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내가 못생겼다고 생각해본 적 없었어. 예쁘지는 않더라도 호감이 가거나 매력있게 생기진 않았더라도 그냥 평범하게 생겼다고 생각했거든. 그런데 어떤 남자애가 내 친구에게 나는 못생겨서 친해지고 싶지도 말섞고 싶지도 않다고 했대. 그 뒤로 외모나 연애에 관련된거면 괜히 말이 없어져. 자신감이 떨어져.. 내게 그 말을 전해준 친구도 만나고 싶지가 않아. 왜 나한테 그런 말을 해준거였을까. 그 애는 내가 상처받지 않을거라고 생각했을까. 아니면 그 남자애와 사이가 좋아보이지 않아서 신경쓰지 말라고 말해준 거였을까. 그동안 내 얼굴이 못생겼다고 생각해 본 적 없었는데 이런식으로 듣게될 줄도 몰랐고 그 남자애나 내 친구나 그냥 그쪽과 관련된 사람들과 관계를 다 끊고 싶단 생각이 계속 들어.. 이렇게 앞에서 말 못하는 나도 참 한심한 느낌이야.. 너무 슬퍼. 이런걸 주변에 토로해봤자 나만 비참해지는 느낌이라 여기에 하소현 해. 들어줘서 고마워
스크랩하기
736레스 하소연판 잡담스레 2판 1시간 전 new 4048 Hit
하소연 2020/01/29 15:10:23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힘내라고만 써줘도 고마울 것 같아 글 다 안 읽어도 좋아 1시간 전 new 160 Hit
하소연 2022/05/23 00:26:2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2시간 전 new 7 Hit
하소연 2022/05/24 18:15:52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힘들다 3시간 전 new 14 Hit
하소연 2022/05/24 17:22:50 이름 : 이름없음
216레스 다 그렇지만 삶은 고통이네 17시간 전 new 1699 Hit
하소연 2022/04/08 03:20:19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집에서 분가하고 싶은데 엄마를 혼자 두면 죽을 것 같아서 불안해 18시간 전 new 129 Hit
하소연 2022/05/22 04:13:24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씨발 19시간 전 new 78 Hit
하소연 2022/05/24 00:00:0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엄마가 인형 다 찌그려트렸어 20시간 전 new 69 Hit
하소연 2022/05/24 00:09:1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자기가 다른 데 둬놓고는 나한테 왜 머라해? 20시간 전 new 53 Hit
하소연 2022/05/24 00:15:1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자는시간도 잠들 수 없는 피곤한인생 내가 끊어낼게 20시간 전 new 59 Hit
하소연 2022/05/23 23:32:19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대본이 먼저야 PPT가 먼저야 23시간 전 new 118 Hit
하소연 2022/05/23 11:07:37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장녀 가성비로 키우는거 뭐 같지않냐. 2022.05.23 287 Hit
하소연 2022/05/19 15:34:5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과제 하기 싫다 2022.05.23 79 Hit
하소연 2022/05/23 13:29:29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답답해 아 답답해 아오 2022.05.23 114 Hit
하소연 2022/05/23 05:01:4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2022.05.23 138 Hit
하소연 2022/05/22 19:21:2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