𝒊𝒕𝒄𝒉'𝒔 𝒎𝒂𝒈𝒊𝒄 𝒔𝒉𝒐𝒑 🔮 10시간 전 new 296 Hit
앵커 2021/07/18 00:15:03 이름 : 주문 받습니다
209레스 뷔페 타이쿤 11시간 전 new 235 Hit
앵커 2021/07/17 22:33:06 이름 : <뷔페 타이쿤>
61레스 소형기획사 연습생을 탑급 아이돌로 만들자! 14시간 전 new 185 Hit
앵커 2021/07/16 16:42:11 이름 : 이름없음
52레스 용사님, 어디 계세요? 14시간 전 new 136 Hit
앵커 2021/07/19 22:52:54 이름 : ◆msnWklhdU1z
270레스 10대 용사 나가기의 모험 -리부트- 2판 14시간 전 new 636 Hit
앵커 2021/05/16 21:35:03 이름 : ◆pfcNvxyLdRC
389레스 [Ⅲ] 토파와 프로젝트 (배치맹~ 14시간 전 new 987 Hit
앵커 2021/02/23 17:04:04 이름 : 무쵁
503레스 공자였는데 공녀가 됐습니다(진행은 내일) 16시간 전 new 2584 Hit
앵커 2021/01/13 22:21:13 이름 : ◆VdXwLbBgjg1
227레스 밴드부와 씹덕후 20시간 전 new 1576 Hit
앵커 2020/10/03 15:31:35 이름 : ◆e3Xy6i1dvcm
213레스 🍕 피자 가게 사장이 되어보자! (앵커 212!) 21시간 전 new 426 Hit
앵커 2021/07/09 00:44:28 이름 : 🍕
68레스 평범한 대마도사였던 나를 마왕으로 지목하는 신탁이 내려졌다?! 23시간 전 new 119 Hit
앵커 2021/07/20 21:28:25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