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하는 건 있어도 이걸 직업으로 삼고 내가 대학교 입학까지 하고 싶은 건 아무 것도 없어. 지금은 그냥 이민가고 싶다는 생각밖에 안 들어. 오히려 좋아하는 게 많아서 그런 거 같기도 해. 하나로 확정지어서 가는 게 몇 년동안 계속 고민이야 그럼 공부라도 챙기라는 말 엄청 많이 봤는데 공부하느라 내가 좋아하는 걸 못찾는 건 아닐까라는 생각도 너무 많이 들어. 공부는 어느 정도 챙기고 있긴 해. 그냥 단순하게 인생이 막막하고 대학교 굳이 가야할까 이런 생각이 들어. 대학 가는 게 인생의 다는 아니지만 나를 증명해주는 수단이라는 거 정도는 알고 있고 나또한 솔직히 고학력자의 말을 더 믿을 것 같기는 해. 근데 내가 대학을 준비한다해도 어느 과로 가야할지도 모르겠고(성적 맞춰서는 절대 안 갈 거야 원하는 곳에 가고 싶어) 내가 뭘 잘하는지도 모르겠어. 어릴 땐 재능있다고 믿었는데 크면서 나보다 재능이 많은 사람을 수도 없이 봤어. 정말 막막하더라. 내가 이렇게까지 뒤떨어진다는 사실이 너무 암담하더라. 내가 아무리 해도 상위권의 사람들을 따라 잡을 수 없다는 게 너무 억울하더라. 내가 더 열심히 했는데 내가 더 간절한데 내가 더 노력했는데. 안 되더라. 너무 힘들고 답답한데 성적까지 바닥나고 있어서 우울해서 하소연 좀 해봤어

아이고...사실 근데 거의 모든 고딩들이 다 레주같이 생각할걸 나도 그랬고 내친구들도 꿈 확실히 있는 애들도 막상 물어보면 그게 진짜 자기가 좋아하는거라서 목표로 정한건지는 잘 확신이 안간다고 하더라 근데 있잖아 진짜 제발 좋아하는거 하고싶은게 없으면 제발 공부해 진짜 내가 이렇게 애원할게 제발로ㅠㅠㅠㅠ 난 진짜 후회하거든 지금 고3인데 작년에 내가 진짜 미적분도 하기싫고 생명도 하기싫고 가고싶은 학과는 없고..그래서 시험전날에도 웹툰보고 책 대충 한번 보고 성적은 4~5등급 나오고..진짜 개꼴아박았거든 제발 그냥 하고싶은거 없으면 공부해ㅠ 어제 수시원서 넣으면서 진짜 후회함 좀만 더 할걸..그럼 대학이 달라지고 내 인생이 달라졌을텐데 상위권까지는 안되도 되니까 적어도 3등급이라도 유지해 그래야 나중에 진짜 하고싶은게 생겼을때 웬만해서 구애받지 않고 할 수 있어

>>3 근데 일단 나는 우리쪽에서 알아주는 특목고 다니고 있어 지금 그쪽에 흥미가 싹 다 사라져서 그게 심하게 문제야 추천해준 건 고마워 한 번 볼게 >>2 공부를 잡고 있긴 한데 우리 학교에 내신 안 챙기는 애가 정말 거짓말 안 하고 한 명도 없어서 3점대 받기도 힘든 거 같아… 아직 4점대 초중반이라 이번에 좀 올리려고 노력 중이야 조언 고마워 공부는 절대 안 놓을거야 다른 건 다 되는데 진짜 안 나오는 과목이 있어서 너무 답답해

>>4 와뭐야..특목고면 3등급대 힘들지ㅠㅠㅠ 공부 안놓을거란거 진짜 다행이다 나처럼 되지말구...안되는 과목 남은 기간 동안 열심히 하면 금방 올릴 수 있을거야! 화이팅!!

그래도 공부는 간간히 챙기고 있고 원하는 목표라는 신념이 있어서 부럽네.. 나도 레주처럼 내가 하는 쪽에서는 알아주는 특목고 다니고 있는데 하고있는 분야에 너무나도 질려버려서 싫어져 버려서 아무것도 안하고있어. 공부도 놔버린지 오래고.. 진짜로 대학도 문제지만 그래도 레주는 힘들지만 하고싶은 것이 있고 행동할 수 있다는것 자체가 엄청 대단한거야. 아마 분명 레주는 꼭 노력한 것에 대한 보답 받을테니까 걱정 마. 나처럼 되지 말고 열심히 살아가
스크랩하기
4레스 뒤쳐지는 감각 1시간 전 new 49 Hit
고민상담 2022/10/05 22:00:3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왜 짜증이 날까 1시간 전 new 28 Hit
고민상담 2022/10/06 01:12:22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편식 어떻게 고쳐? 1시간 전 new 89 Hit
고민상담 2022/10/05 04:05:3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3시간 전 new 14 Hit
고민상담 2022/10/06 06:10:59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엄마가 강아지에 대해 책임감이 너무 없어 4시간 전 new 170 Hit
고민상담 2022/10/02 13:21:3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시간이 이대로 멈춰버렸으면 좋겠다 5시간 전 new 24 Hit
고민상담 2022/10/06 04:41:00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남동생 변태같은 짓 하는데 6시간 전 new 66 Hit
고민상담 2022/10/06 01:14:57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엥 아니 동생 ㅈㅇ한다고 혼내는 엄마 정상임…? 8시간 전 new 96 Hit
고민상담 2022/10/05 21:33:24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내가 우울하거나 행복할때 오는 스레 10시간 전 new 65 Hit
고민상담 2022/10/05 06:38:24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포기하고 싶을 땐 어떻게 해야 돼? 11시간 전 new 57 Hit
고민상담 2022/10/05 20:19:09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다들 뒷담깟다의 기준이 뭐야 12시간 전 new 98 Hit
고민상담 2022/10/05 16:03:30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그냥 비밀로 해야할까 13시간 전 new 55 Hit
고민상담 2022/10/05 20:55:48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내가 쌍수했었는데 코수술도 할거라햇더니 친구가 하는 말이 14시간 전 new 87 Hit
고민상담 2022/10/05 15:22:28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애같은 친구 어떻게 거리두지 15시간 전 new 155 Hit
고민상담 2022/10/05 00:23:13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연락 많이하는거랑 스킨쉽 진짜 싫은데 15시간 전 new 136 Hit
고민상담 2022/10/05 00:46:50 이름 : 이름없음